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그리웠어요. 베이비 트리~

마지막 글을 연재해놓고 얼마 후에 바다 동생 호수가 온 것을 알게되었답니다.

기쁨의 환호성을 지른지 며칠 후 부터 저는 폭풍 입덧을 시작했고요.

일주일 정도는 거의 아무것도 못 먹고 간디처럼 말라가며 빈 속에 구토만 계속 하다가

가끔 수액을 맞고 버텼는데 이제는 닭죽도 먹고 과일도 먹고 이래저래 힘을 내고 있어요.

토하러 달려가는 일은 아직 있지만요.

 

더운데 잘들 지내시는지 궁금하네요. 저는 입덧과 함께 여름을 날 것 같아요.

곧 서울 아차산 근처로 이사를 가는데 친구가 없어서 걱정이구요.

아 혹시... 아차산 근처 사시면 연락처 남겨주세요! ^^ (이런 좋은 생각이 나다니)

 

가능하다면 젖 이야기에 이어서 글을 연재하고 싶은데 생생육아 관계자 분들과도 연락을 못 했네요.

새로운 분들이라고 알고 있는데 연락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모두 건강하시구요, 아이들과 싸우지 마시고 즐겁게 여름 나시길 바래요.

저도 바다와 호수와 남편 큰산과 잘 지낼게요! ^ ^

 

 

mail-0524.jpg

 

"바다예요~ 안냐앙~!"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최형주
이십 대를 아낌없이 방황하고 여행하며 보냈다. 서른 살이 되던 해에 시골 대안학교로 내려가 영어교사를 하다가 남편을 만나 결혼했고 지금은 두 딸 바다, 하늘이와 함께 네 식구가 제주 서귀포시 남원읍에 살고 있다. 부모님이 주신 '최형주'라는 이름을 쓰다가 '아름다운 땅'이라는 뜻의 '지아'에 부모님 성을 함께 붙인 '김최지아'로 이름을 바꾸었다. 베이비트리 생생육아에 모유수유를 하며 겪은 에피소드를 그림과 글로 표현한 ‘최형주의 젖 이야기'를 연재 완료하였다.
이메일 : vision323@hanmail.net      
블로그 : https://blog.naver.com/jamjamlife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201074/66f/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608 [자유글] 지상에서 가장 바쁜 날들 imagefile 농부우경 2014-05-06 4430
607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아이셋 엄마, 아이넷 엄마 imagefile [2] 윤영희 2017-06-22 4426
606 [책읽는부모] 좌충우돌, 다듬어지지 못한 나의 슬로 육아 (아날로그로 꽃피운 슬로 육아를 읽고) [2] 난엄마다 2014-08-21 4420
605 [책읽는부모] <한홍구의 한국 현대사 이야기 - 특강> 촛불을 추억하며 [4] 강모씨 2013-05-20 4419
604 [책읽는부모] [특강 한홍구의 한국 현대사 이야기] 촛불을 떠올리며 [2] lizzyikim 2013-02-15 4418
603 [자유글] 뉴스 타파 세월호 다큐 영상 보셨나요? [2] 양선아 2014-08-07 4417
602 머리, 아는 만큼 덜 빠진다 image 베이비트리 2012-08-17 4417
601 [요리] 베이킹이 이렇게 쉽다니~ 통밀 생크림 케이크 imagefile [2] 아침 2017-10-26 4413
600 [책읽는부모] [함께 책 읽기 프로젝트]공부의 달인, 호모 쿵푸스 [2] 난엄마다 2014-11-04 4411
599 [자유글] 책,팥,손편지가 든 2차선물이 드디어 도착! [3] 윤영희 2014-02-21 4411
598 [가족] 명절에 ‘내 술잔’부터 챙기는 가족 보셨나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03-05 4407
597 [자유글] 좋아하는 숫자가 있으세요? imagefile [3] 분홍구름 2014-05-13 4407
596 [책읽는부모] <소년이 온다> 그들은 어떻게 살고 있을까? imagefile [4] 강모씨 2017-01-15 4405
595 [자유글] [빛깔 있는 이야기] 아이를 방해하지 않기 image 베이비트리 2015-01-21 4403
594 [자유글] 애들이 좀 뛸 수도 있죠, 뭐. imagefile [4] 강모씨 2016-09-10 4401
593 [책읽는부모] 무엇이 이 나라 학생들을 똑똑하게 만드는가. jujuclub79 2014-05-19 4400
592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연필깎는 즐거움 imagefile 안정숙 2017-07-10 4399
591 [책읽는부모] 넘어져도 다시 일어서는 아이 : 돕고 사세 imagefile [6] 강모씨 2015-08-18 4396
590 [책읽는부모] '강변살자'를 읽고 [1] puumm 2016-10-25 4391
589 [자유글] 아차...영유아 검진 푸르메 2016-01-26 438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