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팬더아빠와 나은공주 알콩달콩 육아일기 많은 방문 부탁드립니다.(이웃신청도 받아요^^) ☞ 클릭

 

작년에 집사람이 나은공주 돌때 기념으로 손도장 찍어주겠담서 샀는데 딱 한번 쓰고는 여지껏 처박아 두었습니다. 오늘 함 꺼내봤네요^^

 

일반적으로 우리가 미술시간에 쓰는 물감에는 납이 들어 있다는 얘기가 있어서 "에코물감"이라고 집사람이 오랜 인터넷 탐색질 끝에 신중에 신중을 거듭하며 고른 유기농 물감입니다....ㅋㅋㅋ 뭐든 일단 입에 넣고 맛을 봐야 직성이 풀리는(무슨 맛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나은공주이기 때문에 절대 아무거나 줄 수가 없죠.

 

P120621_160604.jpg

 

거실에 전용 식탁 놓고 신문지 깔고 물감 풀고 스케치북 놓고 티슈까지 준비 OK 입니다. 나은공주도 저 표정 보니 해작질할 준비 OK네요.

 

P120621_160644.jpg

 

자 기왕 하는거 옷 버릴거 각오하고 마음껏 해작질 하시오.

 

P120621_160654.jpg

 

시작과 동시에 신나게 스케치북에 찍어대고 있습니다. 찍고 바르고 찍고 바르고.... 전신에 튀고 난리입니다. 어차피 각오했던 바...

 

P120621_160727.jpg

 

완전 신난 나은공주. 엄청난 집중력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해작질 할때만.

 

P120621_161421.jpg

 

온 옷에다 입에도 떡칠입니다. 손으로 찍어서 맛도 보는데 무슨 맛일런지...--; 어차피 뒷정리는 제 책임.. 물감은 5~6가지 색이 있는데 너무 한번에 판을 크게 벌리면 도저히 뒷감당할 자신이 없어서 그냥 핑크색 하나만 했습니다. 가루를 물에 풀어서 쓰는데 꽤 많이 넣어도 묽어서리 아기 손도장찍는거 말고는 별로 쓸데는 없군요. 원래 그럴려고 산 것이니...

 

손장난 많이 하면 두뇌 발달에 좋다하니 아빠는 나은공주의 해작질 뒷정리도 항상 기쁜 마음으로 하려고 노력중입니다...ㅠ_ㅠ(끝나고 나서 그 참상을 보면 마인드 콘트롤과 정신 수양이 많이 필요하다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81 [가족] [토토로네 감성육아] 엄마의 지친 마음을 녹인 봄소식 imagefile [4] pororo0308 2015-04-15 7555
280 [가족] 여름휴가 이야기(2)- 아빠 어디가? 베트남 다낭 imagefile [8] 푸르메 2013-08-23 7555
279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체력짱! 나은공주, 울산대공원을 활보하다 imagefile [1] kwon2001 2012-06-30 7532
278 [가족] 부모와 자녀의 자존감 ‘비례 공식’ 아시나요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4-09-02 7482
277 [가족] [토토로네 감성육아] 2015년 소망, 달력에 담다 imagefile [6] pororo0308 2015-01-17 7460
»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나은공주와 손도장 찍기 놀이 imagefile [3] kwon2001 2012-06-21 7454
275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앞치마만 10년 한 여자 [8] pororo0308 2013-12-15 7449
274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추억의 앨범으로 아이들과 속닥속닥 imagefile [3] pororo0308 2014-07-17 7301
273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나은공주 난타 공연장? imagefile [3] kwon2001 2012-06-20 7286
272 [가족] 비 피해 없길 간절히 바랍니다. imagefile [6] 리디아 2012-09-18 7250
271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오늘은 크레용과 물감 놀이를 해 보았습니다. imagefile [1] kwon2001 2012-07-02 7217
270 [가족] 다이빙 벨, 세월호 1주기 imagefile [4] 푸르메 2015-03-11 7183
269 [가족] [엄마의 콤플렉스] ‘빨간치마 프로젝트’ image 베이비트리 2012-07-24 7109
268 [가족] 구리와 구라의 빵만들기를 읽고 imagefile [4] 숲을거닐다 2015-01-26 7094
267 [가족] 건강한 밥상 이야기-더운 여름 나기 imagefile [4] 리디아 2012-06-25 7092
266 [가족] 남편과 태후를 같이 보면 안되는 이유 [5] 푸르메 2016-03-19 7092
265 [가족] 부부의 6단계 성장과정…우리부부는 어디? image 베이비트리 2015-01-21 7091
264 [가족] <아이와 동화쓰기> 괴물모자1 imagefile [4] 이니스 2014-06-17 7047
263 [가족] 학교 벗어나 부모의 눈으로 교사를 보니 imagefile [4] 박상민 2013-09-09 7013
262 [가족] 35년째 지긋지긋하단다…딸아 넌 그렇게 살지 마라 image 베이비트리 2013-09-30 699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