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를 지내고 피곤했던 주말에 고등학교 친구들 네 명과 그 가족 구성원들 몇몇과 함께 원주에 있는 다락방 도자기 민박집에서 1박2일을 다녀왔어요. 우리 나이 마흔에 스페인 여행을 가자며 의기투합했지만, 모두가 함께 할 수 있는 일정이 나오지 않아서 아쉽게도 스페인은 포기하고, 가까운 곳이라도 함께 하자며 갔던 곳이죠. 서울에서 접근성이 좋은 편이고, 고기를 사서 가면 저녁밥을 제공해주시고, 간식도 주시고, 다음날 아침밥도 주시기에 친구 말로는 의하면 '완전체'라고 했ㅇ어요. 저녁에는 도자기를 만들어보는 체험이 있고 구워서 택배로 보내주시는 서비스도 있었죠.

  날씨는 좋고, 함께하는 사람들이 있어 넉넉했던 일정이었다. 민박집 주변에는 기찻길이 지나가고 도로가 있어서 귀가 예민한 남편은 조용하지 않은 것 빼고는 참 좋다라고 했는데, 둔감한 저는 그냥 푸근한 분위기가 좋았어요. 직접 텃밭을 일구어 제철 야채로 푸짐한 한 상을 차려내시는 안주인의 음식솜씨에 반해서 한그릇 뚝딱. 아이들도 밥을 참 잘 먹었습니다.

  밤에는 아이들 재워 놓고, 모닥불 피워놓고 음악도 듣고....'꽃보다청춘' 부럽지 않은 순간들을 나눴는데, 굳이 멀리 가지 않아도 함께 할 수 있음에 기뻐했던 우리들. 예쁜 가을 추억으로 남을 것 같아요.

DSC01427.JPG

 

NaverBlog_20140913_163354_05.jpg

 

NaverBlog_20140913_163344_00.jpg

   

P20140914_100923000_6AD72BF6-717A-45F0-A792-1F85358EC100.JPG

 

돌아오는 길에 춘천닭갈비가 먹고 싶다며, 춘천에 갔다가 춘천 물레길에서 카누 체험을 했어요.

물살을 가르며 천천히 노 저으며 가는 카누 체험, 처음에는 흔들흔들 배가 뒤집히지 않을까 무섭기도 하고, 아이들이 돌발행동을 하면 어쩌나 싶었는데, 아이들도 겁이 좀 나는지 얌전히 잘 앉아 있었어요. 남편과 마음을 합하여 노 젓기 40분. 딱 적당했던 시간이었어요. 물 위에서 바라보는 풍경이 참 고요하고 잔잔하고, 새로운 느낌이었답니다. 아이들은 36개월 이상 부터 가능해요. 주변을 보니, 가족팀 보다는 연인팀이 많더군요. 아침 일찍 시작하는 것과 노을과 함께 느끼는 마지막 오후 팀이 가장 좋다고 하니 참고하세요. 저희는 땡볕을 피해 오후 4시에 노 저어봤어요. 중간 반환 지점에서 이렇게 가족 사진도 찍어주시고, 마음에 들면 3,000원에 판매하시고 원본 사진도 보내주세요.

 

NaverBlog_20140929_134909_05.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26 [나들이] 2010 서울 라이선싱캐릭터페어 다녀왔어요^^ imagefile akohanna 2010-07-25 7061
125 [나들이] '옥상 화가' 김미경의 서촌 오후 4시전에 다녀와서 imagefile [2] 양선아 2015-02-27 7057
124 [나들이] [휴가기3] 가족다워 지는 일 imagefile [1] 분홍구름 2013-08-12 7017
123 [나들이] 여수에서 1박 2일 ^^ imagefile [7] 나일맘 2012-11-22 6997
122 [나들이] 한 겨울 푸드 트럭의 온기 imagefile wonibros 2015-12-21 6976
121 [나들이] 풍기역 앞에서 순흥도호부 터·소수서원 거쳐 부석사까지 image [1] 베이비트리 2015-11-26 6955
120 [나들이] [이벤트 참여]동해안 오토캠핑장만의 맛 kalz75 2010-08-04 6932
119 [나들이] [롯데갤러리 잠실점] 이수지의 그림책 - 놀고 놀고 또 놀고展 imagefile [1] lottejam 2015-04-06 6876
118 [나들이] 태안 갯벌체험, 그 후 imagefile [2] yahori 2015-10-06 6769
» [나들이] 원주 다락방의 추억 & 춘천 물레길 imagefile [3] 푸르메 2014-09-29 6732
116 [나들이] 완행버스 여행, 화천 사내면 사창리~삼일리~화천읍 image [1] 베이비트리 2016-05-19 6644
115 [나들이] 취향따라 골라 걷는 부암동 산책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5-22 6513
114 [나들이] 월미도에서 배만 타면 아깝지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9-18 6430
113 [나들이] 곰팡이가 빚어낸 달콤함의 극치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0-10 6302
112 [나들이] 가로수길도 경리단길도 이만 못할걸! image 베이비트리 2015-05-14 6239
111 [나들이] 전남 여수 안도와 신안 영산도에 가볼까 image 베이비트리 2015-06-25 6199
110 [나들이] “유기농 고집하는 엄마들, 아이 공연은 유행만 쫓아”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2-03 6155
109 [나들이] "엄마랑 아빠랑 우리 가족 행복한 나들이" ktw8124 2010-06-11 6131
108 [나들이] ★예쁜 우리 아이 온라인 사진 공모전★ ktw8124 2010-06-11 6118
107 [나들이] 대학로 몇 년 만이던가... imagefile [4] yahori 2013-03-26 60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