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똥이의 태명은 삐삐였습니다.

그때 저는 아래 악보를 토대로 삐삐쏭을 만들었습니다.

삐삐송.jpg

원곡 : 동요

개사 : 삐삐엄마

노래 : 삐삐아빠

 

삐삐야 삐삐야 우리착한 삐삐야
엄마랑 아빠랑 사랑하는 삐삐야
건강하고 씩씩하게 무럭무럭 자라라.

매일밤 잠들기전.

삐삐아빠는 삐삐에게 노래를 불러주었습니다.

때로는 시조 버전으로 때로는 랩 버전으로.

 

삐삐 그러니까 개똥이가 태어나고 삐삐쏭은 뚝! 끊겼습니다.

신생아 개똥이에게 삐삐쏭을 불러주려는데 울컥 목이 메어와 부를수가 없었습니다.

 

두돌 전후로 자장가로 부르려 하니, 녀석이 삐삐를 부정합니다. 또 개사를 했습니다.

개똥아 개똥아 우리착한 개똥아

엄마랑 아빠랑 사랑하는 개똥아

건강하고 씩씩하게 무럭무럭 자라라

그러면서 개똥이에게 설명을 해 주었습니다.

개똥이가 아주아주아주 아기였을때 '삐삐'였다고.

녀석은 조금씩 받아 들이기 시작했고, "개똥아 우리 삐삐야 부를까?"하면 같이 부릅니다.

삐삐야 삐삐야 우리착한 삐삐야
엄마랑 아빠랑 사랑하는 삐삐야
건강하고 씩씩하게 무럭무럭 자라라
그러면서 녀석이 묻습니다. "엄마 엄마 개똥이 옛날옛날옛날에 '삐삐'였지~~이?"

 

요새는 "삐삐야 같이 부를까?"하니 이렇게 부릅니다.

방구야 방구야 우리착한 방구야

엄마랑 아빠랑 사랑하는 방구야

건강하고 씩씩하게 무럭무럭 자라라~이제 4살. 33개월 개똥이는 요새 입만 열면 '방구' 타령입니다.
삐삐와 함께 부르는 삐삐쏭은 행복 그자체입니다.
그리고 삐삐쏭은 계속 진화할 것입니다.
아마도.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048 [요리] 뱃속 데워주는 국수 한그릇 image babytree 2011-01-26 12371
3047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결혼 7년만에 도우미 둘, 칭찬이 춤추게 하다 imagefile [10] pororo0308 2014-04-14 12356
3046 [나들이] 부천 워터파크 웅진플레이도시 방문기 harry39 2010-07-07 12355
3045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352
3044 [요리] 옥수수 삶기 비법? imagefile [5] yahori 2012-07-17 12296
3043 [가족] '이에는 이, 눈에는 눈'의 유혹 imagefile [1] 박상민 2013-09-30 12290
3042 [자유글] [*우리끼리이벤트*] 엘사와 안나 imagefile [3] anna8078 2014-02-20 12278
3041 [가족] (아빠와 딸의 마주 이야기)몽골-모든 빛이 모이는 땅 imagefile [5] artika 2013-07-30 12239
3040 소아암 환우 가족들 “마음 푹~” imagefile babytree 2010-08-31 12207
3039 [직장맘] 아이와 함께 하는 바람직한 여행은 뭘까? imagefile kiss3739 2011-05-12 12198
3038 [나들이] 이리 갈까 저리 갈까하다 들른 곳 imagefile guk8415 2010-08-13 12193
3037 [자유글] 아빠가 함께 아이 키우면 집도 회사도 웃음꽃 imagefile babytree 2010-12-06 12187
3036 [자유글] [한겨레프리즘] 아이의 은밀한 사생활 생중계 imagefile 김미영 2010-06-23 12182
3035 [자유글] [이벤트]'우리 아이 보육지원 계속되어야 합니다' 인증샷 이벤트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4-11-21 12146
3034 [책읽는부모] 노랑각시 방귀 소동! 그림책 후기와 베갯머리 이야기~ imagefile [1] 꿈꾸는식물 2013-10-15 12123
3033 [나들이] [이벤트] 눈썰매 보단 눈 축구? imagefile [1] yahori 2011-12-20 12107
3032 [생활동의보감] 뱃속에서 꾸루룩대면 ‘장명증’ 의심 babytree 2010-08-31 12102
3031 [자유글] 장난감도 엄마손이 마법 imagefile 김미영 2010-12-22 12092
3030 휴가 때 꼭 해야할 한가지 ‘쉼’ imagefile babytree 2010-07-20 12088
3029 [가족] 우리집 명절 풍경 imagefile [10] 박상민 2013-09-23 120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