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유아 예방접종 지원예산 ‘싹둑’

자유글 조회수 12278 추천수 0 2010.10.08 09:47:09



 







2822a58b0d27c5bb00a19b81d3bed2b3. » 숫자로 본 영유아 필수예방접종








수백억 증액안 내년분에 반영안해



저출산대책, 한달도 안돼 ‘없던일로’



정부가 저출산 대책의 하나로 비(B)형 간염 등 영유아의 필수예방접종 비용에 대한 지원을 기존 30%에서 90%로 늘리겠다고 약속하고도 정작 내년도 예산안에는 이를 전혀 반영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7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곽정숙 민주노동당 의원이 질병관리본부에서 제출받은 내년도 예산안 자료를 보면, 민간 병·의원 필수예방접종비 지원 예산(국민건강증진기금)은 144억3700만원으로 책정됐다.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30%인 필수예방접종 비용 국가 부담분을 90%로 확대하기 위해 675억3100만원의 예산을 짰으나, 정부 예산안이 최종 확정되는 과정에서 대폭 깎였다.



 

앞서 보건복지부는 지난 2월 국회 업무보고에서 “임신·출산 비용 부담을 완화시키기 위해 올해 12월부터 민간 병·의원에서 필수예방접종을 할 때 본인 부담 비용을 1회 평균 1만5000원에서 2000원으로 낮출 것”이라고 밝혔다. 또 한나라당과 정부는 지난달 7일 열린 예산 당정협의에서 ‘친서민 복지예산’을 확대한다며 영유아 필수예방접종에 대한 본인 부담금을 절반 이하로 낮추기로 결정하기도 했다. 하지만 접종비 지원 확대에 필요한 추가 예산은 학보하지 않아 ‘빈말’이 되고 만 것이다.



현재 필수예방접종은 비형 간염 등 11가지 전염병을 예방하기 위해 8종의 백신을 0살부터 만 12살 때까지 모두 22차례 맞도록 돼 있다. 연령별로 보면 0~1살 15회, 2~6살 5회 등 영유아 시기에 몰려 있다. 보건소에서는 무료지만, 민간 병·의원의 경우엔 정부 지원(접종비의 30%)을 받아도 22회를 접종하는 데 33만원이 든다. 여기에 정부 지원이 전혀 없는 로타바이러스(30만원) 등 선택예방접종 비용까지 포함하면 부담은 훨씬 커진다.



둘째 아이를 임신한 ‘워킹맘’ 박희정(34·경기 일산)씨는 “건강과 직결된 일이라 병원에서 필수예방접종은 물론 선택예방접종까지 모두 맞혔더니 첫째 아이의 경우 100만원이 넘게 들어갔다”며 “필수접종은 보건소에서 하고 싶지만 거리가 멀고 직장 때문에 시간 맞추기도 어려워 병원을 이용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재정 여건이 좋은 서울 강남구 등은 민간 병·의원 필수접종 비용을 100% 지원해 주고 있어, 지역간 형평성 문제도 제기되고 있다. 곽정숙 의원은 “지원이 미흡하다 보니 우리나라의 필수예방접종률은 75%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서 권장하는 95%보다 20%포인트나 낮다”며 “복지예산을 대폭 늘렸다고 홍보하더니, 이미 약속한 사업마저 무산시키는 것은 국민을 우롱하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김소연 기자 dandy@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107 [직장맘]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⑥ 직장맘,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30 12480
3106 잇몸병 놔뒀다가 당뇨병 키울수도 imagefile babytree 2010-04-27 12449
3105 내손 꼭 잡은 자기, 손은 씻었지? imagefile babytree 2011-01-18 12427
3104 [요리] 조선시대 '음식디미방'에 나온 가지찜 imagefile babytree 2010-07-20 12410
3103 [자유글] 신생아에겐 직사광선은 `독' imagefile 양선아 2010-05-27 12391
3102 [다이어트 53화] 다이어트 번개, 비법 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7-30 12382
3101 [다이어트 54화] 50여일 동안의 살의 추억 imagefile 김미영 2010-08-01 12375
3100 [자유글] ‘보들보들’ 우리아기 지켜라 imagefile babytree 2010-07-02 12351
3099 [책읽는부모] ♡ 황쌤의 책놀이 -어서 빨간모자를 구출하자! ♡ imagefile 황쌤의 책놀이 2014-04-23 12345
3098 [다이어트 46화] 4개월만에 그렇게? imagefile 김미영 2010-07-20 12325
3097 나를 알고 조율하는 ‘분노의 기술’ imagefile babytree 2010-04-15 12300
3096 죽지않은 신종플루, 가을되니 또 오네요 imagefile babytree 2010-10-05 12292
3095 [살림] 김은형 기자의 변액보험 운영기 [1] 베이비트리 2011-12-07 12283
» [자유글] 영유아 예방접종 지원예산 ‘싹둑’ imagefile babytree 2010-10-08 12278
3093 [요리] 만두의 탈을 쓴 라비올리? 라비올리의 탈을 쓴 만두? imagefile souffle 2010-07-21 12234
3092 매운 한파에 머리는 지끈, 무릎은 시큰? imagefile babytree 2011-01-11 12206
3091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194
3090 가렵고 땅기고…목마른 널 위해 준비한 팩들! imagefile babytree 2010-11-02 12188
3089 [건강]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③ 동생이 생겼어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3-01-11 12179
3088 [가족] 아빠의 사랑을 받아줘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04-16 121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