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께

자유글 조회수 3490 추천수 0 2014.07.05 05:47:26

당신께

 

일년에 두어번 당신께 편지를 씁니다. 계절마다 쓰겠다는 약속을 해놓고도 겨우 두어번입니다. 원추리꽃 필 무렵에 해야할 일과 사과꽃 질 무렵에 해야할 일을 아직 몸에 새기지 못한 2년차 얼치기 농부여서 그렇습니다. 농사일은 늘 밀려있고 손은 서툴러서 수수를 솎느라 이랑을 겨우 한 번 왕복하고나면 하루 해가 집니다. 새벽으로 간신히 쓰는 편지나마 당신의 주소를 알 수 없어 보내지 못하는군요.

 

궁벽한 골짜기 꽃 피었다 지고 바람 불고 비 내리는 이야기를 당신이 좋아하실지는 모르겠습니다. 그저 가파른 시절 앞만 보고 내달리다 문득 서서 내쉬는 '후우' 같기만 해도 좋겠단 마음으로 시작한 편지입니다. 물론 감자 캐고 옥수수 거둘 날이 가까웠음을 알리는, 일명 '찌라시'이기도 하지요. 찌라시라도 '농부통신'을 보건대 읽을만은 할테지 너그러운 마음이시라면 주소를 알려주세요. '무신 날 각중에' 뜬금없이 종이 편지를 받는 일도 나름 즐겁더라는 몇몇 분들의 격려만 믿고 드리는 부탁이니 혹 무례했다면 용서하시구요.

 

----------------------

 

쪽지로 알려주시면 편하실까요? 제가 쪽지 확인방법을 익혀야겠군요.ㅎㅎ

이메일로 알려주셔도 된답니다. rural9@naver.com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856 [자유글] [발표] 잘가~ 무더위 이벤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5 33842
855 [자유글] “‘제2의 세월호’ 막을 수 있는 건 작은 행동과 실천뿐”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4 7069
854 [자유글] 7년을 기다린 라이딩 imagefile [1] 농부우경 2014-07-14 5909
853 [자유글] 못난 놈들은 서로 얼굴만 봐도 흥겹다 imagefile [2] 농부우경 2014-07-11 4395
852 [자유글] 이런 걸 뭐라고 말해야 할까요? [7] 분홍구름 2014-07-10 4150
851 [자유글] 그녀들의 1박2일 imagefile [6] anna8078 2014-07-10 3848
850 [자유글] 해외여행 가기 전 예방접종 등 정보 챙기려면? [1] 양선아 2014-07-10 4198
849 [자유글] 너구리야 고마워. imagefile [1] 농부우경 2014-07-09 3755
848 [자유글] [궁금증 톡] 400달러 ‘면세점 쇼핑’ 면세한도 아시나요 베이비트리 2014-07-09 3999
847 [자유글] 둘째 분만, 조리원 짐을 꾸리며 imagefile [8] 안정숙 2014-07-09 4200
846 [자유글] [궁금증 톡] 전송받은 모바일 교환권은 누구 소유일까?! 베이비트리 2014-07-08 3492
» [자유글] 당신께 [4] 농부우경 2014-07-05 3490
844 [자유글] 14년차 연인의 살짝 닭살스런 이야기- 내 발톱을 남에게 맡겨본 적이 있으신가요? imagefile [6] 안정숙 2014-07-04 5449
843 [자유글] 인사 [2] kimja3 2014-07-04 4808
842 [자유글] 바탕화면 달력 좋네요~ 양선아 2014-07-01 5539
841 [자유글] 대안학교도 아닌데…다양한 수업에 지필고사 없어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01 8538
840 [자유글] 고양이의 보은 imagefile 농부우경 2014-06-30 4122
839 [자유글] [게릴라 점심 수다] 푸르메, 난엄마다, 빈진향님을 만났어요~ image [16] 양선아 2014-06-27 11303
838 [자유글] 국기원 출격기 imagefile [3] 분홍구름 2014-06-27 4324
837 [자유글] 돌아온 ‘트랜스포머’ 무한 매력 ‘변신 로봇’ 변천사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06-27 1528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