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와 연애할때'

제목부터 알겠지만 작가님이 술술 자신의 얘기와 아이를 낳고 키우면서 소소한 에피소드들을

참 맛깔나게 담겨진 책이었다..

솔직히 난 앞뒤 스토리가 있는 소설보다 이런 술술 넘어가는 산문집이 나이들면서 더 좋다. 예전엔 판타지 소설이나, 대하 소설에 꽂혀서 열정적으로 책가방에 너댓권씩 담고 다닐때가 있긴 하였지만,

어느 순간 머리써서 기억해야 하는 스토리보다 이런 쉬운(?) 책이 참 좋다.

한가지 더 작은 소망은 이런 책을 한가로운 대낮에 작은 커피숍에 앉아서 따뜻한 카페모카 한잔과 읽는 것인데...그건 소망일 뿐이고, 이번엔 회사 틈틈이 몰래 읽었을 뿐이다.

아이를 낳으면서 겪는 젖몸살과, 허리통증,,,실은 나도 젖몸살좀 하면서 애를 또 낳는줄 알았었다...

딸아이를 키우면서 일도 프리랜서로서 활발히 하시는거 같아 참 부럽고 부러웠다. 역시 작가님이라 참 글도 재미나게 읽기 쉽게 쓰는구나. 당연한 것을...그것도 부러웠다. ^^:

난 터울도 적은 아이를 둘 키우면서 아이가 참 예쁘구나...하늘이 내려준 천사구나...우리 아이는 특별하고 소중한 아이...라고 생각한 적이 별로 없다. 휴직때도 그랬고, 복직해서도 너무 하루하루 살아가기가 바빴다.  작가님도 그렇고 다른 엄마들도 다들 이렇게 아이를 소중하게, 특별한 아이로 생각하면서 하루하루 사랑하며 키우나보다. 나만 또 못난 엄마인갑다...라고 애가 태어나면서부터 있는 죄의식이 또 불거져나왔다. 그건 어쩔 수 없이 평생 가져가야 하는 나의 짐인 것 같다.

요즘은 책을 받는 설렘에 한달을 넘기면서 사는 것 같다. 남편한테도 못받아 보는, 누가 주는 작은 선물같기도  하고.. ㅋ 서른셋을 넘기면서 정말 고달픈가 보다 싶다. 나도 진짜 누군가와 연애하고 싶다. 남편아닌 누구 어떤 사람과 그냥....그냥 모든 것이 다 귀찮고 나만 생각하고 싶을 때이니 말이다.

암튼 좋은 책을 보내주신 책읽는 부모팀에 감사인사를 드리면서,..짧은 후기를 마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81 [책읽는부모] 동심의 세계로 여행 - '지구의 맛' [1] 꿀마미 2016-05-25 5654
280 [책읽는부모] '놀이의 과학' - 위험한 놀이터가 아이를 독립시킨다. [1] 꿀마미 2016-08-02 5654
279 [책읽는부모] 부엌 육아, 천천히 나를 키우는 일 (윤영희 님의 '슬로 육아'를 읽고) [9] 살구 2014-08-29 5645
278 [책읽는부모] [아이의 회복탄력성]자식에게 사랑받으려고 애쓰지 말기! [2] corean2 2012-09-14 5645
277 [책읽는부모] [나무에게 배운다]를 읽고 - 책 읽는 부모 4기 처음 받은 책 [3] 난엄마다 2013-06-08 5620
276 [책읽는부모] 뇌의 이야기를 읽으며 마음의 위안을 얻다(?) [3] jsbyul 2012-06-20 5617
275 [책읽는부모] [지금 꼭 안아줄 것] imagefile [1] 푸르메 2016-01-26 5616
274 [책읽는부모] <시작하겠습니다, 디지털 육아> 열린 마음으로 imagefile [5] 강모씨 2017-10-25 5604
273 [책읽는부모] <무슨 애엄마가 이렇습니다> 9세 남아 개똥이에게 화두를... imagefile [4] 강모씨 2018-07-07 5594
272 [책읽는부모] <대한민국 엄마표 하브루타> 춤을 책으로 배우는 기분이긴 하지만 imagefile 강모씨 2018-09-08 5592
271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옛날 놀이에 빠지다~! [12] jenaya 2012-11-08 5587
270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돈의 달인 호모코뮤니타스+실천방안 [8] satimetta 2014-11-29 5571
269 [책읽는부모] [서평] 돼지김밥 보드게임 &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imagefile [1] octhy24 2017-06-27 5569
268 [책읽는부모] [아이와 함께 자라는 부모]후기 -- 내 마음 속의 아이 [6] 난엄마다 2013-07-29 5566
267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우리집 저녁 풍경~ imagefile [2] cider9 2013-01-16 5557
266 [책읽는부모] 눈물의 크리스마스 이브 [4] lizzyikim 2012-12-31 5529
265 [책읽는부모] 꿈꿀 권리 [2] 난엄마다 2015-02-28 5521
264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책읽는 가족이 되고 싶어요 [1] bey720 2012-09-26 5517
263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3] 난엄마다 2015-03-18 5510
»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 제목부터 따숩다..나도 연애하고파라~~ [1] bey720 2012-12-11 549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