크리스마스가 다가오자 산타할아버지를 의심하는 9살, 7살 아이들,

둘째는 산타가 어떤 선물을 가져다 줄지 왈다왈부.
남편가 저는 산타의 진실을 이제는 말해줘야겠다며 선물 준비를 미루다가 급주문한 팽이는 배송일이 늦어지고...
산타의 선물을 애타게 기다리는 아이들은 크리스마스 이브에 이삿짐에서 크리스마스 트리를 찾아서 거실에 세팅하고 거실 정리까지 하는 정성을 보였는데요.

1. 산타가 어떻게 집안에 들어오겠어?
첫째: 엄마 산타가 어떻게 우리집에 들어오겠어. 굴뚝이 없는데...
엄마: 보일러 배기관도 있고, 현관문 열쇠 구멍? 산타 마법을 써서 들어오겠지
첫째: 그럼 들어올 때 소리가 날텐데..창문을 열어도 소리가 나고

둘째: 우리들이 자고 있을 때, 산타가 오는게 아니고 엄마가 몰래 선물 갖다 놓는 건 아닐까?
엄마: 니들이 푹 잠 자고 있을 때 산타가 왔다가면 소리가 나도 모르지. 산타 영화 한번 볼래?
첫째: 싫어.


2. 산타가 초콜렛과 젤리를 선물로 남겼어.
첫째: 엄마~ 산타 할아버지가 나한테는 젤리
둘째: 나한테는 초콜렛을 선물로 남겼네.

엄마: 산타가 편지도 썼다. 읽어봐~
둘째: 팽이가 아니라서 실망이야.
첫째: 핀란드에 팽이가 있겠어? (산타 고향이 핀란드라고 믿음)
그런데 엄마, 젤리 뒤에 한글이 써 있어.
둘째: 초코렛 뒤에도 한글이야!
엄마: 산타가 한국 마트에서 샀나 보다 ㅎㅎ

3. 산타가 팽이를 준비 못한 이유
엄마: 네가 베이블레이드 팽이 이거 같고 싶다구 했다가 다음날에믄 또 다른 이름 팽이 갖고 싶다고 하니까...산타가 헷갈려서 '이 아이는 초콜렛을 좋아하니까 이걸 줘야지. 팽이 이름은 너무 어렵다.' 했나봐.
첫째: 핀란드에서는 베이를 안파는거지. 아하하하
둘째: 놀리지마. ㅠ.ㅠ


* 첫째 생일이 1월초라서, 원하던 베***** 팽이를 그날 받았고, 둘째는 2월말 생일에 받을 선물이 택배로 12월말에 도착해서 숨겨놨어요. 몇 년 전에 '산타는 없는거야'라며 동심파괴를 시도했던 남편이 이번에는 산타편지도 썼네요. 

음~ 아이들은 산타의 진실을 의심하기는 하나, 크리스마스 선물은 받고 싶어합니다.

내년에는 그냥 진실을 말하고, 같이 손잡고 마트에 가서 엄마 아빠의 선물로 직접 고를지도 모르겠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215 [자유글] [*우리끼리이벤트*] 엘사와 안나 imagefile [3] anna8078 2014-02-20 13749
1214 [자유글] [한겨레프리즘] 이러고도, 아이 낳으라고요? imagefile 김미영 2010-09-15 13651
1213 [자유글] 한의사와 함께하는 ‘건강한 임신·행복한 출산’ 강좌 imagefile babytree 2010-11-10 13587
1212 [자유글] 겨울방학, 게임의 유혹에서 벗어나는 법 [1] 베이비트리 2012-01-03 13561
1211 [자유글] 베트남, 별이 되어 빛나다 imagefile [2] 정은주 2019-03-02 13560
1210 [자유글] ‘만 3~4살’ 모든 가정까지 교육비 지원 추진 [1] wonibros 2011-12-15 13482
1209 [자유글] [이벤트]'우리 아이 보육지원 계속되어야 합니다' 인증샷 이벤트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4-11-21 13389
1208 [자유글] 늦은 나이에~~~~ jwoo0513 2011-06-09 13317
1207 [자유글] 광주에서 만난 화순댁, 안정숙씨 영상입니다~. moviefile [2] 베이비트리 2015-08-06 13258
1206 [자유글] 7살 미만에 아동수당 지급 김, 유보적…유·심, 적극적 imagefile babytree 2010-05-26 13250
1205 [자유글] 300평 농사를 시작하다1-절대 농사짓지 마라는 엄마 imagefile 홍창욱 2018-04-27 13238
1204 [자유글] ‘아이챌린지’, ‘아이! 깨끗해’와 함께 건강한 손씻기 캠페인 babytree 2010-07-14 13156
1203 [자유글] [시쓰는엄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난엄마다 2019-05-02 13090
» [자유글] 산타가 팽이를 알겠어? [2] 푸르메 2019-01-19 12960
1201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938
1200 [자유글] 이를 어쩌나 imagefile [10] anna8078 2012-09-12 12871
1199 [자유글] [70점 엄마의 쌍둥이 육아] 쌍둥이 남매, 참을수 없는 경쟁의 무거움 imagefile [6] 까칠한 워킹맘 2013-05-14 12809
1198 [자유글] 다정한 옆집이여, 그대들을 두고 어찌 떠날꼬. imagefile [4] 강모씨 2013-03-25 12791
1197 [자유글] 자연건강법 교육 프로그램 신청하세요~ babytree 2010-06-01 12781
1196 [자유글] [토토로네 미국집] 책 좋은 건 알겠는데, 어떻게?-미국학교의 독서교육 imagefile [9] pororo0308 2014-01-19 1277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