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에게서 이쁜 부채 하나를 건네 받은 아이는 스승의날 선물로 담임 선생님께 드리고 싶어 했다.
. 이거 선생님 드릴거예요.
. 아니야 그럴 수 없어
. 왜요?
. 법으로 금지 되어 있어!!!
. 왜요???!!!!


이에 김영란법을 설명하기 시작했는데, 어른으로서 부끄러웠다.

. 선생님한테 꽃이나 이런 작은 선물은 할 수도 있는데, 어떤 사람은 돈을 드렸어!
. 돈은 좀 그래요. 그럼, 안받으면 되잖아요!
. 그래~ 안받는 선생님도 계셨지만 받은 경우도 있었어.
. 주고 싶은 사람만 주고 안주고 싶은 사람은 안주면 되잖아요.
. 그래 그렇긴 하지. 그런데, 너한테 어떤 친구가 선물을 주면 어때?
. 기분 좋아요
. 그 친구가 또 선물을 주면?
. 기분이 더 좋아질 것 같아요.

. 아무것도 안 주는 친구랑 같은 마음일까?

. 아니오.

. 그럼 선생님은 어떨까?
. 아~~~~ 그럼 안될 것 같아요.


결국 부채는 작년에 졸업한 유치원의 재작년 담임 선생님께 드리기로 했다.

. 유치원 선생님은 괜찮아요?
. 웅 다닐때는 안되는데, 넌 졸업 했으니까 괜찮아.
. 아~ 다행이다.


그리고 담임 선생님께는 편지를 쓰기로 했는데, 100% 녀석 혼자 작성 했다.

---------- ---------- ---------- ----------
선생님!!
지금까지 저를 아주 잘 키워주셔서 정~말 정말 감사드리겠습니다.
지금까지 봤던 선생님 중에서 바로 바로 일등 금메달리스트!! 인거 같습니다.
앞으로도 잘 키워주셨으면 좋겠어용~~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 ---------- ---------- ----------

스승의날.jpg

- 100% 개똥이가 쓴 스승의날 감사 편지

 

스승의날1.jpg

- 편지 삽화(?) 메달 시상대

 

선생님께는 '키워 주셔서'가 아니라 '가르쳐 주셔서'가 맞다고 수정을 권하였으나, '키워주셔서'가 좋단다.


선생님께 카네이션 한 송이 선물 못하게 된 현실이 씁쓸하긴 하지만,
좋은 점이 더 많다는 것을 인정할 수 밖에 없다는게 더 슬프다.


작년 스승의날 즈음 유치원에 꽃 들고 찾아 갔을 때

감격의 눈물을 펑펑 쏟아 내시던 재작년 담임 쌤은 올해는 안 우시려나?
근데, 유치원엔 언제 간다냐...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296 [자유글] 올 한해도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imagefile [3] 양선아 2018-01-01 3632
1295 [자유글] 베이비트리 오시는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1] 서이슬 2017-12-31 1511
1294 [자유글]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 imagefile [5] 아침 2017-12-28 2813
1293 [자유글] 독감에 걸렸어요 ㅠㅠ imagefile [2] 아침 2017-12-24 1337
1292 [자유글] 길고긴 겨울방학 시작했어요..^^; imagefile 아침 2017-12-21 1119
1291 [자유글] 어설프지만, 엄마가 그려주는 색칠공부 ^^ imagefile [2] 아침 2017-12-13 1585
1290 [자유글] 둘째 유치원 합격했어요 ^^ imagefile [4] 아침 2017-12-04 1769
1289 [자유글] 아기에서 어린이로... [2] 아침 2017-11-28 1153
1288 [자유글] 할로윈을 할로윈이라 부를 수 없다니.... [4] 푸르메 2017-11-24 1226
1287 [자유글] 마주이야기 imagefile [4] 푸르메 2017-11-24 1390
1286 [자유글] [21개월 여아 어머님 중 언어습득 연구 참여자를 구합니다] dummee 2017-11-18 1147
1285 [자유글] 가을 놀이 ^^ imagefile [4] 아침 2017-11-12 2143
1284 [자유글] 아이들과 전철로 먼길 다녀오며..^^ [2] 아침 2017-11-08 1610
1283 [자유글] 엄마표 놀이 이렇게 해봐요^^ imagefile hyochi88 2017-11-06 1066
1282 [자유글] [박작가 9편]현직 사진작가가 알려주는 아기 사진 찍는 방법 꿀팁 [2] 박작가 2017-11-03 1252
1281 [자유글] 집에서 머리 자르기 imagefile [2] 아침 2017-10-29 3495
1280 [자유글] 엄마의 스트레스 해소법 imagefile [6] 아침 2017-10-24 1908
1279 [자유글] 응급실에서.. 길고 무거웠던 하루 imagefile [5] 아침 2017-10-20 1664
1278 [자유글] 저희 집 첫 보드게임, 생쥐만세 image [2] 아침 2017-10-15 2981
1277 [자유글] 6세 아들의 첫사랑과 헤어짐 imagefile [3] 아침 2017-10-11 16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