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병원 순례

건강 조회수 2970 추천수 0 2015.10.26 17:53:47

주말을 이용해 아이들 안과, 치과 검진을 했어요. 여섯살 큰애는 벌써 올해부터 안경을 착용하고 있고, 작년에 충치치료를 받은 경험이 있거든요. 그러고 나니 작은애도 눈이나 치아가 괜찮을지 걱정이 되는 데다가, 작은애가 요새 눈을 자꾸 깜빡거려서 겸사겸사 갔었어요.

 

근데, 안경쓴 큰애에 대해서, 안과에서 하는 말이 "교정시력이 전에는 0.8밖에 안 나왔는데 이제는 1.0으로 제대로 나오는 걸 보니 발달은 제대로 되고 있는 것 같은데, 시력은 한 단계 더 나빠졌으니 도수를 바꾸는 게 좋겠다"고 하더라구요.

 

저 혼자 아이들을 데리고 병원에 갔었는데 큰애가 검진받는 동안 작은애가 돌아다니며 제 신경을 분산시키고 말썽을 피워서 제대로 물어보질 못했는데, 나오고 생각하니(이런 뒷북ㅠㅠ) 위 말이 잘 이해가 안 된다는~왜 발달은 됐는데 시력은 더 나빠질 수가 있는 것인지~~~~

 

그리고, 작은애가 네 살인데 치과에 가니 벌써 충치가 여러개 생겼더라구요. 단 걸 너무 좋아하고, 양치는 하기 싫어하니 뭐 예견된 일이기는 해도, 지난 5월까지 충치가 없다고 해서 제가 더 방심했었구나 싶어 가슴이 철렁해지더라구요.

 

근데, 원래 다니던 치과가 아니라 다른 치과라 그런지, 여기 치료방식이 맘에 걸리네요. 어금니 사이가 썩은 건 때우는 게 안 되기 때문에 씌워야 한다는 것도 그렇고(어른들 치아 씌우는 건 보통 일이 아니지 않나요? 근데 네 살배기 이를 씌운다는 게..), 씌울 치아와 때울 치아 모두 한번에 몰아서 치료를 하는 게 효율적이라, 애를 재우고 2시간 정도 치료를 하는 걸 권하던데, 그게 괜찮을까요?

원래 다니던 치과에서 작년에 큰애가 치료받을 때는 마취하고 그냥 치료하는 식으로 여러 번에 나누어 했었는데요. 수면마취가 아니어서 치료받는 내내 큰애가 울었고, 그 치료 이후 큰애는 '개구기'에 대한 엄청난 거부감을 갖게 되긴 했지만요.

 

~~애들 자라면서 그렇게 크게 아파본 적 없고 그럭저럭 키워 오고 있긴 한데, 주말에 몰아서 병원 순례해야 하는 것 하며 치료 계획 등 쉬운 게 하나도 없네요.

주중엔 불같이 일하고, 주말엔 밀렸던 육아숙제 하느라 정신없는데, 주중에 일하는 게 상대적으로 훨씬 쉬운 것 같아요. 그래도 그 일이 제가 그나마 잘할 수 있는 일이고, 제가 조금이나마 잘 아는 일이니 말이죠.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74 [건강] 내몸에주는 최고의휴식 '건강단식캠프' 접수중입니다-[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6-19 1601
73 [건강] [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남양주 '굿바이아토피교실' 6/24(토) 접수중입니다 image okemos 2017-05-30 1661
72 [건강] 여름맞이 미리 준비하는 건강강좌 안내드려요~~ file kkebi33 2017-05-29 1875
71 [건강] 미세먼지꽃가루로부터가족을지키는방법'굿바이아토피교실'접수중입니다-[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4-07 1861
70 [건강] 희망의 새봄, 내 몸살림의 시작을~~ kkebi33 2017-03-22 2007
69 [건강] '바디버든(Body Burden)’은 kkebi33 2017-02-27 3713
68 [건강] *입춘대길 건양다경 (立春大吉 建陽多慶)* file kkebi33 2017-02-06 1865
67 [건강] 새몸으로새해를 시작하자!'굿바이아토피교실'1/19(목)수수팥떡공덕교육실접수중입니다 image okemos 2017-01-03 2350
66 [건강] 건강검진할때 입원검진 하면요... [1] gnsl3562 2016-11-22 3340
65 [건강] 알러지로 고생하는 아이를위해'굿바이아토피교실'11/12토욜강좌접수중~ image okemos9077 2016-10-27 2055
64 [건강] <건강강좌 안내>한해를 마무리하는 나만의 방법! imagefile kkebi33 2016-10-25 3703
63 [건강] 내 손안의 트레이너와 함께 먹고 땀흘리고! image 베이비트리 2016-05-26 3141
62 [건강] 아들이랑 남편이 매일 배꼬집는다고 원망하는 언니들을 위한 팁 heal132 2016-05-23 2677
61 [건강] ‘으아~졸려’…나른한 춘곤증, 마사지로 날려볼까 image 베이비트리 2016-04-21 3507
60 [건강]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 ⑮ 봄철, 우리 아이 면역력 높이기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4-04 31820
59 [건강] 밀가루 먹으면 소화가 안 되는 이유 ‘글루텐’ image 베이비트리 2015-11-02 11224
» [건강] 주말 병원 순례 [1] sybelle 2015-10-26 2970
57 [건강] 피지 수분 윤기 잡아주는 1석3조 한여름 오일 image 베이비트리 2015-08-06 4218
56 [건강] [육아웹툰- 야옹선생의 (근거중심) 자연주의 육아] 상처는 촉촉하게 imagefile [8] 야옹선생 2015-07-13 4255
55 [건강] 메르스 예방, 손씻기 부터… image [1] 베이비트리 2015-06-02 54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