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하정훈 원장과의 저녁 약속이 되어 있는 날이다.



아무래도 긴장하지 않을 수 없다. ‘견물생심’이라고, 맛난 것을 보면 먹고 싶고, 결국 안 먹지 않고는 안되는... 그런 상황에 놓이게 되기 때문이다.



아침부터 나름 칼로리 조절과 운동을 반드시 해야 하는 날이겠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아침과 점심은 ‘ooo생식’을 우유에 타먹는 것으로 만족했다.



일일 섭취 칼로리라는 것은, 잠자기 전 4~6시간 전에 먹지 않는 것도 중요하지만 하루 종일 얼마나 많은 칼로리를 섭취했느냐를 기준으로 봐야 하기 때문이다. 즉, 저녁에 안 먹는 것도 중요하지만, 이보다 더 중요한 것은 하루에 살이 빠질 수 있을 정도로 칼로리를 낮출 수 있도록 적게 먹어야 한다는 사실이다. 오늘 아침과 점심 식사의 칼로리량을 줄이는 대신 저녁에 조금이라도 더 먹어보자는 얄팍한 생각(?)을 실천에 옮긴 셈이다. 군것질도 오렌지 반쪽 외에는 아예 하지 않았다.



역시나 저녁 메뉴는 평소 잘 가지 않는, 맛나기로 소문난 집으로 잡았다. 원래 국수전문점이지만 전, 낚지볶음, 수육, 나물 등 모든 음식들이 맛나 평소에도 예약 손님이 꽉차 잘 갈 수 없는 곳이기도 했다. 또 내가 매우 좋아하는 집이다.^^



이  곳에서 골고루 나온 모든 음식을 먹었다. 마지막에 나온 국수까지(국수는 1/2만 먹었다...) 티저트로 토마토주스까지...



다행히 오늘은 일때문에 외근을 해야 해서 1시간 정도는 걸었던 것 같다. (나름의 칼로리 소비?)



덧말.



- 체중이 늘었는지, 궁금해하시는 분들이 계시네요... 다행히 현재까지 3킬로 빠졌습니다...



- 내일은 제 몸무게와 체지방량 등을 공개할 생각이에요. 다이어트가 끝난 뒤 비교해 보려구요. 어제 하정훈 선생님과 광동한방병원 두인선 원장님을 만났는데, 그분들에게 받은 다이어트 조언도 슬쩍 풀어놓을 생각입니다.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8 [이벤트 참여] 열흘 째 - 체중계 너~~~ lunarkys 2010-06-10 4304
167 [다이어트 10화] -18kg, 멀고 먼 길 imagefile 김미영 2010-06-10 10314
166 [자유글] 입맛 잃은 아이, 아빠가 반찬 imagefile akohanna 2010-06-10 9811
165 [자유글] 나를 가르치는 아이의 시 한 편 imagefile songjh03 2010-06-09 8639
» [다이어트 9화] 얄팍한 생각의 실천 김미영 2010-06-09 8387
163 3일동안 댓글 참여를 못했네요 ohjh918 2010-06-09 4347
162 [자유글] [이벤트참여]5탄-약 쉽게 먹이는 방법!! imagefile one112 2010-06-09 5379
161 [자유글] (이벤트참여)그때 그때 달라요^^ redoi 2010-06-09 4557
160 고비가 왔나봐요. kimmy123 2010-06-08 6193
159 [직장맘] "집중해야지~" mksong 2010-06-08 6294
158 [자유글] 예쁜 우리 아이 온라인 사진 공모전 ktw8124 2010-06-08 5319
157 [자유글] [이벤트참여]나도 즐겁고 아이도 즐거운. bird0818 2010-06-08 4746
156 [요리] 유혹이 올 때마다 셰프는 아스파라거스를… imagefile babytree 2010-06-08 10771
155 [생활동의보감] 불면증, 저절로 낫길 바라지 마라 babytree 2010-06-08 6250
154 3살 미만 아이들 수족구병 ‘주의보’ babytree 2010-06-08 4929
153 어린 ‘이’ 방치하면 평생 ‘이 고생’ imagefile babytree 2010-06-08 9694
152 ‘식후 30분’에 반드시 약을 먹어야 할까? 김미영 2010-06-08 7373
151 뱃속에서 만나면 상극이니라 imagefile 김미영 2010-06-08 13476
150 [다이어트 8화] 한번쯤은 배 부르게 imagefile 김미영 2010-06-08 26322
149 [자유글] 아기랑 떨어지기 akohanna 2010-06-08 53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