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니스트로 활동하면서 많은 칼럼을 쓰는 틈틈이 

소설까지 써서 작년에는 소설부분 베스트셀러 작가로 등극한

작가 임경선의 육아 이야기 입니다.

이 책은 그녀의 딸 윤서를 위한 선물이랍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그녀의 글을 온라인을 통해서 꾸준히 읽고 있었고,

윤서 백일 무렵 오프라인으로도 알게 될 기회가 있었습니다.

그녀가 쓴 윤서 이야기는 차곡 차곡 쌓여 갔고,

이번에 책으로 엮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제일 좋았던 글은 p.67 원더풀 투나잇

참 따뜻한 글입니다.

 

그녀의 책을 읽은 내내

임신과 출산 ... 모유 수유 등등 그 시간이 새록 새록 생각이 나더군요.

임신을 위한 휴직.

인공수정 시도~실패와 시험관 시술 과정 등등.

 

임신 후 잠깐 이상한 징후가 왔을때도 제발 좀 누워있으라고 버럭하던 경선.

그녀의 유산 경험은 알고 있었으나,

쌍둥이 였다는 것은 책을 통해서 처음 알았습니다.

 

양수검사를 하느냐 마느냐로 눈물 콧물 찍으며 고민할때

튼실한 난자와 정자가 만나서 제일 튼실한 수정란을 착상 시켰으니,

문제 없을거라던 .. 과학적 신빙성은 없었으나 믿음이 가던 경선의 조언까지.

 

내가 지나온 길과 앞으로 다가올 일(개똥이 유치원 입학 등)이 함께 하고 있는

엄마를 추억하며, 엄마로써의 시작을 추억하며 쓰여진 글들은

결국 육악일기가 아닌, 작가 임경선의 인생 이야기였습니다.

전업맘은 그녀의 수입을
직장맘을 그녀의 시간을 부러워 한다고 합니다.
그녀는 그녀의 일과 가족을 위한 시간 사이에서 균형을 잃지 않기 위해 노력한다구요.

올해도 그녀는 남편에게 윤서를 맡기고 여행을 다녀왔고,
진심으로 그녀를 환영하는 남펴과 윤서의 품으로 돌아 왔답니다.
자신의 일과 가족 사이에서의 어느 한쪽으로 치우침이 없도록
오늘도 그녀는 노력하고 있을 겁니다. 아마도. ^^"

 

 윤서.jpg

- 목욕하다 잠든 아기 윤서, (출처 : http://catwoman.pe.kr/)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521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1기 오프라인 모임 후기 imagefile [29] 양선아 2012-04-20 12943
520 [책읽는부모] 김영훈 박사님 공부의욕 : 공부가 하고 싶다 imagefile [1] jenifferbae 2013-07-22 12731
519 [책읽는부모] 당신을 '책 읽는 부모'로 모십니다 imagefile [23] 베이비트리 2014-04-02 12132
518 [책읽는부모] 유대인 엄마들의 체벌 [1] wakeup33 2012-03-07 12053
517 [책읽는부모] 엄마, 책은 어떻게 만들어지나요? imagefile [4] anna8078 2012-11-28 11884
516 [책읽는부모] 유대인 부모 한국인 부모 [1] blue029 2012-02-19 10991
515 [책읽는부모] <야누슈 코르착의 아이들> 내 아이를 존중하자. imagefile [9] 나일맘 2012-07-14 10800
»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 독자의 관점을 유지할 수 없는 imagefile [10] 강모씨 2012-12-22 10780
513 [책읽는부모] 부모란 무엇인가(유대인의 자녀교육38을 읽고) [1] corean2 2012-02-21 10751
512 [책읽는부모] 초등 동시집 추천합니다. [2] 윤영희 2015-04-23 10666
511 [책읽는부모] <나무에게 배운다> 건축과 자연, 교육과 사람에 대한 귀한 가르침을 받았습니다. imagefile [4] fjrql 2013-06-26 10280
510 [책읽는부모] [천 일의 눈맞춤] 단유에 대한 미안함을 덜어내다 imagefile [1] 강모씨 2016-04-04 9979
509 [책읽는부모] 유대인의 비밀 imagefile [8] rins 2012-02-15 9773
508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나일, 넌 밀당의 고수였어! imagefile [10] 나일맘 2012-11-29 9718
507 [책읽는부모] 놀이만한 공부는 없다 : 아빠는 놀고 싶다 imagefile [4] 푸르메 2015-05-23 9606
506 [책읽는부모] 내 아이는 공부만 잘하면 성공한다는 착각!을 버리게 만든 책 <아이는 어떻게 성공하는가>꼼꼼리뷰 image [1] jenifferbae 2013-11-26 9564
505 [책읽는부모] 아이들은 놀이가 밥이다<편해문> [8] satimetta 2015-01-24 9480
504 [책읽는부모] 솔직한 글, '나쁜 엄마'를 읽고 imagefile [3] space904 2012-04-12 9191
503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더 많이 안아주고 사랑해 줄게 [2] kuntaman 2012-11-19 9115
502 [책읽는부모] 그림책<달이네 추석맞이> 후기 입니다.^^ imagefile fjrql 2013-10-03 907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