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 좋다 좋다

                                                    곽문연

 

드라이브 코스를 아들이 고른다

허리가 뻐근하고 뒷골이 어지러워

그냥 고개를 끄덕인다

 

외식식단을 아들이 고른다

달거나 시거나

내 입맛과 멀어도 맛있게 먹어준다

 

함께 볼 영화를 아들이 고른다

멜로물이거나 판타지거나

참 좋다 좋다 한다

 

늦은 밤 왁자한 웃음들

졸리거나, 조용히 책을 보고 싶을 때도

마냥 웃어준다

 

아들 앞에 서면

나는 아들의 아들이 되어간다

 

내 키보다 큰 아들 앞에서 나는 자꾸 작아진다

 

 

 10월에는 내 생일, 아버지 생신, 엄마 생신이 8일 간격으로 연이어 있다. 딸아이 첫 생일상을 새벽부터 일어나 정성껏 차리면서 문득 우리 엄마, 아빠 생신상은 이렇게 차려 드린 적이 없다는 걸 알았다. 요즘 부엌육아에 마음을 쏟으면서 육아 뿐 아니라 '식구'를 향한 사랑도 부엌에서 나오는게 아닌가 싶었다. 그래서 부모님께 올해 두 분 생신상은 내 손으로 차려보겠다 했다. 때마침 올케가 아버지 생신상을 차린다 했으니 나는 엄마 생신상을 차리면 되겠다. 생신상을 차리기 전에 엄마에게 전화해 무얼 드시고 싶냐 물으니 "너거 잘 먹는거로 해라. 다 좋다, 좋다."하신다. 생일선물을 여쭤볼 때도 "아이고, 다 좋다, 좋다.", 언제 시간 되시냐고 날짜를 정할 때도 "마 다 좋다, 좋다." 하셨다. 언젠가부터 엄마 대답은 무조건 "다 좋다, 좋다."다. 도대체 누가 좋다는건지... 괜히 눈물이 핑 돈다. 나는 엄마가 좋으면 좋겠는데, 그동안 남좋은 일에 익숙해진 엄마는 자기가 좋은 건 다 잊어먹은 것 같다. 미안하고 좀 서글프기까지 하다. 내가 좋으면 다 좋다는 엄마처럼 나도 나중에 딸아이 앞에서 마냥 웃으며 다 좋다, 좋다.. 하고 있을까? 장담할 수는 없지만, 딸아이가 나에게 미안하거나 짠한 마음 갖지 않도록 '싫다'도 말할 거라고 중얼대며 시린 눈을 비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574 [책읽는부모] [특강 한홍구의 한국 현대사 이야기] 촛불을 떠올리며 [2] lizzyikim 2013-02-15 4473
573 [살림] 따르다 보니 삶이 바뀌네…‘물건 정리의 획기적 철학’ image 베이비트리 2015-07-27 4472
572 머리, 아는 만큼 덜 빠진다 image 베이비트리 2012-08-17 4470
571 [자유글] 젖 이야기 최형주예요. 잘들 지내세요? ^^ imagefile [5] 최형주 2014-07-23 4468
570 [건강] [육아웹툰- 야옹선생의 (근거중심) 자연주의 육아] 콧구멍은 소중해 imagefile [4] 야옹선생 2015-05-18 4467
569 [자유글] 다재무능한 이를 위한 직업 imagefile [2] 농부우경 2014-04-05 4466
568 [나들이] 섬진강 물길 따라 ‘집밥 향기’도 흐른다네 image 베이비트리 2015-08-06 4465
567 [직장맘] 세번째 육아휴직 imagefile [6] 강모씨 2017-06-09 4464
566 [책읽는부모] <나무에게 배운다>-장인의 정신을 본받고 싶다. [1] gagimy 2013-06-25 4464
565 [자유글] 아차...영유아 검진 푸르메 2016-01-26 4463
564 [나들이] 서울명산트래킹-남산에 다녀와서 imagefile [1] yahori 2017-05-11 4461
563 [자유글] 밥 빨리 못 먹는다고 우는 아이 [15] 양선아 2014-01-09 4460
562 [책읽는부모] [함께 책 읽기 프로젝트] 시작합니다. 책이 정해졌어요. [9] 난엄마다 2014-10-16 4459
561 [나들이] 리코더 연주회에 초대합니다~ imagefile [4] 푸르메 2016-12-05 4458
560 [가족] 전철 세운 엄마 이야기 [2] 숲을거닐다 2014-07-02 4458
559 [자유글] 그랜드애플 센텀점에 돌잔치 답사다녀왔어요. imagefile mylee810228 2017-09-07 4457
558 [책읽는부모] 넘어져도 다시 일어서는 아이 : 돕고 사세 imagefile [6] 강모씨 2015-08-18 4457
557 [책읽는부모] 시작하겠습니다.디지털육아를 읽고.. image [4] newturn1986 2017-09-13 4456
556 [직장맘] [주말엄마]② 칼퇴근 하라고 하세요! [2] kcm1087 2014-06-12 4455
555 [책읽는부모] (이벤트응모)기쁜우리 좋은날 imagefile [3] puumm 2015-12-22 4452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