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먼저

자유글 조회수 1985 추천수 1 2017.09.19 17:43:16

"엄마, 내 입에 꿀벌이 다녀갔나봐요!"

 

갓한 냄비밥을 먹으며 6살 아이가 이렇게 말합니다.

밥이 꿀맛이라더니 입에 꿀벌이 다녀간 것 같다고 표현하네요.

삼시세끼 밥 하느라 아이고 소리 나오던 제 뼈마디가 한번에 부드러워지는 것 같습니다.

 

남자 아이치고는 부산스럽지 않고 누구에게나 다정하고 말도 조곤조곤 예쁘게 하던 녀석이

6살 되면서 엄마 눈을 쏘아보고, 엄마 자존심 깎아내릴만한 얘기를 골라하며

엄마에게 당혹감과 좌절을 안겨주었었지요.

 

그러면 안 된다고 조근조근 가르쳐도 보고 불같이 화도 내보다가

요즘에는 칭찬을 많이 해주고 있어요.

 "우리 강아지 입에서 나오는 말은 어쩜! 꽃 같이 예쁘구나~ 엄마 마음이 꽃밭이 된 것 같아!"

(오글거려서 오그라드는 손발가락 펴가며) 칭찬을 하면

"엄마의 말도 햇님처럼 예뻐요. 내 마음이 환하게 밝아져요."라며 화답하네요

 

엄마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매일 새로운 시적인 표현을 궁리하고 있나봐요.

내 삶이, 내 행동이 아이에게 가장 좋은 가르침이 된다는 걸 다시 한번 느껴요

 



엄마도 아들도 행복한 가을입니다..^^

KakaoTalk_20170919_173529340.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276 [자유글] 어린이에게 들려주는 한-미 FTA 이야기 image 베이비트리 2011-11-25 13072
1275 [자유글] [한겨레프리즘] 엄마라서 불행해요? imagefile 김미영 2010-05-26 13071
1274 [자유글] 살빼기 도전 30명, 몸짱 그날은 온다 김미영 2010-06-16 13002
1273 [자유글] 서천석 샘 트윗 - 선행학습, 학습공간 등 image [3] sano2 2012-02-28 12954
1272 [자유글] 남편, 아내를 인터뷰 하다 - 오마이뉴스 퍼옴 image [2] anna8078 2012-01-12 12951
1271 [자유글] 예방접종 관리 어플리케이션 ‘엄마를 도와줘’ 출시 imagefile babytree 2011-04-12 12901
1270 [자유글] 보행기·걸음마 너무 서두르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4-12 12859
1269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④아이가 산만하다고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3-03-07 12858
1268 [자유글] 예비엄마를 위한 해설이 있는 정원산책 참가하세요~ imagefile minkim613 2010-09-15 12653
1267 [자유글] 육아문제 걱정 끝인가요? suny0110 2010-05-11 12624
1266 [자유글] 신생아에겐 직사광선은 `독' imagefile 양선아 2010-05-27 12529
1265 [자유글] ‘보들보들’ 우리아기 지켜라 imagefile babytree 2010-07-02 12401
1264 [자유글] 영유아 예방접종 지원예산 ‘싹둑’ imagefile babytree 2010-10-08 12331
1263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256
1262 [자유글] 새학기 적응은 아이보다 엄마가 느리다?! imagefile [3] 윤영희 2013-04-11 12251
1261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⑨ 언어발달의 핵심은 바로 대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1-26 12025
1260 [자유글] 수수팥떡 최민희 대표가 전하는 임신·출산 교실 zeze75 2011-02-08 11992
1259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1963
1258 [자유글] 베이비트리에 공개한 ‘엄마·아빠표 장난감’ imagefile 김미영 2010-12-21 11878
1257 [자유글] [한겨레프리즘] 아이의 은밀한 사생활 생중계 imagefile 김미영 2010-06-23 117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