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 책읽는 부모 13기 모집 응모해서 처음 받은 책 [엄마의 독서] 와 아이들 그림책을 감사히 받았습니다.  베이비트리에서 책 소개글이나 북콘서트 글을 보고 궁금했던 책이었어요. 출퇴근길에 읽으면서 공감하는 부분도 많았고, 작가의 솔직한 표현들이 마음에 들었어요. 엄마의 힘듦과 적나라한 생활 모습과 독서를 통한 자기성찰과 깨달음이 녹아든 책이네요.  주변의 다른 엄마들에게도 추천하고 싶습니다.  작가님이 책에서 감동 받았다고 알려주신 책들도... 한번 눈여겨 보고 싶고요.

" 정말 좋은 엄마가 되려면 '좋은 엄마'가 되려는 마음을 내려 놓아야 한다. 세상에 '좋은 엄마'는 없다. 30여 년 동안 엄마가 아닌 상태로 살아오고, 그에 따라 자기 고유의 성향과 습속과 역사가 형성돼 있고, 행복과 성과와 명예를 추구하고 싶은 한 인간이 자신의 여러 역할 중 하나로 '엄마'를 받아들인 상태가 있을 뿐이다. 엄마가 아이와 맺는 관계는 엄마가 다른 많은 사람들과 맺는 관계의 일부분이다. 다른 관계보다 더 가깝고 영향력이 클 뿐이다. 엄마가 자신을 둘러싼 우주와 연계를 끊어버리고 오직 엄마로만 가능하려도 하면, 아이와 우주의 관계도 끊어진다. 성장이란 아이가 주위 어른이 우주와 관계를 맺는 모습을 보면서 이를 모방하고 변형시키며 마침내 자신만의 방법을 개발해나가는 과정이다. 아이와 가장 가까운 어른인 엄마(경우에 따라 아빠나 할머니, 할아버지 혹은 혈연관계가 없는 다른 어른일 수도 있겠지만 이 글에서는 엄마라고 가정하기로 한다)가 자신이 맺어왔던 우주를 모두 부정하고 오로지 아이만을 우주로 설정하려 들면 아이의 우주는 좁아지고 혼란스러워진다. 그러므로 좋은 엄마가 되려면, 그냥 나 자신이 좋은 사람이 되면 된다. 내가 좋은 인생을 살면 된다. 내가 하고 싶은 것을 하고, 내 감정에 충실하고, 다른 이들과 의미 있는 관계를 맺으면 된다. '엄마'가 나의 수많은 정체성 중 하나일 뿐, 나의 정체성 그 자체가 되지 않도록 하면 된다." (262~263쪽)

저는 이제 결혼 10년차, 임신과 육아 10년차에 접어듭니다. 정아은작가처럼 책으로 육아의 힘든 점들을 육아서나 아이심리에 대한 책들을 읽으며 해결해보려 애쓴 적도 있었고, 둘째를 낳고 나서 인생 최대의 '멘붕'을 겪기도 했었지요. 이 책을 읽다보니 저에게 최선의 모습과 최악의 모습까지 끌어내리고는 하는 육아라는 힘든 시기를 그래도 잘 버텨낸 듯 한 기분이 듭니다. 고맙게도 아이들은 별탈없이 쑥쑥 자라고 있는데, 제 체력과 정신력에 한계를 느끼기도 하고, 그럴 때면 위기감이 들기도 합니다. 아이들이 어렸을 때는 체력적으로, 아이들이 유아기를 지나고 나니, 소년이 되어가는 지금은 정신적으로 힘든 것 같네요.

솔직히 가정에서 제가 엄마로써의 역할만 하려면 숨이 막힙니다. 여자로, 사회구성원으로 제 몫을 하고 있는지, 제 자신에게 솔직한 인간으로 살고 있는지 돌아보게 되네요. 좋은 책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88 [건강] [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남양주 '굿바이아토피교실' 6/24(토) 접수중입니다 image okemos 2017-05-30 1692
87 [자유글] 기다리고 기다리던 진정한 여름. 신나는 물놀이터 ^^ imagefile 아침 2018-07-28 1686
86 [책읽는부모] 3월선정도서<완벽하지 않아도 괜찮아>후기 elpis0319 2017-03-31 1686
85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를 읽고 imagefile [2] xiaoxuan 2018-05-05 1671
84 [책읽는부모] <이상한 정상가족> 당신도 맞고 자랐나? imagefile 강모씨 2018-01-21 1668
83 [건강] 내몸에주는 최고의휴식 '건강단식캠프' 접수중입니다-[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6-19 1662
82 [자유글] 아구..ㅠㅠ bupaman 2017-03-23 1658
81 [자유글] 다들 탄산수 드실때 조심하세요. bupaman 2017-03-22 1655
80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12기를 발표합니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7-10-17 1645
79 [책읽는부모] [공지] 책읽는부모 11기 _7월 도서 배송 지연 안내입니다 베이비트리 2017-07-17 1643
78 [자유글] [새해 이벤트 응모] 내 아이에게 키워주고 싶은 가치 spagent 2018-01-03 1635
77 [자유글] 마주이야기 imagefile [4] 푸르메 2017-11-24 1624
76 [책읽는부모] 인디고 서원에서 학부모세미나 '열두 달 작은 강의'를 엽니다 indigo2828 2017-07-08 1622
75 [자유글] 머리가 자꾸 지끈지끈... [1] bupaman 2017-06-12 1618
74 [책읽는부모] 'DIARY 2018 인간이라는 가능성' 제작을 위한 펀딩에 참여해주세요! image indigo2828 2017-11-17 1601
73 [자유글] 점점 더워지는 것 같아요.. bupaman 2017-06-22 1594
72 [자유글] 계절이 바뀌고 있음을 imagefile [4] 아침 2018-08-28 1592
71 [책읽는부모] [라틴어수업]을 읽고 [2] 푸르메 2018-03-30 1592
70 [선배맘에게물어봐] 초1 숙제 어디까지 봐줘요? imagefile [5] 푸르메 2017-11-28 1592
69 [자유글] 내일 드디어 쉬는 날이네요~ bupaman 2017-06-05 15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