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부 경찰서 ‘유치장 견학’
12차례 760명 다녀간 곳도
“뭘 배우라는 건지…” 비판



788f12e4d851af22c49b26da4ac820e7. » 지난 16일 충남 아산의 한 어린이집 어린이들이 아산경찰서 유치장에 직접 들어가 경찰관한테서 설명을 듣고 있다. 충남 아산경찰서 제공

“나이 어린 아이들에게 굳이 쇠창살 있는 곳에서 죄짓지 말라고 가르쳐야 하나요?”

일부 경찰서가 견학을 온 어린이들을 유치장에 직접 데리고 들어가는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해 물의를 빚고 있다. 경찰서장 등 간부들이 유치인 인권보호를 위해 유치장을 체험하는 적은 있었지만, 미취학 아동을 대상으로 이런 체험을 하도록 한 것은 이례적이다.


21일 경찰과 어린이집 등의 설명을 종합하면, 충남 아산경찰서는 지난 16일 관내 ㅅ어린이집 원생 30여명의 경찰서 견학 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4~7살 어린이들이 직접 유치장에 들어가보고 설명을 듣도록 했다. 아산경찰서 관계자는 “지난 8월 말 인근 천안동남경찰서와 유치장이 통폐합되면서 아산서 유치장이 비어 있게 됐다”며 “이를 활용할 방안을 찾다가 견학 온 어린이들에게 유치장을 체험하도록 하는 범죄예방교실을 이번에 처음으로 운영하게 됐다”고 말했다.

경기 화성동부경찰서도 지난 7월20일 오산시 ㅇ유치원 어린이 140여명을 상대로 유치장 체험행사를 했다. 이 경찰서는 ‘햇빛 드는 유치장’과 분홍색 철문·꽃그림 등으로 장식해 유치장 관리 우수 경찰서로 뽑히자, 이런 대민홍보 방침을 세웠다. 주민들은 물론 유치원생, 초·중·고생들을 대상으로 유치장 체험을 하도록 해 범죄예방 효과를 얻기 위한 것이라고 경찰서 쪽은 설명했다. 화성동부서에서는 12차례에 걸쳐 760여명이 유치장 체험을 한 것으로 집계됐다. 수원중부경찰서도 지난 4월까지 유치원생들을 상대로 이런 프로그램을 운영해왔다.

직장인 허아무개(49)씨는 “좋은 곳을 보여주기에도 모자란 형편에 아이들을 유치장에 들여보내는 건 이해할 수 없는 일”이라고 꼬집었다. 오창익 인권연대 사무국장은 “초등학교에 들어가지도 않은 아이들이 경찰서에 구금당한다는 것의 의미를 어찌 알겠느냐”며 “단순한 호기심 충족에 불과할 뿐 교육적 효과가 과연 있는지 의문스럽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수원중부경찰서 관계자는 “유치원생들을 유치장 안에 가두고 공포심을 심어주는 게 아니라, 경찰서 견학 프로그램 가운데 하나로 유치장이 어떤 곳인지를 설명해주는 차원의 체험행사였다”고 해명했다. 아산경찰서 쪽은 “유치장 체험 프로그램에 대해 비판적인 의견이 많으면 이를 취소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대전 수원/전진식 김기성 기자 seek16@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76 [자유글] 만화주제가 [1] 난엄마다 2017-04-13 3416
275 [자유글] 미개한 국민은 어떻게 살아야 할까요? 숲을거닐다 2014-04-24 3411
274 [자유글] 세월호 기억지킴이에 동참해주세요 [1] 야옹선생 2014-10-28 3410
273 [자유글] 책모임 다녀왔어요. [1] 난엄마다 2015-03-02 3408
272 [자유글] [조한욱의 서양사람] 그늘 속의 아이들 베이비트리 2015-01-22 3408
271 [자유글] (8기 책읽는 부모 이벤트 응모) 4월 꽃놀이는 동네에서. imagefile kulash 2016-04-27 3403
270 [자유글] 300평 농사를 시작하다1-절대 농사짓지 마라는 엄마 imagefile 홍창욱 2018-04-27 3389
269 [자유글] 종일반에 들고 싶은 마음 [4] 루가맘 2016-02-24 3386
268 [자유글] 사주가 또 뭐라고 [6] 숲을거닐다 2015-10-11 3386
267 [자유글] 어른들을 위한 애니 마음을 고쳐 드려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09-23 3380
266 [자유글] 3년 고개 imagefile [2] 농부우경 2014-09-18 3380
265 [자유글] 10대 소녀로 돌아간 날 [4] 난엄마다 2014-10-16 3374
264 [자유글] 아동 학업 스트레스 [2] bf0967 2015-03-13 3370
263 [자유글] 엄마의 눈물 [1] 베이비트리 2015-03-18 3360
262 [자유글] 감정만 코칭하다가...... imagefile [6] anna8078 2014-11-06 3351
261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인천 배다리 놀이터 이야기 image [3] 케이티 2017-04-25 3347
260 [자유글] 학부모의 우정 [8] illuon 2014-10-16 3341
259 [자유글] 딸에게 편안한 잠자리 imagefile bf0967 2015-01-23 3341
258 [자유글] “쓰지 않는 전등 꺼주세요”…‘햇빛학교’ 아이들이 달라졌어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8-11 3339
257 [자유글] 취중진담, 재능기부 대신 휴가기부 imagefile [1] 강모씨 2016-08-11 333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