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은 영화음악과 함께 즐기는 시네마&송년 콘서트를 개최한다. (사진제공: 칼리아컬쳐매니지먼트)

 

 

어제 서울 출장에서 돌아오는 길, 집앞 육교에서 우주와 우주아빠를 만났다. 아! 나를 마중 왔구나 하는 반가움에 감동의 물결이 이는 찰라, 부녀는 음악회에 간다고 했다.

어떤 음악회인데 네살을 받아줄까 궁금도 하고, 우주의 돌발행동에 대처하기 위해 주린배를 움켜쥐고 가기로 결정했다.

 

장소는 집에서 멀지 않은 대덕특구 건물이었는데, 버스로 세정거장 정도 된다. 도착해보니, 참석자 대부분이 동네 애엄마 아빠다. 실내악 공연에 아이들이 이렇게 많은 것을 처음봤다. 아마도 주 수요층이 이렇다 보니 울며 겨자먹기로 연령제한 없이 받아준것 같다.

 

우주는 자기가 기대했던 겨울왕국 노래가 나오지 않자 시작부터 실망한 눈치였다. 남편이 재빨리 준비해준 나의 일용한 양식인 초코우유와 빵을 1시간의 연주시간 동안 알뜰히 먹고 있었다. 창피한 마음도 들고, 간간히 큰 소리를 낼까 긴장되기도 했다.

 

한편으로는, 어린이한테도 이런 클래식 문호가 자연스럽게 열리는 환경이 참 좋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아이한테는 이모들이 공주옷 입고 나와서 악기들을 연주하는 이벤트로 느껴졌겠지만,

나와 신랑에게는 모처럼 좋은 음악감상 기회였다. 마지막 두곡은 집에 가고 싶다는 우주의 투정으로 나와 우주는 로비로 나왔고, 신랑은 끝까지 들었다. 로비로 나와서 준비된 다과 먹고, 진행하시는 분이 특별히 주신 마이쭈로 우주 기분은 완전 업되었다.

 

작년부터 우크렐레를 배우니, 아무래도 현악기 연주에 눈이 간다. 그리고 오보에를 포함한 5중주였는데, 오보에 연주를 이렇게 주의깊게 본 것은 처음이라 인상적이었다.

 

아이들 입장 가능한 작은 행사들이 많이 생겼으면 좋겠다는 행복한 기대를 해본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89 [가족] 돌싱엄마가 결혼하는 딸에게 image [1] 베이비트리 2012-06-18 6248
188 [가족] <책읽는 부모 2기> 표현이 서투른 우리 아버지.. [3] biggy94 2012-05-16 6233
187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네 배 안에 통통이 있다! [2] pororo0308 2013-11-04 6232
186 [가족] [책 읽는 부모 지원] 사랑과 감사를 그대에게... oodsky 2012-05-10 6198
185 [가족] (아빠와 딸의 마주이야기)아빠, 가사가 다르잖아 [1] artika 2013-08-17 6183
184 [가족] 바로크 리코더 정기 연주회- 11월 6일 화 PM 8 [1] 리디아 2012-11-06 6175
183 [가족] <야옹선생의 육아CPR - 안전한 나라를 만들어주세요> imagefile [1] 야옹선생 2014-04-24 6160
182 [가족] 외로운 아빠는 운전석에 앉아 가족에게 편지를… image 베이비트리 2012-07-16 6159
181 [가족] 물난리 났다! imagefile [10] 리디아 2012-07-23 6159
180 [가족] “결혼은 미친 짓이에요…그냥 효도하며 살렵니다” image 베이비트리 2015-03-04 6152
179 [가족] 유치원 방학숙제로 딸 울린 아빠... [3] third17 2014-01-09 6142
178 [가족] ‘쇼윈도 부부’ 집에선 각방쓰고 밖에선 행복한 척 image 베이비트리 2012-05-21 6140
177 [가족] (아빠와 딸의 마주이야기2)돈까스 고기 빼고 주세요 [4] artika 2013-04-15 6139
176 [가족] <우리 아기 코~자요> 숙면 [8] 리디아 2012-08-27 6134
175 [가족] 아이들 어록 생각나는대로 [6] 양선아 2013-10-16 6132
174 [가족] [거짓말] 4살의 뒤끝작렬의 거짓말 imagefile [2] 새잎 2012-08-18 6130
173 [가족] [코~자요] 그때 그때 달라져요 ~ imagefile [5] 나일맘 2012-08-29 6111
172 [가족] 커튼 천을 두르고 학교에… image [1] 베이비트리 2012-05-02 6078
171 [가족] 이젠 남편도 베이비트리에 관심을 갖네요. [5] corean2 2012-05-07 6059
170 [가족] 예민한 임산부의 수족이 되어준 웅소씨 image 베이비트리 2012-10-15 602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