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에 저 혼자 6살 4살 두 아이를 데리고

일산 끝자락에서 동대문으로 나들이를 갔습니다.

큰 아이 조리원에서 만난 친구들과 약속이 있었거든요.

토요일이라 차가 많이 막힐 것 같아 전철을 탔습니다.

 

4살 둘째는 유모차에 태우고 6살 아이는 자리가 없어 창 밖 풍경을 감상하며 가는데 궁금한 게 참 많습니다.

옆에 계시던 멋쟁이 할아버지가 친절하게 궁금한 것들 다 설명해주시고 좋은 말동무가 되어주셨어요.

아이는 "할아버지는 안 가본 데가 없어요????"하며 할아버지의 박식함에 존경의 눈빛을 던집니다.

아직도 가볼 데가 많지 대답하시며 흐뭇해하시더라구요.

얼마 전부터 무슨 이유인지 늙는 게 싫다, 할아버지 되고 싶지 않다 하던 아이는

저런 척척박사 할아버지라면 괜찮겠답니다...^^

 

지상으로 올라가는 엘리베이터를 기다릴 때도 할머니, 할아버지들께서

아이들 데리고 앞으로 가서 먼저 타라고 기분 좋게 배려해주시고

엘리베이터가 끊겨 난감할 때는 주위에서 도움 주려고 하시고

집에 돌아올 때는 젊은 남자분이 감사하게도 아이에게 선뜻 자리도 양보해주셨고요.

짧지 않은 거리라 걱정을 하면서 나섰는데 아이들도 다른 사람에게 피해주지 않고 의젓하게 있어줬고

많은 분들이 친절 베풀어주셔서 정말 감사한 하루였습니다.

 

인터넷 하다보면 맘충이라며 욕하는 댓글들이 많아서

(물론 제가 봐도 욕먹을 글들이 있기는 하지만 이제는 별 것 아닌 글에도 너무 심한 악플이..ㅜㅜ)

아이들 데리고는 어딜 가나 더 조심하게 되고 위축되기도 했는데요,

하루동안 받았던 배려와 좋은 말씀들이 얼마나 감사하던지요..

아이도 이런 기억이 쌓여 그날 만났던 분들처럼 좋은 어른으로 성장했으면 합니다.

저 역시 받았던 감사한 배려들 잊지 않고 친절 베풀며 살려고 합니다.

그날 모두들 감사했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208 내 몸이 웃는 온도…내복 착용해 맞추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2-08 15887
3207 [책읽는부모] '황쌤의 자연관찰 책놀이' 1 - 나비 imagefile [4] 황쌤의 책놀이 2014-03-09 15872
3206 [자유글] 엄마젖 먹일 사회환경이 필요하다 imagefile babytree 2011-08-09 15788
3205 [자유글] 남편과의 불화 덕분에 imagefile [14] 빈진향 2013-11-16 15749
3204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5739
3203 [나들이] 폭풍 검색질 끝에 떠난 제주 imagefile [10] anna8078 2012-08-24 15732
3202 “한 판만 더”…멈출 수 없는 병 ‘도박 중독’ imagefile babytree 2010-09-28 15724
3201 [자유글] 무상급식, 아이의 자존감 / 김은형 imagefile babytree 2011-08-18 15722
3200 여드름 피부, 물기 주면 얼굴에 ‘생기’ imagefile babytree 2010-08-17 15708
3199 [직장맘] 비오는 날 아침...오늘도 지각 했당 ㅠ.ㅠ imagefile [6] yahori 2011-10-14 15704
3198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5693
3197 눈 뻑뻑하고 충혈되면 눈 깜빡거리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08-31 15643
3196 선풍기…찬음료…더위 피하려다 병 만날라 imagefile 김미영 2010-07-06 15633
3195 남모를 ‘소변 고통’ 습관 바꿔 고친다 imagefile babytree 2010-06-29 15564
3194 [자유글] [시쓰는엄마] 나는 분노한다 imagefile 난엄마다 2019-03-17 15497
3193 [요리] 카망베르 칼국수 만들기 imagefile babytree 2011-04-13 15480
3192 [직장맘] 안된다고 하면 안되는 것들 imagefile jenmi 2011-05-11 15478
3191 여름 감기 안 낫나요? 많이 지치셨군요 imagefile babytree 2010-07-06 15454
3190 [살림] 올 가을 김장 양념의 반란 image 베이비트리 2011-10-25 15422
3189 [자유글] 와~ 오픈을 축하드려요! imagefile careme 2010-05-07 1539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