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토요일.
 
개똥이와 한살림에서 갓 삶은 옥수수를 싹쓸이 하고,
빵집에 들러 빵을 사고 야구 운동장으로 고고고.
 
회사 야구동호회에는 저의 지인도 함께 하는데,
이번에는 가족 동반.
개똥이는 누나들과 신이 났습니다.
덕택에 저는 홀가분하게 야구에만 집중할 수 있었습니다.
 
전날 상대팀의 불참 통보로 몰수승이 결정된 상태에서
연습게임에 임했습니다.
 
1게임에 보통 타석에 한번 설까 말까 였는데,
지인의 배려로 9번타자로 쭈~욱 타석에 섰습니다.
 
1타석.
삼진 아웃.
아직까지 안타도 없었지만, 삼진도 없었는데...
안타깝고 쪽팔렸습니다.

2타석.
투수가 난감해 하더니... 급기야 데드볼.
첫 출루가 기쁘기도 했지만, 어찌나 아프던지요.
팔뚝에 멍이라도 들었으면 하소연이라도 하련만, 겉보기에는 말짱하고
속 근육은 아직까지 아프네요.

3타석
포볼.
투 쓰리 풀 카운트에서 잘 골랐습니다.
아프지 않고 1루 출루 후 홈까지 밟아 1득점!
 
안타와 도루 빼고 다 해봤습니다.
타율 0.
안타는 언제나...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 [자유글] 안타, 도루 그거 빼고 다! [4] 강모씨 2012-07-22 5848
414 [자유글] 엄마는 아들바보, 아들은 엄마바보 imagefile [2] blue029 2012-07-22 9490
413 [자유글] 처녀인 친구들과의 만남... --'' imagefile [6] 나일맘 2012-07-19 5941
412 [자유글] 관계를 극복하는 연습 [4] 분홍구름 2012-07-18 5767
411 [자유글] 엄마가 밥 먹으래 image wonibros 2012-07-18 5159
410 [자유글] 쇼핑이 가능한 나이 만 46개월 [4] 분홍구름 2012-07-16 5366
409 [자유글] 동물들의 자식사랑? 엄마사랑? 집착? image wonibros 2012-07-13 5774
408 [자유글] 서천석-조선미 특강, 영상으로 만나다 베이비트리 2012-07-11 169988
407 [자유글] 출근길에서 만난 그, imagefile [4] anna8078 2012-07-10 6210
406 [자유글] 교육의 힘 - 액체와 고체 편. [2] 분홍구름 2012-07-09 5934
405 [자유글] 아기의 직립보행을 기다리며 imagefile [1] anna1996 2012-07-04 8183
404 [자유글] 다섯 살 꼬마 이야기꾼 imagefile [7] blue029 2012-07-03 11788
403 [자유글] 3년 꼭 옆에 있어줘야 할까요? [5] corean2 2012-06-30 5375
402 [자유글] 놀이가 처음 분위기처럼 끝날 수 있다면.. [8] 분홍구름 2012-06-27 5381
401 [자유글] 우렁각시가 남기고 간 것 [11] 분홍구름 2012-06-18 5384
400 [자유글] 주말이 오고 있습니다 movie [2] anna8078 2012-06-15 6881
399 [자유글] 다욜라 알들이 깨어났어요 ^^ imagefile [4] 나일맘 2012-06-14 6708
398 [자유글] 그래서 부부싸움은 시작되었어 [4] anna8078 2012-06-13 7482
397 [자유글] 수두 이야기 imagefile [1] blue029 2012-06-13 5997
396 [자유글] 달팽이 칼슘제. imagefile [5] 나일맘 2012-06-11 838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