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 솔직하고 당당한? 육아서가 있을까...

색다른 육아서에 처음엔 조금 놀라고 책을 다 읽을 무렵엔 알 수 없는 속시원한? 감정이 들었습니다.

 

저도 6세 아들을 키우는 입장이라 저자의 딸 이야기에 제 아들을 함께 떠올려 보며 글을 읽었습니다. 

엄마이기 전에 한 여자로, 사회의 한 직업 여성으로, 아내로, 딸이지만... 아이의 탄생으로 엄마의 역할이 모든 것의 최우선이 되어버린 육아에 관한 좌충우돌 생생 이야기를 에피소드별로 풀어난 이 책에서 저도 오랜 만에 그 때를 상기하며 웃음지었습니다.

 

아이 키우는 것에 관한 질문에 대해 대부분의 사람들은 육아는 힘들고 어렵다, 그러나 아이는 예쁘다 라는 알 수 없는 말로 우리의 귀중한 경험들을 표현하지만,

이 책에서는 그러한 귀중한 경험들을 자신의 삶과 연관지어, 그리고 아이의 미래와 연관지어 아름답게 풀어내는 것이 정말 신선했습니다.

저 또한 그러한 과정을 대부분 거쳤음에도 저자와 같은 기억력과 표현력, 상상력을 동원하지 못하고 기록에 남기지 못한 부분이 내심 아쉽기도 합니다.

 

내용 중 아이로 인해 내가 이만큼 희생했다는 후회를 남기고 싶지 않다는 말에 전적으로 동감합니다.

아이에게 삶으로 보여줄 수 있는 유산이 엄마의 행복과 목적 있는 인생이라 생각합니다.

다만 한가지, 저는 아들 뿐이어서 딸에 대해 같은 여자로서 느끼는 여러가지 상념에는 동조할 수 없어 조금 아쉬운 마음이 들었지만...ㅋㅋ 솔직히 무척이나 부러웠습니다.

 

오랜 만에 빠르고 쉽게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읽을 수 있는 좋은 책을 보내주셔서,

함께 끼워주신 은행잎도 그 정성이 느껴져 감사드립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41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아빠에겐 색다른 책! [3] kuntaman 2013-02-01 5619
140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 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아직은 어렵지만... imagefile mosuyoung 2013-02-01 6057
139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imagefile [5] ahrghk2334 2013-01-31 9039
138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10분?, 10번! imagefile [1] 강모씨 2013-01-30 6468
137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몸놀이가 좋긴 좋구나 imagefile [5] lizzyikim 2013-01-30 7844
136 [책읽는부모] <엄마, 아들을 이해하기 시작하다> 도전! 재미있는 엄마 imagefile [7] 강모씨 2013-01-30 6012
135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10분 생활놀이] 엄마와 함께해도 좋아요~ imagefile [8] 나일맘 2013-01-25 6991
134 [책읽는부모] 안녕하세요~ 1월 새 책 잘 받았어요^^ [2] 난엄마다 2013-01-21 5189
133 [책읽는부모] 2012년 독서 목록 [7] lizzyikim 2013-01-18 5701
132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우리집 저녁 풍경~ imagefile [2] cider9 2013-01-16 5486
131 [책읽는부모] 2012년 나를 있게 만든 책 [5] 난엄마다 2013-01-04 5580
130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 할 때]-꿈꾸는 엄마가 좋아요 [4] selbi 2012-12-31 6102
129 [책읽는부모] 눈물의 크리스마스 이브 [4] lizzyikim 2012-12-31 5427
»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독서 후기- 그녀의 표현력에 매료되다! cye0202 2012-12-26 4774
127 [책읽는부모] 세번 째 책과 산타할아버지 책을 받으며... [4] selbi 2012-12-24 5358
126 [책읽는부모] 새 책이 도착했어요!! [5] 난엄마다 2012-12-22 5715
125 [책읽는부모] <우리 아빠는 멋진 악당> - 긴 여운 imagefile [2] 강모씨 2012-12-22 6334
124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 독자의 관점을 유지할 수 없는 imagefile [10] 강모씨 2012-12-22 10902
123 [책읽는부모] 영화 레미제라블을 보며 & 다짐은 계속 진행중 [1] lizzyikim 2012-12-22 6186
122 [책읽는부모] <엄마와연애할때>나도 우아하고 싶다_그리고<다짐> [1] jenaya 2012-12-18 496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