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가 코앞에 닥친 요즘.

집안 전체가 총체적 난국입니다.

결혼 12년동안 쌓인 짐정리에 두 아이의 삶에 필요했고 앞으로도 필요한 물건들.

새집에 필요한 물건들. 이웃에 나눠주거나 처분해야 할 물건들...

그 사이에 학교와 유치원 행사를 오가고 시청과 동사무소, 우체국, 은행 볼일들...

 

그 바쁜 와중에 네 식구가

차례대로 감기를 앓는 사태가 발생.

목이 콱 잠기고 몸살상태인 채로

열이 나는 아이를 데리고 병원을 전전.. 하다

집에 겨우 돌아오니, 큰아이가 열이 나 양호실에 누워있다는 담임선생님 전화가..

맡길 곳이 없어 아픈 작은 아이를 자전거 뒤에 태우고

학교까지 큰아이 마중을 가, 또 다시 병원으로 직행..

약까지 받고 집으로 돌아오니, 머리가 빙글빙글 몸은 녹아없어질 듯..

 

휴.. 나도 마음놓고 감기 한번 제대로 앓아봤으면..

이제 겨우겨우 다들 나아 정신차리고 나니, 하다 만 짐정리가 다시 눈에 들어오네요.

 

이렇게 어수선한 때에도 엄마 마음을 위로해주는 건

역시 아이들의 천진난만함이었어요.

작은 아이랑 쓰레기를 버리고 돌아오는 길.

아파트 뒷마당에 노오란 민들레가 너무 소담스럽게 피어있었습니다

 

"와... 엄마!  이 안에 봄이 들어있어요!!"

 

이삿짐과 3월의 추운 날씨와 감기와 씨름하며 보낸 힘든 시간들을

한방에 녹여준 아이의 한 마디였네요.

그래,, 우리 몸 속에도 봄이 들어있겠지..? 

조금만 더 힘내 얼른 4월을 맞이하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윤영희
배낭여행 중에 일본인인 지금의 남편을 만나 국제결혼, 지금은 남편과 두 아이와 함께 도쿄 근교의 작은 주택에서 살고 있다. 서둘러 완성하는 삶보다 천천히, 제대로 즐기며 배우는 아날로그적인 삶과 육아를 좋아한다. 아이들이 무료로 밥을 먹는 일본의 ‘어린이식당’ 활동가로 일하며 저서로는 <아날로그로 꽃피운 슬로육아><마을육아>(공저) 가 있다.
이메일 : lindgren707@hotmail.com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101388/652/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575 [자유글] [70점 엄마의 쌍둥이 육아] 쌍둥이 남매, 참을수 없는 경쟁의 무거움 imagefile [6] 까칠한 워킹맘 2013-05-14 12988
574 [자유글] 놀이터 번개 난엄마다 2013-05-11 3973
573 [자유글] [70점엄마의 쌍둥이육아] 왜 오빠라고 불러? imagefile nyyii76 2013-05-08 6053
572 [자유글] 남양유업 제품은 안사겠어요... [3] 양선아 2013-05-08 5493
571 [자유글] 틀려도 괜찮아 image [3] 파란우산 2013-05-07 8081
570 [자유글] [5월 이벤트] 아이 머리 깎기 난엄마다 2013-05-03 4666
569 [자유글] 어린이날 선물 구입 완료~ [1] 양선아 2013-05-02 5018
568 [자유글] 돌잔치 정보, 이거 하나면 끝나겠네요. jihee323 2013-04-28 41599
567 [자유글] 지겨운 이사 [6] 분홍구름 2013-04-28 5083
566 [자유글] 결혼식날의 감동... image [1] wonibros 2013-04-26 5187
565 [자유글] 7세 이상 엄마들~~ 혹시 오프모임하면 나오실 수 있는 분..^^ [4] 전병희 2013-04-24 6021
564 [자유글] 너도 때려! imagefile [13] 분홍구름 2013-04-20 7188
563 [자유글] 안녕..할머니 [2] 분홍구름 2013-04-11 5370
562 [자유글] 새학기 적응은 아이보다 엄마가 느리다?! imagefile [3] 윤영희 2013-04-11 14770
561 [자유글] 이런 욕조도 있네요~ 써보신 분? imagefile [1] 양선아 2013-04-10 5452
560 [자유글] 올해 학부모 신고식한 엄마의 3월 [2] 난엄마다 2013-04-05 4408
559 [자유글] 꼬마의 고민 듣기 [6] 분홍구름 2013-03-31 4943
» [자유글] 이 안에 봄이 들어있어^^ imagefile [3] 윤영희 2013-03-27 4935
557 [자유글] 다정한 옆집이여, 그대들을 두고 어찌 떠날꼬. imagefile [4] 강모씨 2013-03-25 12923
556 [자유글] 시골로 이사왔어요~ imagefile [10] blue029 2013-03-22 6352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