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북이 콧구멍에 빨대가 박혀있던 사진..

많은 분들이 충격받으셨으리라 생각해요.

재활용쓰레기 대란 때도 그랬고 이대로는 안 되겠다 생각이 듭니다.

 

플라스틱과 비닐 쓰레기를 줄여보려 노력하고 있습니다.

특히 빨대는 분리수거도 안 된다기에

예전에 사놓고 가끔씩 사용하던 실리콘 빨대를 적극 활용하고 있습니다.

솔로 씻고 열탕소독도 할 수 있어 좋아요.

카페는 충동적으로 가는 게 대부분이라..

텀블러를 못 챙겼을 때는 제가 또 지구에 해를 끼쳤구나 하는 생각에 죄책감이 드네요.

갑자기 마시고 싶어도 웬만하면 참고 집에 와서 요렇게 집커피를 즐기고 있어용 ㅎㅎ

IMGP2422.jpg

 

제가 생협을 자주 가는데, 환경을 더 생각해야할 생협에서도

플라스틱과 비닐로 포장이 너무 야무지게 되어있어 마음이 아픕니다.

장바구니 잔뜩 챙겨 시장을 다닐까 싶기도 해요.

어쩔 수 없이 나오는 재활용 쓰레기는 스티커나 비닐 라벨 열심히 제거하고

이물질 헹궈 배출하는데요, 이게 말처럼 쉽지가 않네요~

업체에서도 잘 제거되는 스티커를 사용해줬으면 좋겠어요.

 

장볼 계획이 없어도 혹시 모르니 늘 가방에 접이식 장바구니 3개씩 넣고 다니구요,

밥 하기 싫어서 분식 사먹은 날엔 남편 손에 밀폐용기 3개 넣은 에코백을 들려 보냈어요.

 

뚜껑 있는 스텐통을 음식물 쓰레기통으로 정하고 비운 후에는 열탕 소독 하고요,

물티슈 대신 행주 쓰고 삶아서 과탄산소다로 얼룩 제거하고나면 속이 다 시원하답니다.

 

여름에 콩국물을 많이 사먹는데 1인분씩 비닐포장이 되어 쓰레기가 많이 나와서

집에서 콩국물을 만들어 먹고 있어요 ㅎㅎ

생수는 웬만하면 안 사먹게 무거워도 물은 넉넉히 싸서 다니려 하구요..

 

앞으로 실천하고 싶은 건 합성섬유를 줄이고 천연섬유로 된 옷으로 점차 바꾸고 싶어요.

세탁과정에서 빠져나가는 섬유조각 때문에 물 속의 미세플라스틱 농도를 높일 수 있다고 해서요.

사놓은 수세미를 다 쓰고나면 천연수세미로 바꾸려 하구요..

 

 

그리고 수박 먹으면 음식물 쓰레기가 어마어마하게 많이 나오죠?

녹색 껍질만 까서 흰부분으로 만든 장아찌예요.

음식물 쓰레기 많이 줄여서 뿌듯하고 아삭아삭 맛도 좋아요~

껍질 까기가 귀찮긴 하지만 맛도 좋고 쓰레기도 줄이고 이렇게 뿌듯할 수가 없어요 ㅎㅎ

2018-07-18-20-19-14.jpg

 

그동안 편하게 막 산 것에 대해 많이 반성하며

앞으로는 내가 먹고 쓰고 버리는 것이 나와 아이들의 미래가 된다는 것을 잊지 않고

할 수 있는 한 최선을 다해보려고 합니다.

쓰레기 줄이기에 좋은 아이디어 있으신 분은 한 수 가르쳐주세요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76 [자유글] 6세 아들의 첫사랑과 헤어짐 imagefile [3] 아침 2017-10-11 2266
75 [자유글] 민들레에서 준비한 부모특강 (성 교육, 코딩 교육) 소식 전해드려요. ^^ imagefile 민들레출판사 2018-01-16 2255
74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육아와 알랭 드 보통 [1] 윤영희 2017-05-18 2251
73 [자유글] 피는 물보다 진할까?(대전 MBC 4월 19일 방송) imagefile [1] 정은주 2018-04-23 2250
72 [자유글] 드라마 볼게없어요 ㅠ [1] gnsl3562 2016-12-18 2249
71 [자유글] 벌써 건조해서 큰일이네요 ㅠㅠ poiu454 2016-10-12 2245
70 [자유글] 어설프지만, 엄마가 그려주는 색칠공부 ^^ imagefile [2] 아침 2017-12-13 2234
69 [자유글] [시쓰는엄마] 배려 - 배려했다니까 [4] 난엄마다 2016-07-29 2223
68 [자유글] 응급실에서.. 길고 무거웠던 하루 imagefile [5] 아침 2017-10-20 2222
67 [자유글] [시쓰는엄마] 그리움 난엄마다 2017-03-06 2201
» [자유글] 쓰레기 줄이기. 지구에 내 흔적 적게 남기기. imagefile [2] 아침 2018-07-23 2199
65 [자유글] 어제 화이트데이였잖아요~~ [2] bupaman 2017-03-15 2194
64 [자유글] 현재 모유수유를 하고 있거나 중단한 어머니들을 찾고 있습니다~ zzz0621 2017-08-10 2193
63 [자유글] 9세 남아 개똥이의 디지털 세상 준비하기 imagefile [6] 강모씨 2018-01-21 2189
62 [자유글] 간이의자라도 두어 앉게 해 주세요 [1] sybelle 2017-05-04 2175
61 [자유글] 스승의날 김영란법에 가로막힌 9세 남아 개똥이 imagefile [6] 강모씨 2018-05-16 2157
60 [자유글] 푸른바다 전설 너무 재밌네요~ gnsl3562 2016-12-14 2150
59 [자유글] 남양주'굿바이아토피교실'11/23 오전11시 접수중~-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6-11-18 2149
58 [자유글] '강아지똥' 다시 읽고 [4] 난엄마다 2018-08-10 2140
57 [자유글] 에규.. bupaman 2017-03-17 213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