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히 속을 알 수 없는 사람을 보고 ‘양파 같은 사람’이라고 말한다. 음흉한 사람을 빗댈 때 쓰는 말이지만 실제 양파가 들으면 섭섭할 일이다. 양파만큼 영양이나 맛에서 훌륭한 식재료도 찾기 어렵기 때문이다. 각종 비타민과 칼슘, 인산 등 무기질이 풍부하고, 양파 속에 있는 케르세틴 성분은 몸속의 중금속, 독성분, 니코틴 등을 해독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알려져 있다.



송년모임이 많은 계절이다. 과도한 음주와 흡연이 자칫 건강을 해치기 쉬울 때다. 지쳐가는 몸에는 차곡차곡 독소가 쌓인다. 해독작용이 탁월한 양파 요리로 건강을 지키자. 양파 말고도 해독작용이 뛰어난 식재료들은 어떤 게 있을까. 미역의 알긴산 성분은 중금속, 농약, 발암물질 등을 빨아들여 몸 밖으로 배출시키고, 콩나물의 아스파라긴 성분은 숙취 해소에 도움을 준다. 유황 성분을 다량으로 함유한 마늘은 수은을 배출하는 데 효과가 있다. 건강음식으로 가는 해를 보내는 것이 활기찬 새해를 맞는 지름길이다.

글 박미향 기자 mh@hani.co.kr, 도움말·사진 한국양파산업연합회


















 

a4ed8b5d3468eb82ccaadd0b12473d27.



■ 양파김치



재료: 양파 10개, 당근 100g, 미나리 70g, 실파 100g, 홍고추 5개, 밤 2개, 대추 4개 양념: 고춧가루 2와 1/2큰술, 다진 마늘 1작은술, 찹쌀 풀 2큰술, 통깨 약간, 멸치액젓 1/2컵, 물 1/2컵, 황토소금 약간 ① 양파는 꼭지를 자르고 십자로 칼집을 낸 뒤 멸치액젓에 30분간 절인다. ② 당근, 홍고추, 밤, 대추는 채 썰고 미나리, 실파는 4cm 길이로 자른다. ③ 양파를 절인 후 남은 액젓은 준비한 소에 부어 살짝 절여 준다. ④ 절여진 소에 양념을 넣어 버무린 후 양파 안에 넣는다. ⑤ 그릇에 쌓아 넣은 양파에 물을 부은 후 황토소금으로 간을 맞춘다. ⑥ 실온에서 하룻밤을 익힌 다음 냉장고에 넣는다.

 

















 

504ab903731c754c496794c67b4d037c.



■ 들깨소스 양파 샐러드



재료: 돼지고기 목살 100g, 양파 1개, 어린 채소 50g, 비트 약간 들깨소스: 마요네즈 1컵, 들깻가루 3큰술, 설탕 2큰술, 레몬즙 2와 1/2큰술, 꿀 1큰술, 고추냉이 1큰술, 우유 1/2컵, 소금 약간. ① 돼지고기 목살은 얇게 썰어준다. ② 다시마를 물에 넣어 끓인다. 그 물에 고기를 한 장씩 데친 뒤 물기를 닦는다. ③ 양파는 얇게 썰어 찬물에 담가 매운맛을 빼준다. ④ 어린 채소는 씻어 건져낸다. 비트는 채를 썰어 찬물에 잠시 담가둔다. ⑤ 들깨소스를 분량대로 만든다. ⑥ 접시에 어린 채소, 양파, 고기를 담고 비트를 조금 올린 후 소스를 얹어 낸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168 실명 부르는 '황반변성'…"담배부터 끊으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0-12 14609
3167 [살림] [수납의 달인] 365일 뽀송한 수건 대령이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2-28 14597
3166 [직장맘] 맞벌이 가구, 홑벌이 추월했네요 [1] yahori 2011-12-14 14572
3165 ‘내 머릿속 지우개’ 운동하면 사라지네 imagefile babytree 2010-08-24 14565
3164 [직장맘] [5월은 가정의 달]남푠님은 일만해서 좋겠어요...ㅠ..ㅠ imagefile heihei76 2011-05-16 14560
3163 부모특강 후기 이벤트에 참여하세요~ 베이비트리 2012-04-23 14432
3162 [자유글] 한겨레휴 계룡산센터, 행복 가족 명상 캠프 모집 imagefile 양선아 2010-07-01 14375
316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4344
3160 [나들이] 두근두근 첫 경험 imagefile [10] anna8078 2012-01-04 14331
3159 어머니,전 부칠때 쪼그려 앉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2-01 14304
3158 1998년...... 당신은 누구와 사랑을 했나요? imagefile [23] anna8078 2013-10-25 14272
3157 [가족] 부부 싸움은 칼로 물 베기라지만... imagefile [3] 박상민 2013-07-29 14257
3156 '건강 걷기'첫걸음은 바른 자세와 맞는 신발 imagefile babytree 2011-02-15 14249
3155 [나들이] 추억 만들기-고양시 꽃박람회 imagefile 양선아 2010-05-07 14246
3154 [직장맘]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⑥ 직장맘,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30 14226
3153 '손안의 주치의' 톡톡 '건강 정보' 와르르 imagefile babytree 2010-12-21 14212
3152 카페인은 득일까 독일까 imagefile babytree 2011-02-15 14190
3151 [자유글] [2010년 송년회] 12월16일 베이비트리 송년모임 엿보기~ imagefile 김미영 2010-12-29 14158
3150 [나들이] 도심 속 테마 박물관-허준박물관 관람기 imagefile 양선아 2011-05-13 14119
3149 [자유글] [한겨레 기고] 산부인과 의사들에게 고함 imagefile babytree 2010-07-19 14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