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한가위 보내려면

‘명절 우울증’ 세심한 배려를

음식 장만하다 데었을 땐

된장 등 민간요법은 절대 금물



차 트렁크에 성묘 음식 두면

온도 높아 상하기 쉬워

외출뒤 꼭 손발 씻어 장염 예방



 

27e0f343a8ca03642e491bbaae9a9404.





추석이 며칠 앞으로 다가왔다. 명절엔 예상치 못한 응급상황이 자주 발생한다. 특히 요즘처럼 폭염이 이어지는 날씨엔 명절 음식 장만과 보관에도 신경이 쓰인다. 불을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화상을 입는 경우도 많다. 연휴 동안에는 휴진을 하는 병·의원이 많으니 긴 연휴 동안 건강을 잃지 않도록 미리 준비하고 매사에 조심하는 것이 좋다. 불에 데거나 몸을 크게 다친 응급상황 땐 상처 부위를 섣불리 건드리거나 된장을 바르는 등 민간요법을 쓰지 말고 얼른 병원으로 가서 감염을 줄여야 한다. 마음도 문제다. 먼 친척을 만나야 한다고 생각하면 긴장되고 낯선 상황 때문에 가족간 갈등이 생길 수 있다. 몸과 마음의 건강도 지키기 위해 명절을 전후해 벌어질 수 있는 일을 미리 생각해두면 어려운 상황이 닥쳤을 때 도움이 된다.





■ 명절 앞두고 주부 우울증 조심



명절을 앞두고 우울증에 시달린다는 주부들이 많다. ‘명절 우울증’ 또는 ‘명절 증후군’으로 불리지만 사실 기존 우울증과는 차이가 있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한다. 명절엔 집안 어른들이 모이기 때문에 기존 가부장적 남성문화가 일시적으로 강화되기 쉽다. 평소 가사일을 잘 하던 남편이 접대만 받고 있거나, 명절 당일 친정에 못 가는 상황이 반복돼 갈등이 생기기도 한다. 물리적으로 힘들고 티 안 나는 여자들만의 가사노동도 쌓인 감정을 폭발시키는 뇌관이 되곤 한다. 전문가들은 갈등 상황 해소법으로 ‘환기효과’를 권한다. 환기효과는 갈등이 있는 사람을 만나기 전에 제3자에게 상황을 털어놓아 사전적응을 할 수 있도록 한다. 친구들과의 전화통화나 병원 상담도 도움이 된다. 남편도 처가 방문 일정을 챙기는 등 아내 입장을 반영하는 노력을 하는 편이 좋다. 친지간 평소 친밀감을 높이고 대화를 해두는 것이 ‘관계의 비밀’을 푸는 열쇠가 될 수 있다.



■ 화상 부위는 깨끗한 천으로 덮기



불이나 기름에 심하게 데었을 때는 화상 부위를 거즈로 감싸거나, 거즈가 없을 땐 깨끗한 천으로 덮고 병원으로 향한다. 끓는 물과 기름 등에 젖은 옷은 빨리 벗기는 게 좋지만, 식거나 불타버려 피부에 달라붙은 옷은 떼내려 하지 말고 그대로 둔 상태에서 이동한다. 작은 화상이라도 민간요법으로 간장, 된장, 술 등을 바르는 건 좋지 않다. 감염의 위험을 높일 수 있기 때문이다. 화상 부위가 손바닥 크기보다 작을 땐 흐르는 깨끗한 수돗물로 상처를 씻으면 통증이 줄어든다. 얼음물 등 물수건으로 30분 이상 식혀주면 부종, 쇼크 등도 줄일 수 있다. 가벼운 화상을 입었을 땐 붓기 전에 반지, 시계, 벨트, 신발, 옷 등을 제거한 뒤 소독천으로 상처를 감싸야 한다. 심한 화상을 입었을 땐 지면에 닿지 않도록 하고 상처 부위 조이는 것을 제거하며 뜨거운 물에 젖은 옷을 가위로 자른 뒤 병원으로 가는 것이 좋다.



■ 세균성 장염 주의



성묘를 하러 갈 땐 음식을 준비해 가게 되는데, 늦더위로 푹푹 찌는 날씨에 트렁크나 실내는 바람이 통하지 않아 온도가 높아져 음식이 상하기 쉽다. 특히 전, 나물, 떡 등 기름을 쓴 음식들은 잘 산패되고 깎아둔 과일은 금방 산화된다. 명절 음식을 만들 땐 기름을 많이 쓰지 말고, 한번 분량씩 따로 담아두었다가 조금이라도 상한 징조가 보이면 바로 버리도록 한다. 물은 끓여 마시고, 음식을 갖고 멀리 갈 땐 아이스박스에 담아 간다. 이맘때 식중독은 고온다습한 환경 탓에 세균 번식이 빨라 대부분 세균성 장염인 경우가 많다. 세균성 장염에 걸리면 구토와 같은 상복부 증상보다는 심한 복통을 보이는데, 전염성이 강하고 치사율이 높아 주의해야 한다. 세균성 장염은 위험할 수 있으므로 반드시 의사가 그만해도 된다고 할 때까지 치료를 멈추지 않는 것이 좋다. 장염을 막으려면 외출 후 손발을 깨끗이 씻고 식후 양치질을 잊지 않도록 한다.





도움말: 전홍진 성균관대 의대 삼성서울병원 정신과 교수, 임경수 울산대 의대 서울아산병원 응급의학과 교수, 고동희 한림대 한강성심병원 소화기내과 교수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3227 [책읽는부모] <집으로> 수상한 그림책 imagefile 강모씨 2018-01-21 932
3226 [책읽는부모] <이상한 정상가족> 당신도 맞고 자랐나? imagefile 강모씨 2018-01-21 1276
3225 [자유글] 미세먼지 예보에 우울하네요 imagefile [2] 아침 2018-01-20 902
3224 [요리] 식빵을 구웠습니다 ^^ imagefile [4] 아침 2018-01-18 1226
3223 [자유글] 민들레에서 준비한 부모특강 (성 교육, 코딩 교육) 소식 전해드려요. ^^ imagefile 민들레출판사 2018-01-16 1471
3222 [자유글] 네가 이거 갖고 놀 나이니? 그 나이는 누가 정하나요~ imagefile [6] 아침 2018-01-16 1063
3221 [자유글] [새해 이벤트 응모] - 2018년은.. imagefile [4] puumm 2018-01-12 1184
3220 [선배맘에게물어봐] 7살에 수영 배우기 괜찮을까요? [4] 아침 2018-01-11 1238
3219 [건강] 너무 건조해요! 가려움에 잠 못 드는 아이들 ㅠㅠ [6] 아침 2018-01-09 1127
3218 [자유글] 요즘 육아는 장비빨? AI스피커 사려고 해요 ㅋㅋ hyochi88 2018-01-08 943
3217 [자유글] [새해 이벤트 응모] 내 아이에게 키워주고 싶은 가치 spagent 2018-01-03 1306
3216 [건강] 새해에도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image [8] 푸르메 2018-01-01 1582
3215 [자유글] 올 한해도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imagefile [3] 양선아 2018-01-01 3419
3214 [자유글] 베이비트리 오시는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1] 서이슬 2017-12-31 1407
3213 [책읽는부모] <아이의 미래는 부모의 말에서 결정된다> 남편에게 강추!!! imagefile [4] 강모씨 2017-12-30 1366
3212 [자유글]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 imagefile [5] 아침 2017-12-28 2683
3211 [자유글] 독감에 걸렸어요 ㅠㅠ imagefile [2] 아침 2017-12-24 1236
3210 [건강] 2018년 새몸 새마음 새희망만들기!! 수수팥떡생활건강(단식)교실시작합니다! imagefile kkebi33 2017-12-22 1084
3209 [자유글] 길고긴 겨울방학 시작했어요..^^; imagefile 아침 2017-12-21 1033
3208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2기] 야옹이와 멍멍이의 박치기 imagefile 아침 2017-12-19 1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