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먹고 싶어



벌써 끝났나
무슨 일이지
아이 학교
공중전화번호다

발신자 확인
큰 아이다
아무번호 하나 누르고

엄마!

오늘 ...... 맛있었어
뭐라구?
오늘 꽃게 너무 맛있었어!
아 그랬구나
다 먹었어 또 먹고 싶어
정말 맛있었어
그래 저녁에 뭐해줄까

꽃게 크흐흐
아직 한 교시 남았어
저녁에 봐

점심 먹고
쉬는 짧은 시간
엄마에게 전화해
급식으로 나온
꽃게가 맛있었다고
좋아하는 아이

하루 중
학교에서 친구들과 먹은
맛있는 한 끼에

아이는 행복하다

 

맛있었다고

전화해줘서

엄마까지

두 배로 행복하다 




---------------
2017. 6.13. 급식이 맛있었던 날

아침에 늦더라도 밥을 챙겨먹고 가는 큰아이가 급히 전화를 했다. 이름을 부르기 급하게 아이의 행복감이 밀려왔다. 점심으로 먹은 꽃게가 맛있어서 다 먹었다고. 어렸을 때는 오히려 가려먹는 게 없었는데 크면서 해물이 들어간 걸 먹기 힘들어하는 아이가 꽃게가 맛있었다하니 정말 맛있었나부다. 저녁에 뭐해줄까 했는데 꽃게란다. 수업이 다 끝나지 않았는데도 급히 전화해서 맛있게 먹은 점심 얘기를 전해주는 아이, 엄마에게 맛있었다고 행복했다고 이렇게 맛있는 거 해달라고 엄마가 부르고 싶었나보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128 [가족] '사과 받았으니 용서해.'라는 말 imagefile [6] 박상민 2013-08-05 13113
3127 [자유글] 살빼기 도전 30명, 몸짱 그날은 온다 김미영 2010-06-16 13091
3126 [나들이] 봄꽃 이름을 불러보자 imagefile [8] 난엄마다 2014-04-10 13086
3125 다이어트를 시작합니다! 함께 하실래요? imagefile 김미영 2010-05-26 13061
3124 [자유글] 남편, 아내를 인터뷰 하다 - 오마이뉴스 퍼옴 image [2] anna8078 2012-01-12 13029
3123 [자유글] 서천석 샘 트윗 - 선행학습, 학습공간 등 image [3] sano2 2012-02-28 13028
3122 [자유글] 예방접종 관리 어플리케이션 ‘엄마를 도와줘’ 출시 imagefile babytree 2011-04-12 13003
3121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3] 두번째 관측 - 서울 도심 아파트에서 별보기 imagefile [1] i29i29 2013-08-12 12993
3120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④아이가 산만하다고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3-03-07 12957
3119 [자유글] 보행기·걸음마 너무 서두르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4-12 12936
3118 잠깐! 엄지발가락의 비명 안들리시나요? imagefile babytree 2011-05-03 12863
3117 [건강] 물티슈 얼마나 쓰세요? 양선아 2011-11-15 12835
3116 [나들이] 부산여행 <송정토이뮤지엄-장난감 박물관> imagefile [6] lizzyikim 2013-01-21 12813
3115 [직장맘] 어린이집에서 보내온 아이 생일 선물 imagefile [6] yahori 2012-01-11 12805
3114 [다이어트 17화] 질투는 나의 힘 imagefile 김미영 2010-06-17 12801
3113 [가족] 개똥이 아빠가 들려주는 이상한 옛날 옛날 이야기 imagefile [7] 강모씨 2012-07-14 12743
3112 [나들이] 유명산 자연휴양림에 다녀와서 image yahori 2010-05-25 12737
3111 [자유글] 예비엄마를 위한 해설이 있는 정원산책 참가하세요~ imagefile minkim613 2010-09-15 12716
3110 유소아중이염 '항생제 지침' 나왔다 imagefile babytree 2010-11-30 12713
3109 [자유글] 육아문제 걱정 끝인가요? suny0110 2010-05-11 12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