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임진다는 기사가 포털 1면에 떴네요.

학교에서 당연히 책임지고 가르쳐야할 한글교육.
집에서 한글 떼고, 1학년부터 받아쓰기며 알림장 쓰기를 당연하게 여긴다고 해서...

첫째랑 요즘 하루 5분씩 글쓰기 연습중이에요.
읽기는 스스로 하던데
글자를 그리는 수준이라 순서 무시하고 받침부터 그려서...한글 쓰는 순서 연습하고 있거든요. 이제 ㄷ, ㄹ 쓰는데 갈 길이 멉니다.
5분 이상은 힘들다고 마냥 놀고 싶어해요.
집중력은 있어서 한가지로 노는 거는 잘 하지만, 제가 학습은 전혀 안시켜왔기에....

반가운 뉴스이긴 한데, 과연 학교 현장에서 한글교육 잘 시행될까 싶어요.

이미 많은 아이들은 선행했을텐데...

제발 아이들이 배움의 기쁨을 알아가는 공교육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집앞에 일반초등학교에서는 1학년 되자마자 한글 쓸 수 있어야 한다고 들어서,

요즘은 대안학교도 고민해보고 있어요. 부모가 학부모 참여 등등으로 힘들까봐 결정에서 제껴놨다가, 막상 아이가 입학할 때 되니 슬슬 걱정이 되네요.

얼마전에 대안학교 설명회를 다녀왔는데, 아이에게 초등 6년 더 놀게 하는게 좋을까 싶기도 합니다. 그 학교에서는 사교육 지양한다고 해서, 아이에게 음악교육 만큼은 일찍하는게 좋다고 들어서 피아노나 악기 공부를 시키고 싶었는데, 이 부분 때문에 조금 고민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176 [자유글] 달팽이크림을 선물받았네요 ㅎ [1] gnsl3562 2016-11-15 2175
1175 [자유글] 무현, 두 도시의 이야기 푸르메 2016-11-15 2152
1174 [자유글] 역사의 현장에서 희망을 느끼고 오다 imagefile 양선아 2016-11-13 2183
1173 [자유글] 오랫만에 먹은 사탕이 맛나네요 ㅎ [2] gnsl3562 2016-11-11 2278
1172 [자유글] 비가 많이오네요.. gnsl3562 2016-11-07 2115
1171 [자유글] 돌영상 제작 원본소스 무료제공! 혜진이아빠 2016-11-04 7674
1170 [자유글] 점심때 먹은 김밥이.. [1] gnsl3562 2016-11-03 2319
1169 [자유글] 유진팩트 유명하던데 홈쇼핑 방송 보신 분 있으신가요? imagefile 50jhjh80 2016-10-24 2833
1168 [자유글] 언니들의 캐리어엔 아린 삶이 실려 있다 image 베이비트리 2016-10-14 2318
1167 [자유글] 벌써 건조해서 큰일이네요 ㅠㅠ poiu454 2016-10-12 1932
1166 [자유글] 6세 여아의 사랑 고백을 받은 6세 남아의 반응은? imagefile [4] 강모씨 2016-10-10 2879
1165 [자유글] "지혜"가 우선입니다. imagefile busyliteo 2016-10-09 2108
1164 [자유글] 딸 아이 첫 생일잔치~ 축하해주세요~ gosure 2016-09-10 2190
1163 [자유글] 애들이 좀 뛸 수도 있죠, 뭐. imagefile [4] 강모씨 2016-09-10 3041
1162 [자유글] [시쓰는엄마] 이것들과의 동거 [1] 난엄마다 2016-09-08 2327
1161 [자유글] [시쓰는엄마] 한 밤에 내린 비 [2] 난엄마다 2016-09-08 2504
1160 [자유글] 올림픽이 끄집어낸 배구의 추억 imagefile [3] 강모씨 2016-08-20 2747
1159 [자유글] 취중진담, 재능기부 대신 휴가기부 imagefile [1] 강모씨 2016-08-11 2827
1158 [자유글] 여름숲속학교 혹은 템플스테이크(?) imagefile [2] 강모씨 2016-08-05 3567
1157 [자유글] 결초보은 공동육아, 독수리오형제 출동! imagefile [6] 강모씨 2016-08-01 4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