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길에서 만난 그,

자유글 조회수 6210 추천수 0 2012.07.10 14:25:03



출근길 버스정류장에서 만난 유아인입니다.

유아인 이모팬은 아니고, 

일전에 종영한 모 드라마에서 깐죽깐죽 연기가 제법인데, 정도 느꼈을 뿐입니다.


그런 그였는데, 딱 그 정도인 그였는데 말입니다.

출근길에서 만난 그가, 오늘, 유난히 부러워보였습니다.


버스정류장의 삼천리 자전거 광고판 속의 그를 보는 순간

그의 청춘이, 젊음이, 참으로 갖고 싶더라고요. 

부러우면 지는 거라 했는데 

뭐, 부러우면 부러운대로 살랍니다. 엉엉엉,,, 


반듯한 얼굴, 건강한 피부, 쭉쭉빵빵 다리 때문만은 아닌 거 같습니다. 

전체적으로 풍기는 그의 청춘, 그 청춘의 느낌이 부러웠던 모양입니다.


마흔의 오늘, 오늘 하루만, 딱 하루만 

유아인의 청춘처럼 보내보려고요.


여러분에게도 청춘의 오늘이길. 


 

 

IMG_6138.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415 [자유글] 안타, 도루 그거 빼고 다! [4] 강모씨 2012-07-22 5849
414 [자유글] 엄마는 아들바보, 아들은 엄마바보 imagefile [2] blue029 2012-07-22 9490
413 [자유글] 처녀인 친구들과의 만남... --'' imagefile [6] 나일맘 2012-07-19 5942
412 [자유글] 관계를 극복하는 연습 [4] 분홍구름 2012-07-18 5767
411 [자유글] 엄마가 밥 먹으래 image wonibros 2012-07-18 5159
410 [자유글] 쇼핑이 가능한 나이 만 46개월 [4] 분홍구름 2012-07-16 5366
409 [자유글] 동물들의 자식사랑? 엄마사랑? 집착? image wonibros 2012-07-13 5774
408 [자유글] 서천석-조선미 특강, 영상으로 만나다 베이비트리 2012-07-11 169988
» [자유글] 출근길에서 만난 그, imagefile [4] anna8078 2012-07-10 6210
406 [자유글] 교육의 힘 - 액체와 고체 편. [2] 분홍구름 2012-07-09 5934
405 [자유글] 아기의 직립보행을 기다리며 imagefile [1] anna1996 2012-07-04 8184
404 [자유글] 다섯 살 꼬마 이야기꾼 imagefile [7] blue029 2012-07-03 11788
403 [자유글] 3년 꼭 옆에 있어줘야 할까요? [5] corean2 2012-06-30 5375
402 [자유글] 놀이가 처음 분위기처럼 끝날 수 있다면.. [8] 분홍구름 2012-06-27 5381
401 [자유글] 우렁각시가 남기고 간 것 [11] 분홍구름 2012-06-18 5384
400 [자유글] 주말이 오고 있습니다 movie [2] anna8078 2012-06-15 6881
399 [자유글] 다욜라 알들이 깨어났어요 ^^ imagefile [4] 나일맘 2012-06-14 6708
398 [자유글] 그래서 부부싸움은 시작되었어 [4] anna8078 2012-06-13 7482
397 [자유글] 수두 이야기 imagefile [1] blue029 2012-06-13 5997
396 [자유글] 달팽이 칼슘제. imagefile [5] 나일맘 2012-06-11 838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