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해문의 아이들은 놀이가 밥이다를 읽었다.

회사에서 연초 인사이동으로 정신이 없었는데, 지지난 토요일에 당직이라 한가한 시간을 틈타 지난해 함께 책읽는 프로젝트에서 언급된 책 중에 하나인 편해문의 책을 후루룩 읽었다.

몇몇의 구절이 나의 마음에 닿았고, 우리 아이보다, 내 어린 시절에 맘껏 뛰어놀지 못한 어린나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다. 그리고 놀이터에서 다른 아이들과 긴시간의 교류가 생길 수 있도록 부모로서 어떻게 행동해야 할까 하는 고민에 빠진다.

 

불안에 잡아먹힌 어른들 사이에서 불안에 먹히지 않는 아이들을 보기 때문이다.

어린이놀이운동은, 놀이의 반대는 '일'이 아니라 '불안'이고, 이 불안을 떨치는 가장 쉬운 길은 놀기라는 말로 첫발을 뗀다.

 

비석치기만큼 재미있는 것이 비석치기를 하기에 앞서 내게 맞는 비석을 찾아 온 동네를 돌아다니며 어디 비석으로 쓸 만한 좋은 돌이 없나 찾는 일이다. ... 아이들과 비석 사이에 어떤 관계도 만들어지지 않았는데 아이들이 비석을 자기 몸처럼 여길 까닭이 없다. 놀이 속에 있는 모든 아이가  주인 노릇을 할 때 그것이 놀이다.

 

소리 지르기, 달음박질, 뛰어내리기, 구르기, 울기, 물어뜯기, 던지기는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마음속 깊은 곳에 그대로 꾹꾸 눌러 감춰질 뿐이다.

 

놀이 결핍이 주의 집중 부족과 매우 관련이 크다.

 

자본주의에서 가장 큰 가르침은 물건을 사주지 않는 것에서 시작되어야 한다. 아무것도 사주지 않는다에서 만약 뭔가를 하나 사줘야 한다면 자신과 아이에게 먼저 백번 물어보고 사줘야 한다.

 

게임의 세계에 온전히 빠지면 아이들은 세상의 많은 것에 관심을 끊는다. 인간이 느끼는 이러 저러한 사랑, 우애, 슬픔, 연민 등등의 감정에 그만 무심해진다는 말이다. 그러다가 문을 닫고 들어간다. 감정의 쪼글쪼글한 골들을 밋밋하게 만드는 게임ㅇ르 무엇으로 벌할 수 있단 말인가.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521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1기 오프라인 모임 후기 imagefile [29] 양선아 2012-04-20 12950
520 [책읽는부모] 김영훈 박사님 공부의욕 : 공부가 하고 싶다 imagefile [1] jenifferbae 2013-07-22 12738
519 [책읽는부모] 당신을 '책 읽는 부모'로 모십니다 imagefile [23] 베이비트리 2014-04-02 12134
518 [책읽는부모] 유대인 엄마들의 체벌 [1] wakeup33 2012-03-07 12055
517 [책읽는부모] 엄마, 책은 어떻게 만들어지나요? imagefile [4] anna8078 2012-11-28 11895
516 [책읽는부모] 유대인 부모 한국인 부모 [1] blue029 2012-02-19 10997
515 [책읽는부모] <야누슈 코르착의 아이들> 내 아이를 존중하자. imagefile [9] 나일맘 2012-07-14 10809
514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 독자의 관점을 유지할 수 없는 imagefile [10] 강모씨 2012-12-22 10790
513 [책읽는부모] 부모란 무엇인가(유대인의 자녀교육38을 읽고) [1] corean2 2012-02-21 10754
512 [책읽는부모] 초등 동시집 추천합니다. [2] 윤영희 2015-04-23 10671
511 [책읽는부모] <나무에게 배운다> 건축과 자연, 교육과 사람에 대한 귀한 가르침을 받았습니다. imagefile [4] fjrql 2013-06-26 10282
510 [책읽는부모] [천 일의 눈맞춤] 단유에 대한 미안함을 덜어내다 imagefile [1] 강모씨 2016-04-04 9993
509 [책읽는부모] 유대인의 비밀 imagefile [8] rins 2012-02-15 9776
508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나일, 넌 밀당의 고수였어! imagefile [10] 나일맘 2012-11-29 9731
507 [책읽는부모] 놀이만한 공부는 없다 : 아빠는 놀고 싶다 imagefile [4] 푸르메 2015-05-23 9610
506 [책읽는부모] 내 아이는 공부만 잘하면 성공한다는 착각!을 버리게 만든 책 <아이는 어떻게 성공하는가>꼼꼼리뷰 image [1] jenifferbae 2013-11-26 9576
» [책읽는부모] 아이들은 놀이가 밥이다<편해문> [8] satimetta 2015-01-24 9483
504 [책읽는부모] 솔직한 글, '나쁜 엄마'를 읽고 imagefile [3] space904 2012-04-12 9191
503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더 많이 안아주고 사랑해 줄게 [2] kuntaman 2012-11-19 9127
502 [책읽는부모] 그림책<달이네 추석맞이> 후기 입니다.^^ imagefile fjrql 2013-10-03 908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