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마다 3~4월이 되면 저절로 눈이 가는 일이 있다. 다름아닌 텃밭.

내 안에는 경작본능이 숨겨 있는지 매 년 육아와 바쁜 일상에 쫓겨 허덕이면서도 텃밭에서 흙만지며 아이들과 야채를 심고 거둬들이는 꿈을 꾼다. 나의 아주 오래된 로망이랄까.

 

올해도 봄바람은 나의 본능을 자극했다. 아파트 텃밭분양에 도전했고 운좋게도 추첨을 통과해 자투리 땅을 받게 되었다.

상추며 가지 방울토마토 모종을 사다가 심을 때 아이들도 나도 참 신났었는데, 모종을 심으며  입안에서 터지는 방울토마토의 시원함과 가지찜나물의 청량한 맛을 떠올리며 행복했었는데,결론부터 말하자면 올해도 실패로 돌아갔다.

이번에는 성공할 줄 알았는데, 어린아이들을 키우며 직장을 다니려다보니 잡초 뽑을 잠시의 짬도 내기가 어려웠던 것이다.  텃밭을 가기도 안 가기도 어정쩡한 상황이 되었고 결국 윗집 할아버지에게 밭을 내 드리고 말았다.

 

그런데 기적처럼 기회가 찾아왔다.

여름에 남편의 직장 근처로 이사를 하게 되었는데 집 앞에 텃밭이 딸려 있었던 거다.

이 얼빠진 도시 촌놈은 가을 농사가 있다는 것도 모르고 밭을 그냥 놀려두다가 옆집에서 배추모종을 심는 걸 보고 부랴부랴  김장채소 모종과 씨를 구해다 심게 되었다.

 

다니던 직장도 그만두었고 살림과 육아에만 전념하기로 마음먹은 바, 이번에는 꼭 결실을 맺으리라 다짐해본다. 함께 김장을 담글 친정언니에게 '이번 김장 무는 내가 책임지겠다'며 호언장담을 해 둔 터였다. 다행히 가을 농사는 잡초가 별로 없다니 초보가 하기에는 안성맞춤이다.

 

오늘 아침 들여다 본 밭 위로 올라온 무순이 가을하늘과 어울어져 참 싱그러워보였다.

'시작이 반'이니, 이미 반은 이루어진 셈.

내가 수확한 배추와 무를 쓱싹쓱싹 고추가루에 버무려 겨우내 맛나게 먹을 것을 꿈꾸며 오늘도 밭으로 나간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7822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23702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799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20469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211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5693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22035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6252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7498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3173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20137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21591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5293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20444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9362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