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두 이야기

자유글 조회수 5995 추천수 0 2012.06.13 01:19:55

형민군 수두에 걸렸습니다.

손가락에 물집이 하나 둘 잡히기 시작하더니

열이 39-40도까지 오르고 하루 이틀 새 온 몸에 물집이 퍼지더군요.

어릴 때 심한 아토피를 앓아서 수두 예방주사를 안 맞혀서 그런지

다른 친구들보다 심한 편이라고 의사 선생님이 그러시더라구요.

장장 9일에 걸친 수두 격리 생활.

어린이집도 못가고 형제도 없고 친구와 놀 수도 없는 형민군에게

유일한 놀이 상대는 엄마밖에 없었습니다.

사람 없는 나무 고아원에 가거나 역시 사람 없는 개울가를 찾아 다니고

혼자 놀 수 있는 전동차 타는 곳에 가서 뙤약볕 아래 2시간씩 자동차 타고 돌아다녔습니다.

아마 이 녀석에겐 수두 앓았던 기억 같은건 하나도 남지 않을 겁니다.

저는 아홉살 때 앓았는데 그냥 학교 안가고 집에서 놀았던 기억밖에 없거든요.

그 때도 엄마가 이렇게 힘드셨을까...히유...

형민군 얼굴에 딱지가 떨어져서 흉터가 몇 개 생길 것 같은데

커서 그거 가지고 엄마 원망하기만 해보라고 벼르고 있습니다.

그런데 그때쯤이면 나도 이 며칠간의 힘들었던 시간이 그냥 한 순간으로만 기억될까요?

아님 하나도 기억 안난다거나... 흉터를 막아주지 못해 먼저 미안해 할까요?
암튼 다시 어린이집에 복귀한 지금은 만세를 부르고 싶은 심정입니다. 아이고~

 

IMG_20120602_162254.jpg » 형민군과 같이 수두걸린 뽀로로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415 [자유글] 안타, 도루 그거 빼고 다! [4] 강모씨 2012-07-22 5845
414 [자유글] 엄마는 아들바보, 아들은 엄마바보 imagefile [2] blue029 2012-07-22 9484
413 [자유글] 처녀인 친구들과의 만남... --'' imagefile [6] 나일맘 2012-07-19 5937
412 [자유글] 관계를 극복하는 연습 [4] 분홍구름 2012-07-18 5763
411 [자유글] 엄마가 밥 먹으래 image wonibros 2012-07-18 5152
410 [자유글] 쇼핑이 가능한 나이 만 46개월 [4] 분홍구름 2012-07-16 5359
409 [자유글] 동물들의 자식사랑? 엄마사랑? 집착? image wonibros 2012-07-13 5771
408 [자유글] 서천석-조선미 특강, 영상으로 만나다 베이비트리 2012-07-11 169957
407 [자유글] 출근길에서 만난 그, imagefile [4] anna8078 2012-07-10 6202
406 [자유글] 교육의 힘 - 액체와 고체 편. [2] 분홍구름 2012-07-09 5933
405 [자유글] 아기의 직립보행을 기다리며 imagefile [1] anna1996 2012-07-04 8176
404 [자유글] 다섯 살 꼬마 이야기꾼 imagefile [7] blue029 2012-07-03 11783
403 [자유글] 3년 꼭 옆에 있어줘야 할까요? [5] corean2 2012-06-30 5367
402 [자유글] 놀이가 처음 분위기처럼 끝날 수 있다면.. [8] 분홍구름 2012-06-27 5377
401 [자유글] 우렁각시가 남기고 간 것 [11] 분홍구름 2012-06-18 5379
400 [자유글] 주말이 오고 있습니다 movie [2] anna8078 2012-06-15 6875
399 [자유글] 다욜라 알들이 깨어났어요 ^^ imagefile [4] 나일맘 2012-06-14 6706
398 [자유글] 그래서 부부싸움은 시작되었어 [4] anna8078 2012-06-13 7482
» [자유글] 수두 이야기 imagefile [1] blue029 2012-06-13 5995
396 [자유글] 달팽이 칼슘제. imagefile [5] 나일맘 2012-06-11 838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