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우리 아기가 감기 걸렸을때 이야기에요.


평소에 잘 먹던 울아기.


감기 걸려 골골 하더니 먹는걸 거부하더라구요.


한숟가락도 입에 넣으려 하지 않으니


약도 먹여야 하는데.. 엄마는 애간장이 탑니다.


한숟가락만 더 먹이기 위해 애기 뒤를 졸졸 따라다녔지만


홀라당 다 뱉어 버리기 일쑤!


처음에 간절한 마음으로 쫓아다니다가


아기가 자꾸 이런식으로 뱉어버리니


성질 못 숨기고 갑자기 욱!하고 화도 나더라구요.


 


안되겠다 싶어


이곳저곳 육아정보는 다 뒤지다


묽게 한번 먹여보라는 말을 듣고


초기 이유식처럼 묽게 미음식으로 타서 한번 먹여봤더니


한그릇 뚝딱 이네요.


 


감기로 인해 컨디션 안좋아


아이가 안 먹는걸 당연히 여기시던 어머님들~


묽게 한번 먹여보세요~~


식사시간이 즐거워질꺼에요~~^^


 


c1e39b0e514d62674088289cdbcc1989.


어느날 새벽 5시에 밥달라고 일어나 떼쓰는걸
급하게 밥 차리면서 주걱 쥐어주니
저렇게 먹고 있네요.


아들~
맨날매날 저렇게 먹고
건강하게 자라줘~~^^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168 실명 부르는 '황반변성'…"담배부터 끊으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0-12 14609
3167 [살림] [수납의 달인] 365일 뽀송한 수건 대령이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2-28 14597
3166 [직장맘] 맞벌이 가구, 홑벌이 추월했네요 [1] yahori 2011-12-14 14572
3165 ‘내 머릿속 지우개’ 운동하면 사라지네 imagefile babytree 2010-08-24 14566
3164 [직장맘] [5월은 가정의 달]남푠님은 일만해서 좋겠어요...ㅠ..ㅠ imagefile heihei76 2011-05-16 14560
3163 부모특강 후기 이벤트에 참여하세요~ 베이비트리 2012-04-23 14432
3162 [자유글] 한겨레휴 계룡산센터, 행복 가족 명상 캠프 모집 imagefile 양선아 2010-07-01 14375
316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4344
3160 [나들이] 두근두근 첫 경험 imagefile [10] anna8078 2012-01-04 14331
3159 어머니,전 부칠때 쪼그려 앉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2-01 14304
3158 1998년...... 당신은 누구와 사랑을 했나요? imagefile [23] anna8078 2013-10-25 14272
3157 [가족] 부부 싸움은 칼로 물 베기라지만... imagefile [3] 박상민 2013-07-29 14258
3156 '건강 걷기'첫걸음은 바른 자세와 맞는 신발 imagefile babytree 2011-02-15 14249
3155 [나들이] 추억 만들기-고양시 꽃박람회 imagefile 양선아 2010-05-07 14246
3154 [직장맘]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⑥ 직장맘,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30 14227
3153 '손안의 주치의' 톡톡 '건강 정보' 와르르 imagefile babytree 2010-12-21 14212
3152 카페인은 득일까 독일까 imagefile babytree 2011-02-15 14190
3151 [자유글] [2010년 송년회] 12월16일 베이비트리 송년모임 엿보기~ imagefile 김미영 2010-12-29 14158
3150 [나들이] 도심 속 테마 박물관-허준박물관 관람기 imagefile 양선아 2011-05-13 14119
3149 [자유글] [한겨레 기고] 산부인과 의사들에게 고함 imagefile babytree 2010-07-19 14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