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학년 학부모총회

직장맘 조회수 1422 추천수 1 2018.03.30 14:29:10

지난주에 학부모 총회로 담임샘 만나고 왔어요.

아이가 2학년이라고 어느새 마음이 푸근하네요.

이번주가 상담주간이라는데...상담은 필요하면 하겠다는 답변 보내고...

그냥 아이가 알아서 잘 하겠거니 하고, 제가 일하느라 바쁘니깐 그냥 상담은 2학기에 하려구요.
어떻게든 1년 잘 보내겠죠? ^^


 20180321_150917.jpg


<지점토 얼굴> 무슨 표정인지 아리송 하네요 

20180321_152430.jpg

 

1학년때보다 글씨가 많이 나아지긴 했는데...알림장에는 제법 또박또박 쓰는데...

이름표 뒤에는 글씨 쓰기 싫었나봐요. 그래..친구에게 배려하며 잘 지내자.

집에서는 동생도 배려하면 안돼겠니? (지인이...이 글을 보더니 엄마 욕심이라고 엄마가 배려해야 한다고 하네요 ㅋㅋㅋ)
 

20180321_155801.jpg

얼마 전까지만 해도 장래희망이 <과학자> 야생식물 연구하고 싶다고 하더니...

2학년 그림을 보니 <우주 비행사> 네요.

또 뭘로 변할 지 모르겠지만, 엄마는 응원할께. 열심히 잘 놀고 공부 해서 NASA 가즈아~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6 [직장맘] 7살은 유아사춘기? [1] 푸르메 2018-02-26 1603
5 [직장맘] 9세 개똥이의 방학 첫날. [6] 강모씨 2018-07-26 1582
4 [직장맘] 9세 남아 개똥이, 엄마가 돌아가셔서 슬퍼요(?) imagefile [4] 강모씨 2018-03-28 1440
» [직장맘] 2학년 학부모총회 imagefile [6] 푸르메 2018-03-30 1422
2 [직장맘] 반성문 [2] 강모씨 2017-12-17 1132
1 [직장맘] 인디고 서원에서 학부모 세미나 '열두 달 작은 강의'를 엽니다! indigo2828 2017-12-03 10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