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기 9개월쯤이였나봐요.


생전 처음으로 감기가 걸려 약을 먹이는데..


약국에서 준 숟가락에 가루약 넣고 시럽넣어 녹여 먹이잖아요.


그런데 안먹겠다고 입도 안벌리고


겨우겨우 넣으며 옆으로 주루룩!


얼렁 낳게 하려면 약을 먹어야 한다는 생각에


애기랑 한바탕 씨름했던 기억이 납니다.


 


그런데 요즘 18개월 울아들.


약 먹기 엄청 좋아해요~


예전과 달라진건


약 주는 방법!!


예전에는 숟가락에 녹여 줬다면


요즘에 조그마한 약병에


가루약 넣고 시럽넣어 녹여서 줘요~


(약국에서 주는 약병으로 시럽 나눠서 줄때 주는 병이에요~)



54aa35ea191feda9ea51f2230d378db7.


약병 물고 있는 울아들 보이시나요?


저렇게 타서 주면 혼자 쪽쪽 어찌나 잘 빨아먹는지 몰라요~


어떤땐 빨리 달라고 떼도 쓴다는..ㅋㅋㅋ


 


왜 그럴까 생각해보니


젖병에 분유 먹던 습관 때문??


아님, 시럽이 달고 맛있어서??


아님, 이맘때 아이들은 원래 약을 잘 먹나??


아님, 울아들만의 개인의 취향?? ㅋㅋㅋ


 


이유는 잘 모르겠네요~^^


 


혹시나 아이 약먹이는 걸로 힘들어하시는 엄마들~


약국에서 약 처방 받으실때 저런 조그마한 병하나 달라고 하셔서


저병에 타서 먹여보세요~


울아들처럼 잘 먹을 수도 있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8 [이벤트 참여] 열흘 째 - 체중계 너~~~ lunarkys 2010-06-10 4356
167 [다이어트 10화] -18kg, 멀고 먼 길 imagefile 김미영 2010-06-10 10430
166 [자유글] 입맛 잃은 아이, 아빠가 반찬 imagefile akohanna 2010-06-10 9919
165 [자유글] 나를 가르치는 아이의 시 한 편 imagefile songjh03 2010-06-09 8717
164 [다이어트 9화] 얄팍한 생각의 실천 김미영 2010-06-09 8465
163 3일동안 댓글 참여를 못했네요 ohjh918 2010-06-09 4391
» [자유글] [이벤트참여]5탄-약 쉽게 먹이는 방법!! imagefile one112 2010-06-09 5438
161 [자유글] (이벤트참여)그때 그때 달라요^^ redoi 2010-06-09 4606
160 고비가 왔나봐요. kimmy123 2010-06-08 6260
159 [직장맘] "집중해야지~" mksong 2010-06-08 6364
158 [자유글] 예쁜 우리 아이 온라인 사진 공모전 ktw8124 2010-06-08 5376
157 [자유글] [이벤트참여]나도 즐겁고 아이도 즐거운. bird0818 2010-06-08 4793
156 [요리] 유혹이 올 때마다 셰프는 아스파라거스를… imagefile babytree 2010-06-08 10853
155 [생활동의보감] 불면증, 저절로 낫길 바라지 마라 babytree 2010-06-08 6319
154 3살 미만 아이들 수족구병 ‘주의보’ babytree 2010-06-08 5005
153 어린 ‘이’ 방치하면 평생 ‘이 고생’ imagefile babytree 2010-06-08 9777
152 ‘식후 30분’에 반드시 약을 먹어야 할까? 김미영 2010-06-08 7434
151 뱃속에서 만나면 상극이니라 imagefile 김미영 2010-06-08 13591
150 [다이어트 8화] 한번쯤은 배 부르게 imagefile 김미영 2010-06-08 26451
149 [자유글] 아기랑 떨어지기 akohanna 2010-06-08 53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