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설연휴 잘 보내셨는지요? 

저는 명절에 장거리 운전을 해야했던 것 빼고는 무사히(?) 즐겁게 잘 지냈습니다.
결혼 10년차가 되니 노하우가 생기네요. 솔직하게 대화하고 소통하고 시어머니 말씀 들어드리고, 시아버지께 아닌거는 아닌 거 같다 감히 말씀도 드리고...ㅎㅎㅎ 함께 올림픽 경기 구경하면서 즐거운 추억도 만들었습니다.

저는 2월부터 강남으로 출근하는 직장맘이 되었습니다.

4년이라는 경력단절을 깨고(?) 다시 출근하니 새로운 도전이고 활력도 되지만, 아이들이 적응시켜야 하는 도전도 있고 정신없이 지내고 있어요.



남편이 개원한 학원에서 10시-4시 근무하지만, 돌봄 공백이 있어서...

3월에 초2가 되는 첫째에게 연락이 안되면 불안하지 않을까 싶은 마음에 아이에게 핸드폰을 사줘야 하나 하는 생각이 드네요. 키즈폰은 고장도 잦고 통화소리가 다 들려서...결국 쓸모가 별로 없다는 주변 이야기를 들었어요. 저희 아이는 전화 통화는 별로 안해봐서, 핸드폰이 아이에게 짐이 될까 싶기도 하고...급히 연락할 필요가 있을 때 아이가 어떻게 대처할까 하는 걱정이 되네요.


선배맘들은 어떻게 하고 계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48 [자유글] 딸 아이 첫 생일잔치~ 축하해주세요~ gosure 2016-09-10 3609
147 [자유글] 역사의 현장에서 희망을 느끼고 오다 imagefile 양선아 2016-11-13 3607
146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실내놀이터에서 여름나기 자두보보 2016-08-16 3604
145 [자유글] 꽃구경 하셨어요?^^ imagefile [2] 아침 2018-04-13 3603
144 [요리] 식빵을 구웠습니다 ^^ imagefile [4] 아침 2018-01-18 3600
143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신기한 스쿨버스 우르르 쾅쾅 날씨 탐험 imagefile 아침 2018-02-26 3598
142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0기 신청합니다. [1] ssongmi 2017-01-22 3596
141 [나만의 화장팁3] 건조한 실내에서 살아남기 [2] 베이비트리 2014-03-19 3595
140 [책읽는부모] 제주가 아니어도~~~ crack79 2014-07-07 3591
139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아이가 되어줘서 image eyesaram84 2017-03-06 3584
» [선배맘에게물어봐] 직장맘 아이(초2)에게 폴더 핸드폰 필요할까요? [7] 푸르메 2018-02-23 3580
137 [가족] 내 아들을 키운 건 8할이 삼겹살 비밀회동 image 베이비트리 2015-08-13 3580
136 [가족] 여성가족부에서 하는 가족愛 발견 이벤트 gongzalji 2014-08-27 3570
135 [자유글] 자유시간과 이너피스 imagefile 아침 2018-05-17 3569
134 [책읽는부모] "엄마의독서"를 읽고.. [1] puumm 2018-05-05 3568
133 [자유글] 아기에서 어린이로... [2] 아침 2017-11-28 3565
132 [자유글] 기다리고 기다리던 진정한 여름. 신나는 물놀이터 ^^ imagefile 아침 2018-07-28 3564
131 [건강] 새몸으로새해를 시작하자!'굿바이아토피교실'1/19(목)수수팥떡공덕교육실접수중입니다 image okemos 2017-01-03 3563
130 [건강] [수수팥떡 건강강좌 안내]무더위에 지친 몸과 맘~비우고&맑게 채우고~ imagefile kkebi33 2018-08-22 3562
129 [자유글] [시쓰는엄마]수많은 넋을 기리며 [2] 난엄마다 2017-06-11 3562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