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에는 TV가 없어요
4년쯤전이었나...
많이 보지도 않는데... 그냥 습관적으로 켜게 되는것 같다며 남편이랑 저랑 미련없이 버렸지요
그땐 애들도 어려서 별로 찾지도 않았구요...
그래도 가끔 웃고싶을때 개그프로그램같은것들 컴퓨터로 다운받아 보거나 하며 별 아쉬움 없이 지내오고 있었는데요
요즘들어 저희 아이들이 친구들과 얘기하다보면 슬슬 궁금한게 생기는지 할머니집으로 올라가서 두어시간씩 죽치고 보는 날이 생겨납니다
참고로 전 친정엄마와 아래윗집 살거든요...
그런데... 어느 날 길을 가다가.. 아들이 갑자기 이런 말을 합니다
"엄마... 나 나중에 결혼할 사람은 엄마가 정해줘~~"
뜬금없이 그렇게 말을 하길래 왜 그러냐고 물으면서도 너무 웃겨서 웃음을 참을 수가 없는데 아들은 사뭇 진지하게 계속 얘기합니다
"엄마가 더 잘 고를 것 같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ㅌㅋ
우린 이런 대화를 나눠본 적도 없는데 이 아인 요즘 할머니네 TV로 뭘 본 걸까요??
지나가던 아줌마 할머니들이 우리의 대화에 다 웃으며 절 훔쳐봐요...
우리 아들은 6살이랍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01 [가족] [토토로네 감성육아] 마을 사람들이 만들어가는 축제현장 imagefile [6] pororo0308 2014-11-08 10022
300 [가족] [알뜰살뜰우주네] 서른 여섯살이 되고싶은 네살 imagefile [4] satimetta 2014-10-28 3355
299 [가족] [육아웹툰]야옹선생의 (근거중심)자연주의 육아 - 키 크는 주사 imagefile [7] 야옹선생 2014-10-23 3690
298 [가족] [칼럼] 슈퍼맘과 이별하기 / 김영희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0-23 3423
297 [가족] 가족사진 image [2] 숲을거닐다 2014-10-17 3080
296 [가족] 거북이가 느린 이유 [1] 난엄마다 2014-10-17 4712
295 [가족] 좋아서 하는 결혼, 신나서 가는 결혼식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0-16 7344
294 [가족] <알뜰살뜰 우주네>아빠와 함께하는 여행 file [5] satimetta 2014-10-13 3496
293 [가족] [육아웹툰] 야옹선생의 자연주의육아 - 돌발 진? 돌 발진! imagefile [1] 야옹선생 2014-10-08 3427
292 [가족] <알뜰살뜰 우주네> 소박한 삶을 사랑하는 법 [4] satimetta 2014-10-06 3075
291 [가족] [펌] 아이디어 육아 imagefile [3] 숲을거닐다 2014-10-02 3711
290 [가족] SNS에선 우리 강아지가 최고 스타!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0-02 3390
289 [가족] 외동아이, 외롭지도 이기적이지도 않다 imagefile [4] 베이비트리 2014-09-26 7501
288 [가족] [육아웹툰- 야옹선생의 (근거중심)자연주의 육아] - 해열제 써?말어? imagefile [5] 야옹선생 2014-09-26 3517
287 [가족] 갑자기 다가온 ‘재해’?…만화가들이 겪은 육아 세계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9-26 10805
286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칼퇴근이 바꾼 저녁이 있는 삶 imagefile [8] pororo0308 2014-09-26 11550
» [가족] 우리 아들은 무얼 본 걸까요?? [3] 겸뎅쓰마미 2014-09-22 3004
284 [가족] 부모의 부재를 생각하다? [5] mojing 2014-09-18 3204
283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아이처럼 한번쯤은 "왜"라고 묻자 imagefile pororo0308 2014-09-14 3722
282 [가족] 명절 휴유증 ILLUON 2014-09-09 26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