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의 무리수

자유글 조회수 11396 추천수 0 2012.02.10 17:07:25

어제 남편보다 한시간 가량 늦게 집에 갔습니다.

저녁을 먹고 침대에서 두 딸과 레슬링을 하는지 미끄럼틀 놀이를 하는지 신나게 놀고 있었지요.


회사에서 좋은 일이 있었는지 남편은 평소보다 여유있는 모습으로 

아이들의 놀이터를 자처하고 있더군요.


옆에서 저녁을 먹고 있는데

갑자기 이불이 등장하더니만...


놀이4.JPG


저희집에서는 보기 어려운 놀이를 시작한 남편...


놀이1.JPG


아이들은 신이나 좋아라합니다.


이제는 꽤나 무게가 나가는 두 아이들...

몇분이나 갈까 생각하고 있는데...


거실에서 현관까지 한번 돌더니만..

에구구...


아쉽게도 바로 끝나버렸죠.


놀이2.JPG » 바로 사진을 찍어두길 잘했죠?


손목이 떨어져 나갈 것 같다나요.

어찌 무리수를 둔다 했죠.


아이들은 너무나 아쉬워하면서 

이불을 부여잡고 한참을 놀았답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176 [자유글] 맞벌이 육아휴직, 부부 합쳐서 2년 서로 1년씩 쓰세요 babytree 2010-12-06 11107
1175 [자유글] 내가 줄 수 있는 것, 그 새로움.... imagefile [10] anna8078 2014-01-20 11062
1174 [자유글] 아이 성교육 동화책 무료로 준다네요 rka567 2010-11-12 11048
1173 [자유글] 서천석샘 '아이 자존감의 비밀' 영상 정리 - 펌 [1] anna8078 2012-09-04 10989
1172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0966
1171 [자유글] 그 표정으론 어림 반푼어치도 없다! imagefile babytree 2011-08-30 10912
1170 [자유글] [우리말과 한의학]"정력이 강하다" babytree 2011-03-29 10896
1169 [자유글] 구조 작업 최고 책임자가 누구인지 [4] 난엄마다 2014-04-20 10881
1168 [자유글] 홍대와 파주, 어디로 튈까요 ^^ imagefile sano2 2010-09-08 10865
1167 [자유글] 성탄 카드 만들었어요 imagefile anna8078 2010-12-10 10847
1166 [자유글] 고속도로 옆에서 사진은 왜 찍는데? imagefile babytree 2011-09-09 10802
1165 [자유글] 착한 프로 후토스2 “얘들아 놀자” imagefile 김미영 2010-06-01 10759
1164 [자유글] 직장에 또다른 남편과 아내가 있다 imagefile babytree 2011-08-30 10728
1163 [자유글] 4세 개똥이의 여름방학 imagefile [10] 강모씨 2013-08-03 10703
1162 [자유글] [답변포함] 모유수유에 대한 질문입니다. ssal1150 2011-02-01 10646
1161 [자유글] 엄마랑 아빠랑 우리 가족 행복한 나들이 ktw8124 2010-06-05 10631
1160 [자유글] 자유를 위해 아침잠을 포기했다 #사랑가득 엄마의 성장이야기 [4] 사랑가득 엄마 2018-03-13 10603
1159 [자유글] 빨래 더미를 품에 안고 imagefile [10] anna8078 2014-01-14 10568
1158 [자유글]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 캠페인’ 참가하세요~ babytree 2010-10-07 10561
1157 [자유글] 공구카페 사기 접수중(맘베이비) akohanna 2011-01-13 1055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