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한해 우리집의 기쁜 일, 좋은 일, 아름다운 일이 무엇이었던가?

있기는 했었나? 싶네요. ^^”

딱히 기쁜 일, 좋은 일, 아름다운 일은 없었지만

평화롭게 지난 한 해였습니다.

 

한 해를 돌아보니 2년 만에 제주도로 여름휴가를 다녀오기도 했고,

잘한 일은 대량의 책을 정리하고 기증한 정도 입니다.

 

6세 남아 개똥이도 많이 성장 했습니다.

키도 많이 컸지만, 장난감도 대량으로 정리 하고,

하루 용돈 500원 약속도 잘 지키고,

한글도 좀 읽고 쓰고,

응까 후 뒤처리도 제법하고,

혼자 머리 감고 샤워도 하고,

엄마와 할머니 사이에서 자던 녀석이 엄마도 아빠한테 양보하고.

(1주일에 2일은 엄마 아빠 사이에서 잡니다만)

추석 이후 화투를 치면서 덧셈도 잘 하게 되었습니다.

 

화투.

패 한장당 1점(조커/쌍피는 2점).

많이 가져가는 사람이 이기는 지극히 단순한 게임이지만,

조커, 상피, , , , 따닥에 폭탄까지 있을 건 다 있습니다.

 

자주 치는 아빠를 상대로는 승률이 높지만,

가끔 치는 엄마한테는 거의 패합니다.

분위기 봐서 져주려고 해도 어찌나 뒤 패가 잘 붙는지요.. ㅎㅎ

 20151223_화투1.jpg

- 모처럼 셋이서 승부를 가렸던 판, 저의 완승!

 

매 게임마다 점수를 기록하고,

마지막에 점수를 합산하는 과정에서 녀석은 자연스럽게 덧셈을 익히고 있습니다.

누가 이겼나 궁금하니 녀석은 끝까지 기를 쓰고
손가락 동원 해 가며 덧셈을 합니다
.

 

20151223_화투2.점수.jpg

- 점수 기록표

 

20151223_화투3덧셈.jpg

- 게임이 끝난 후 총점을 구하기 위해 개똥이가 열심히 덧셈을 하는 과정 

 

올 한해 가족 모두 건강하고, 평화롭게 지낸 시간에 감사하며

내년에는 민화투로 올려 볼까 하는데,

쌍피(2)하나에도 벌벌 떠는 녀석이
한 장에
20, 10, 5점을 감당할 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지가 먹으려던 걸 엄마나 아빠가 앞에서 먹어 버리면
견디기 힘들어 하는 개똥이거든요
. ㅎㅎ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82 [책읽는부모] 아이 교육보다 우선하는 엄마 교육 - '유대인의 자녀교육'을 읽고 imagefile [2] jsbyul 2012-02-22 8046
481 [책읽는부모] [오늘 만드는 내일의 학교]후기 - 학부모로 살았던 반 년 [5] 난엄마다 2013-10-02 7980
480 [책읽는부모] 유대인의 자녀교육이라.. imagefile [4] guibadr 2012-02-23 7918
479 [책읽는부모] 유대인의 자녀교육38을 읽고 imagefile oodsky 2012-02-21 7854
478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아날로그 엄마의 스마트한 양육 imagefile [3] 새잎 2012-06-23 7842
477 [책읽는부모] 육아의 핵심은 의심이었네 imagefile [9] zizing 2012-03-28 7816
476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반성합니다. imagefile [18] 강모씨 2012-10-29 7772
475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그동안 육아책 한번 안읽은 당신, you win! imagefile [14] 나일맘 2012-10-23 7766
474 [책읽는부모] [이어가는 프로젝트] 내 인생의 책 10권: 신순화님께 받아서 최형주가 쓰고 케이티님께로 패스! imagefile [11] 최형주 2014-10-26 7733
473 [책읽는부모] `놀이터, 위험해야 안전하다'를 읽고 [7] manicure99 2015-10-04 7714
472 [책읽는부모] 유대인의 자녀교육38 - 삐딱하게 읽기 [1] 강모씨 2012-03-09 7676
471 [책읽는부모] [끝내는 엄마 vs. 끝내주는 엄마] 서평과 일상 imagefile [2] 푸르메 2016-03-22 7662
470 [책읽는부모] [내가 읽은 책] 기적은 기적처럼 오지 않는다 imagefile [8] 양선아 2016-03-11 7643
469 [책읽는부모] [이어가는 프로젝트]내 인생의 책 10권 : 어른아이님께 받아 야옹선생이 쓰고 illuon님께 드립니다. imagefile [14] 야옹선생 2014-11-21 7639
»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화투로 덧셈을 배우는 6세 남아 개똥이 imagefile [5] 강모씨 2015-12-23 7620
467 [책읽는부모] 유대인 엄마라면 어떻게 했을까 [3] zizing 2012-02-26 7621
466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몸놀이가 좋긴 좋구나 imagefile [5] lizzyikim 2013-01-30 7609
465 [책읽는부모] [끝내는 엄마vs 끝내주는 엄마] 나에게 쓰는 사치 [2] 난엄마다 2016-03-30 7561
464 [책읽는부모] (이벤트응모) 우리 아이 신나는 놀이터 imagefile [4] puumm 2015-07-19 7539
463 [책읽는부모] 책 잘 받았습니다~ ^^ [1] greenbhlee 2012-02-14 752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