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98abd0f53c29ca992efe6393301f077. 아기 엄마들에게 바이블로 여겨지는 육아지침서 <삐뽀삐뽀 119>의 지은이이자 소아청소년과 전문의인 하정훈(49, 사진) 박사가 ‘베이비트리’를 만든 이유는 간단했다. “인터넷 등에서 부정확한 육아정보가 확대·재생산, 유통되는 것을 바로잡기 위해서”다. 그는 “육아교육 부재가 저출산 문제의 중요한 원인 중 하나”라며 “엄마들이 아이를 키우는 것이 쉽고 즐겁고 행복하다는 인식을 갖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의 목표는 ‘베이비트리’를 육아사이트의 ‘바이블’로 안착시키는 것이다.  



- ‘베이비트리’를 만들게 된 이유는.  



= 아이를 키우는 것이 쉽지 않다. 그런데 아이를 쉽게 키울 수 있는 방법이 있다. 문제는 아이를 쉽게 키울 수 있는, 표준화된 방법에 엄마들이 접근하기가 너무 어렵다는 것이다. 정보는 많지만 정확한 정보와 부정확한 정보, 옳은 정보와 그른 정보를 구별하기가 쉽지 않다. 육아 카페를 보면 엄마들의 개인적인 경험담이 많이 올라온다. 엄마들은 이 정보가 옳다고 여겨 무작정 따라 한다. 그것이 모든 아이에게 다 맞게 적용되는 건 아닌데도 말이다. 그러니 아이를 키우는 게 더 고통스러울 수밖에 없다. 대부분의 엄마들이 아이를 쉽게 키울 수 있는, 표준화된 방법을 알려주고 싶다.  



- <한겨레>와 손을 잡은 이유는.  



= 공신력이 있는 언론기관인데다, 저출산 문제나 아기를 잘 키우는 문제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았다. 실제로 <한겨레> 기자들이 내가 이야기한 문제에 대해 가장 적극적인 반응을 보였다. 우리나라 육아 문제나 저출산 문제에 대해서도 많이들 공감하고 있었다.  



- ‘베이비트리’를 어떤 사이트로 만들고 싶나.  



= 이 사이트에서만큼은 엄마들이 고민 없이 아이를 키우는 정보를 믿고 따라할 수 있었으면 한다. 베이비트리에 있는 정보는 고민 전혀 안하고 따라해도 된다는 인식을 엄마들에게 심어주고 싶다. 대부분의 아이들에게 보편적으로 적용 가능한 공신력 있는 육아 정보를 제공할 준비가 되어 있다.  



- 향후 ‘베이비트리’의 역할과 위상을 어떻게 정립할 것인가.  



= 우리나라 저출산 문제가 진짜 심각하다. 엄마들이 아이를 키우는 과정에서 너무 힘들어 하고, 즐거움도 느끼지 못한다.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려면 엄마들이 ‘육아가 즐겁다’는 인식을 갖고 있어야 한다. 그런 인식을 갖게 만드는 공간, 표준화한 육아지침이 있는 공간, 우리나라의 잘못된 육아정책을 비판하고 개선하게 만드는 공간이었으면 한다.  



김미영 기자 kimmy@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288 [선배맘에게물어봐] ['선배맘에게 물어봐' 이벤트] 따스한 육아 멘토 [1] 베이비트리 2014-04-18 21446
3287 인삼차 생강차 유자차…내게 맞는 '건강차'는 imagefile babytree 2010-10-26 21160
3286 건강검진 때 '단백뇨'나왔나요? imagefile babytree 2011-02-22 21130
» [자유글] 하정훈 박사 "저출산의 답은 쉽고 재밌는 육아" imagefile 김미영 2010-05-25 21117
3284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2] 한강공원에서의 첫번째 관측 imagefile [5] i29i29 2013-08-04 21078
3283 [자유글] 첫째가 수족구병인데, 뱃속의 둘째는 괜찮을까? imagefile 김미영 2010-07-14 20912
3282 [자유글] “내 아기 육아정보 이 ‘앱’ 하나면 끝!” imagefile babytree 2011-08-03 20603
3281 [자유글] 워킹맘 사직서엔…“인사불이익·야근 힘들어” imagefile babytree 2010-09-10 20460
3280 [자유글] `우유 고르는 것도 쉽지 않네'... 현명한 우유 선택법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20410
3279 [가족] [토토로네 감성육아] 택배와 함께 온 엄마의 골판지 편지 imagefile [8] pororo0308 2014-12-18 20036
3278 [자유글] 7박 8일 시댁에서의 휴가 -.-;; imagefile [12] blue029 2012-08-12 19842
3277 [자유글] 프랑스 엄마들이 우월한 이유 imagefile [6] sano2 2012-02-13 19676
3276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무늬만 정원, 사랑에 빠지다! imagefile [10] pororo0308 2014-03-31 19662
3275 [자유글] 건우야, 아빠가 ‘집’은 장만했단다 imagefile trustjoon 2010-11-03 19561
3274 위 역류 의심되면, 먹고 바로 눕지 말고 허리띠 느슨하게 imagefile babytree 2010-08-17 19538
3273 [나들이] [이벤트 참가] 박물관 앞에서 뛰어! imagefile [2] wonibros 2011-12-07 19535
3272 고3 수험생들 '꼿꼿한 자세'잃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1-09 19438
3271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5] 네번째 관측 - 목성을 보다 (성연이 망원경이 생기다) imagefile [5] i29i29 2013-09-13 19416
3270 내몸의 물혹 사고칠 확률 얼마나? imagefile babytree 2010-04-29 19405
3269 근육량 적은 노인, 당뇨·고혈압 가능성 높다 imagefile babytree 2010-07-20 1935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