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014450_P_0.jpg » 한겨레 자료사진

 

점심 번개 제안에 난엄마다님,바다바다님, 숲을 거닐다님, 최형주님이 응해주셨는데요.

장소 고민을 하다가 지난번에 푸르메님과 난엄마다님, 빈진향님 만났던 곳으로 정했습니다.

 

서울역 맞은편 서울스퀘어 1층 로비에서 만나요. 우리.

서브웨이나 퀴즈노스 등 샌드위치 전문점이 있어서

커피 마시면서 샌드위치 먹으며 두런두런 얘기 나누면 좋을 것 같습니다.

 

시간은 오전 11시~ 오후 1시 정도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참석자분들은 가능하시다면,

최근 읽었던 책 중에서 가장 인상깊었던 구절 하나씩 적어와서

서로 낭독하고 왜 그랬는지 얘기해보도록 해요.

 

제가 이렇게 해보고자 하는 것은,

최근 고미숙님의 <호모 쿵푸스>라는 책을 봤는데 낭독의 힘을 알게 됐기 때문인데요.

부담되시면 억지로 안하셔도 되니, 너무 부담 갖지는 마시고요.

 

그럼, 내일 꼭!! 만나뵙길 기대하겠습니다~

아참! 혹시 몰라서 제 연락처 남깁니다. 010-3632-4912 입니다~

연락 필요할 때 연락 남기세요~

 

양선아 기자 올림

 

 

--------------------------------------------------------------

안녕하세요? 저는 베이비트리를 맡고 있는 양선아 기자입니다.

속닥속닥 게시판에 '게릴라 수다 프로젝트'를 하겠다고 선언해놓고

몇 분 하고 난 뒤 그 뒤로 하지 못하고 있네요.

다 제가 부족한 탓입니다. 흑흑.

 

요즘 베이비트리 커뮤니티가 온라인에서 활성화되고 있어 너무 기쁩니다.

자발적인 움직임이라 더 기분이 좋더군요.

그래서 오늘 기사 마감을 한 뒤, 갑자기 그런 생각이 들었어요.

베이비트리 독자들에게 번개 제안을 한 번 해볼까?

점심 번개 한 번, 저녁 번개 한 번.

직장맘들은 점심 때 참여하기 힘들고,

전업맘들은 점심이 아무래도 자유롭잖아요.

직장맘들 중에도 참석 가능하신 분은 참석해주셔도 좋고요.

 

한 분이 참석하든, 두 분이 참석하든

이번 번개는 그냥 일정대로 한번 해보려 합니다.

단, 이 번개는 제가 그냥 개인적으로 하는 것이니

각자 참가비(커피값이나 밥값 정도가 되겠지요) 를

지참하고 오는 것으로 하겠습니다.

뭐, 제가 드릴 수 있는 것도 없습니다.

그냥 베이비트리에 자주 오시는 분들끼리

오프라인에서 한번 만나 이런 저런 얘기를 해보자는 겁니다.

 

일단 책 읽는 부모에 참여해주셨던 분들이 많이 참여해주시면 좋을 것 같아요.

그동안 같이 읽었던 육아서에 대해서도 함께 얘기해볼 수 있고,

베이비트리 기사나 칼럼, 육아기에 대해서도 얘기해볼 수 있을 것 같아요.

그리고 뭐 각자의 고민도 나눠볼 수 있고요.

 

날짜와 시간은 11월 4일 화요일 오전 11시~ 오후 1시 정도로 못 박습니다.

샌드위치와 차를 함께 마실 수 있는 곳을 잡아서

가볍게 점심 먹으며 차도 마시며 두러두런 얘기하면 좋겠습니다.

몇 명이 오느냐에 따라 장소 잡겠습니다.

 

자, 참석하실 수 있는 분,

댓글 달아주세요.

저 포함 3명 이상이면 무조건 번개 진행합니다.  ㅋㅋ

 

불금이네요.

즐거운 주말 되시고, 댓글 봐서 나중에 장소 다시 공지 드릴게요.

얼마나 많은 분들이 참석하실런지...

살짝... 설레네요... ㅋㅋ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양선아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썼으며 현재는 한겨레 사회정책팀에서 교육부 출입을 하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259944/a8b/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956 [자유글] ‘무상복지’가 아니라 ‘보편복지’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1-12 7318
955 [자유글] [2030 잠금해제] ‘노키즈존’에 없는 것 / 공현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11-10 5294
954 [자유글] 꿈은 이루어진다(?!) [10] 케이티 2014-11-09 4110
953 [자유글] [당첨자발표] 아기 화장품, 엄마도 같이 쓰시나요? [23] 베이비트리 2014-11-06 10207
952 [자유글] 감정만 코칭하다가...... imagefile [6] anna8078 2014-11-06 3920
951 [자유글] 욕설에 물든 아이들, 5분만 집중!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11-06 4316
950 [자유글] OECD 꼴찌와 번개(tip) [3] 난엄마다 2014-11-04 4269
949 [자유글] 베이비트리 점심 번개 짧은 후기(사진 없어요~) imagefile [3] 숲을거닐다 2014-11-04 3990
948 [자유글] [번개 후기] 11월 4일 네 여자의 따뜻한 만남 imagefile [13] 양선아 2014-11-04 6268
947 [자유글] 다른 세상으로 향하는 문턱 imagefile [4] 윤영희 2014-11-03 4617
946 [자유글] 후기보고 책샀어요. [2] illuon 2014-10-29 3593
945 [자유글] 세월호 기억지킴이에 동참해주세요 [1] 야옹선생 2014-10-28 3925
944 [자유글] 콩 심은 데 콩 나고 팥 심은 데 팥 날까 imagefile [1] 농부우경 2014-10-28 6424
943 [자유글] 그대 고이 가소서 [2] 난엄마다 2014-10-28 4905
942 [자유글] 시 읽는 엄마 - 대추 한 알 imagefile [3] 살구 2014-10-27 5762
941 [자유글]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호모쿵푸스_다시 만나 반가운 나의 선생들 imagefile [5] 케이티 2014-10-25 6235
940 [자유글] 엄마모임이 학교를 찾아갔다. 이 분이 학교로 오셨다. imagefile [7] 난엄마다 2014-10-24 4802
» [자유글] [번개 장소 공지] 11월 4일 베이비트리 점심 번개 장소는? imagefile [22] 양선아 2014-10-24 5165
938 [자유글] 신해철이 한 말이라는데... [4] 양선아 2014-10-24 4941
937 [자유글] 늦가을의 위로 imagefile [2] 농부우경 2014-10-23 435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