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쉬는 날이라며 동물원 가자는 꼬마 아버님의 제안을 덥썩- 물었습니다.

바쁜 아빠와의 시간이 턱없이 부족한 다섯살 꼬마 때문이었죠.

더군다나 요새 날씨 엄청엄청 좋잖아요..

어딜 돌아다니지 않으면 안될 것 같은 느낌마저 드는데..

 

부랴부랴 간식을 준비하고, 유치원 마치는 시간에 아이 픽업한 다음, 

안막히는 길을 달려 동물원 다녀왔습니다.

역시 평일날, 사람없을 때 움직이는 기쁨이란~*

 

 

그거 아세요? 금요일은 굶는 동물들이 많다는거~

움직이고 돌아다녀서 사진 찍는데엔 실패했지만요,

호랑이가 펄쩍펄쩍 뛰어다니고, 곰들도 어슬렁어슬렁.

얼룩말들이 떼로 싸우고 떼로 뛰어다니고, 독수리 울음소리는 저 처음 들었습니다!

 

동물원은 나른한 동물들로 가득찬 곳이었고, 그저 생김새나 구경하는 곳이었는데.

애들 굶는 날 가니깐 재밌었답니다!!

 

관람을 마치고 걸어내려오는 한적한 산책길은 가을향이 물씬 났습니다.

 

IMG_20121005_3.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148 [요리] 우리집 스파게티 스타~일! imagefile [8] yahori 2012-10-18 9281
1147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 ebs다큐프라임 [8] bey720 2012-10-18 7062
1146 [자유글] 과자의 품격 imagefile [4] 나일맘 2012-10-17 4953
1145 [건강] 우리 아이 올 겨울 감기 예방법 imagefile [4] 베이비트리 2012-10-17 33557
1144 [자유글] 유기농 우리쌀 스낵 잘 먹었습니다~^^ imagefile [9] 베이비트리 2012-10-16 9090
1143 [책읽는부모] 첫번째 책 도착~! [3] jenaya 2012-10-16 4715
1142 [직장맘] EBS베스트셀러 저자 김영훈 박사님 강의 다녀왔습니다 imagefile [1] jenifferbae 2012-10-16 6941
1141 [가족] 예민한 임산부의 수족이 되어준 웅소씨 image 베이비트리 2012-10-15 4759
1140 [가족] 고부 사이, 한 남자 ‘전 양쪽에서 뺨을 맞아요’ image 베이비트리 2012-10-15 7326
» [나들이] 서울대공원 나들이는 금요일이 좋네요 imagefile [8] 분홍구름 2012-10-14 5395
1138 [직장맘] 아이 소풍날 누군가가 김밥을 싸준다면? imagefile [10] yahori 2012-10-12 8665
1137 [건강] 아파트는 잠자기 5분전 환기 꼭! 베이비트리 2012-10-12 5591
1136 [책읽는부모] <대한민국 부모> 절망에서 희망으로 [2] 강모씨 2012-10-12 4990
1135 [자유글] 서천석 선생님의 트윗 보고 궁금해서요~~ 나일맘 2012-10-11 4246
1134 [살림] [살림의 비법] ④ 희색 법랑 냄비관리 어떻게? image 베이비트리 2012-10-11 13282
1133 [직장맘] 아이 친구만들어 주기. [15] jenaya 2012-10-11 7151
1132 [자유글] 가을 성큼, 취재하면서 힐링~ imagefile 양선아 2012-10-10 9833
1131 [자유글] 애들 독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재미’ - 서천석 트윗 imagefile [1] sano2 2012-10-10 7309
1130 [자유글] 다섯살 꼬맹이들의 약속 imagefile [2] ahrghk2334 2012-10-10 6665
1129 [자유글] 어린이집에서 발생한 다툼에 대한 엄마의 대처 [5] lotus 2012-10-09 48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