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그림책을 선호하는 개똥이가 이 책을 과연 읽을까? 반신반의했다. 그래도 이 책을 읽었으면 하는 바램에 일부러 녀석 눈에 띄는 곳에 책을 두고 출근했는데, 바로 그날 아침 등교 전에 읽기 시작해서 저녁 귀가 후 마저 읽었다는 훈훈한 소식을 전해 주었다.

. 어땠어?

. 엄마도 한번 읽어봐요.

. 알겠어. 엄마 읽고 나서 같이 얘기 해 보자.

 

그렇게 개똥이의 권유에 읽기 시작했는데, 나름 뒷얘기가 궁금한 책이었다. 주인공 노을이가 엄마를 기다리는 이야기인데, 이 엄마는 아빠의 재혼으로 노을이의 엄마가 되었고 동생을 낳고 같이 살았지만 이혼으로 결별하게 되었다. 평소 엄마의 잔소리를 듣고도 제대로 하지 않던 노을이는 손도 잘 씻고, 숙제도 다 하고 태권도 학원도 잘 다니며 어쩌면 엄마가 돌아오지 않을까? 잘 했다고 칭찬해 주지 않을까? 기다리고 또 기다린다.

 

이혼 후 방황하는 아빠를 보면서 노을이가 어떤 보살핌도 받지 못하고 외롭게 살게 될까 걱정했는데, 짧은 방황을 끝낸 아빠는 이내 정신을 차리고 노을이에게 집중하는 모습을 보여 다행이다 싶었다.

 

노을이가 그리워하는 엄마는 친 엄마가 아니지만 노을이에게는 세상에 하나 밖에 없는 엄마이다. 비록 이혼으로 헤어지게 되었지만 새 엄마라는 존재가 다소 따뜻하게 그려진 것도 안도한 부분이다.

 

신비한 누나 한 명이 등장하며 엄마랑 동생이랑 다시 같이 살게 해 달라는 노을이의 소원이 이루어지나 싶었는데, 완벽하지는 않지만 비슷하게는 이루어지는 것이 현실적이고 희망적이다.

 

책을 다 읽은 후에야 개똥이의 후기를 들을 수 있었는데, ‘엄마가 있어서 다행이고, 아이스크림 2개를 훔친 누나는 가난한 것 같아요했다. 같은 누나를 두고 나는 신비로운 누나로 개똥이는 가난한 누나로 생각했으니 가난하면서 신비로운 누나라고 하자.

 

아빠의 이혼으로 더 이상 엄마가 아니게 된 엄마를 한없이 그리워하는 노을이의 마음을 헤아려보는 것도 좋겠다. 우리 주변에 존재할 가능성이 매우 높은 노을이가 아닐지.

 

 

강모씨.

 

도서_나는엄마를.jpg

도서_나는엄마를2.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68 [건강] 새해에도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image [8] 푸르메 2018-01-01 2268
167 [자유글] 6세 아들의 첫사랑과 헤어짐 imagefile [3] 아침 2017-10-11 2266
166 [요리] 요즘 저희 집 오븐이 아주 열심히 일하고 있습니다 ^^ imagefile 아침 2018-01-25 2259
165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응모] 시원하게 여름나는 비결 두가지 비법전수 lky2024 2016-08-21 2258
164 [자유글] 민들레에서 준비한 부모특강 (성 교육, 코딩 교육) 소식 전해드려요. ^^ imagefile 민들레출판사 2018-01-16 2255
163 [책읽는부모] [스토리펀딩] 정의로운 세상을 꿈꾸는 청소년들의 꿈과 함께 해주세요! imagefile indigo2828 2017-03-19 2252
162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육아와 알랭 드 보통 [1] 윤영희 2017-05-18 2251
161 [자유글] 피는 물보다 진할까?(대전 MBC 4월 19일 방송) imagefile [1] 정은주 2018-04-23 2249
160 [자유글] 드라마 볼게없어요 ㅠ [1] gnsl3562 2016-12-18 2249
159 [자유글] 벌써 건조해서 큰일이네요 ㅠㅠ poiu454 2016-10-12 2245
158 [자유글] 어설프지만, 엄마가 그려주는 색칠공부 ^^ imagefile [2] 아침 2017-12-13 2233
157 [요리] 춘장을 볶아볶아 짜장 만들기~^^ imagefile 아침 2017-11-22 2229
156 [요리] 달콤 맛탕 비결은? imagefile [1] yahori 2017-09-12 2222
155 [자유글] [시쓰는엄마] 배려 - 배려했다니까 [4] 난엄마다 2016-07-29 2222
154 [자유글] 응급실에서.. 길고 무거웠던 하루 imagefile [5] 아침 2017-10-20 2221
153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jju514 2017-01-31 2218
» [책읽는부모] <나는 엄마를 기다려요> 한번 엄마는 영원한 엄마? imagefile [2] 강모씨 2018-01-28 2210
151 [건강] 여름을준비하는현명한방법'7월생활단식'접수중입니다-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6-28 2206
150 [가족] 저도 어제 처음 알았네요~~ kabonjwa 2017-04-01 2202
149 [자유글] [시쓰는엄마] 그리움 난엄마다 2017-03-06 220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