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늦게 본 사진 한장에

가족 조회수 7168 추천수 0 2012.10.08 16:58:27


뒤늦게 사진 한 장을 보았어요. 

아무 말도 못한채 눈물만 스르륵 고이는 오후입니다. 


20120911000460_1_59_20120911105615.jpg


얼마나 엄마가 그리웠으면…불쌍한 고아원 소녀

[헤럴드생생뉴스]엄마가 무척 그리운 한 소녀의 애절한 행동이 소셜네트워크(SNS)로 알려지면서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11일 트위터 상에서는 한 어린 여아가 엄마 품에 안기고 싶은 모습을 그대로 담은 사진이 화제를 모았다.

사진에는 “인도의 고아원에 있는 작은 여아가 엄마 품에서 자고 싶어 바닥에 엄마의 모습을 그려놓고 살며시 한가운데 누웠다네요” 라는 설명과 함께 올라 트위터리안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이를 접한 트위터리안들은 모두 안타깝다는 반응을 보이며 속속 리트윗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4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157
13 [자유글] 장난감도 엄마손이 마법 imagefile 김미영 2010-12-22 11957
12 [자유글] 한겨레에서 본 <TV 보는 여자> imagefile [1] anna8078 2011-10-12 10370
11 [자유글] 입맛 잃은 아이, 아빠가 반찬 imagefile akohanna 2010-06-10 10118
10 [자유글] 봄봄을 다시 시작하다 imagefile [4] anna8078 2015-07-06 10072
9 [가족] 오빠만 밀어주는 엄마가 얄미워 얄미워 image 베이비트리 2012-06-25 9254
8 [우리말과 한의학]"엄마 손은 약손" babytree 2011-03-02 8357
7 [자유글] 달콤한 60대 여성 image [1] 베이비트리 2014-06-17 8080
» [가족] 뒤늦게 본 사진 한장에 imagefile anna8078 2012-10-08 7168
5 [가족] 엄.마. image [6] anna8078 2013-05-08 6149
4 오늘도 놀 궁리만 하다 image [9] anna8078 2013-01-23 5759
3 [자유글] 자유를 위해 아침잠을 포기했다 #사랑가득 엄마의 성장이야기 [4] 사랑가득 엄마 2018-03-13 229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