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트리 아들 이벤트로 받은 <아빠는 멋진 악당> 그림책을 아이가 정말 좋아합니다.

제가 몇 번 읽어 주었는데, 아직 '프로레슬링'이 뭔지 '악당'이며 '정의의 사도'가 무엇인지는 모르지만, 아빠와 아들의 이야기라는 것을 알아 듣는 눈치에요. 그림도 재밌고요.

 

며칠 전 일찍 귀가한 아빠에게 몸놀이를 해달라고 졸라서 응해주다가 힘이 다 빠져버린 아빠에게

이 책을 같이 읽어보라고 해봤어요.

엄마가 읽어주는 것과는 다른 아빠의 액션에 아이가 집중을 하더라고요.

아빠는 책은 듬성듬성 주요 부분만 읽고, 레슬링 액션을 보여주니 좋아라 하더군요.

레슬링이 뭔지 모르니까, 엄마 아빠가 레슬링 시범을 잠깐 보여줬더니....

바로 동생에게 헤드락을 걸어서 제지하느라 진땀 뺐어요 ^^;;;

 

<엄마, 아들을 이해하기 시작하다>도 잘 읽어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P20121209_051741000_1000002104.PN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 [책읽는부모] 책 잘 받았습니다~ ^^ [1] greenbhlee 2012-02-14 7527
1 [책읽는부모] 목에 가시가 걸린 듯 넘기기 힘들었던 책 - 엄마 수업을 읽고 imagefile [8] jsbyul 2012-02-09 1987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