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전에 있었던 아이 유치원 졸업식에 쓸 꽃을 보러 꽃 도매상가에 들렀던 적이 있다. 점심 시간이 지났는데 보고 싶었던 꽃을 맘껏 볼 수가 없었다. 영업시간이 밤12시에서 낮 1시로 시간이 지난 것이다. '이런, 이렇게 빨리 문을 닫는구나.' 그 때 아쉬움을 만회도 하고 기분전환도 할겸 이번 주 초에 아이들을 데리고 다시 꽃 도매상가를 방문했다.

 

 

감기 기운으로 꽃향기를 잘 맡지는 못했지만 눈 앞은 화사해서 내가 꽃을 보고 있다는 걸 실감했다. 근처 다른 꽃 도매상가로 이동하면서 아이들이 이리저리 뛰어다니는 모습도 찍어주고 조화를 파는 상가에서 예쁜 꽃 배경으로 사진도 찍다보니 동화속에 들어와 있는 듯한 기분이었다.

 

 

점심 때를 훌쩍 지나 배고프다는 아이들에게 햄버거와 아이스크림으로 좋은 기분을 계속 유지시켜주며 하루를 즐겁게 보냈다. 집에와서 사온 꽃을 꽂으려고 보니 마땅한 꽃병이 없네. 집에 항상 있는 빈 페트병! 다음엔 예쁜 꽃병도 보러 다녀야겠구나. 페트병으로 꽃병을 만들어 꽃을 꽂았더니 곧 봄이 온다는게 실감났다. 집안에서 내 눈이 잠시 쉴 수 있는 공간이 만들어져 흐믓했다.   

 

 

집에 꽃병은 있어야겠군ㅋ.ㅋ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 [자유글] 사랑을 나누는 ‘엄마의 기술’ imagefile 양선아 2010-04-27 12040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896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8700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660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6190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211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828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18279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2702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907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0388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5308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7352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468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6225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500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