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 먹을거리를 통한 건강한 가족문화 만들기 및 자연건강법을 보급하는 수수팥떡아이사랑모임이 바쁜 현대인들의 일상생활 속 건강관리를 위한 ‘생활 단식’ 강좌를 진행합니다.


 

 


● 일시 : 2011년 4월 9일(토)/ 4월 16일(토) 오후 2:00~6:00


 ● 장소 : 수수팥떡아이사랑모임 교육실(서울 사당동 소재)

 ● 강사 : 최민희(수수팥떡아이사랑모임 대표, <황금빛 똥을 누는 아기> 저자)

 ● 참가비 : 10만원(단식 물품 제공)

 ● 문의 : 02-3481-0399 | www.asamo.or.kr

 ※ 참가자는 4/9(토)과 4/16(토) 두 번의 강의에 참여해야 합니다.

 ○수수팥떡아이사랑모임은 2000년부터 ‘생활 단식’ 강좌를 진행하고 있으며 매년 350 여명이 수수팥떡을 통해 생활단식을 체험하고 있습니다.

 


○단식은 먹거리를 끊음으로 몸에서 스스로 자정작용이 일어나도록 돕는 방법입니다.


 단식을 하면 양분이 몸에 들어오지 않아 몸의 낡고 병든 세포를 태워서 칼로리를 만듭니다. 낡고 병든 세포를 태워 생체활동이 유지되므로 몸의 질병을 치유할 수 있습니다.

단식을 하면 질병이 치유되고 식습관이 바뀌고, 체질이 개선됩니다.

 ○단식은 ‘칼을 대지 않는 수술’이라 불릴 정도로 질병의 치유나 몸의 상태를 바꾸는데 효과적인 방법이기는 하지만 위험한 방법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보통 단식원에 들어가 지도하시는 분을 두고 하도록 권합니다.

 ○수수팥떡아이사랑모임은 비교적 건강한 분들이 질병을 예방하기 위한 방편으로서 단식을 권하며 직장인, 주부, 학생 등 일상생활을 접고 단식원에 들어가기 어려운 분들을 위하여 2000년 10월부터 <생활단식>강좌를 매월 1회 진행하고 있습니다.

 ○참가 시 특별한 자격은 없지만 두 번의 강의에 꼭 참여를 하여야 합니다.

 - 단식을 시작하기 전에 만나서 단식의 원리와 방법에 대한 강의를 듣고 단식에 필요한 물품을 받아갑니다.

 - 단식은 보통 일주일 정도의 기간이 걸리며 예비 단식 2일, 본 단식5일로 진행을 합니다. 그리고 단식이 끝나는 날 만나서 보식하는 방법을 배우고 단식을 마무리하는 40분 합장수행을 합니다.

 ○단식은 몸도 바꾸지만 세상을 다른 눈으로 보게 하여 마음도 키워줍니다. 단식으로 몸과 마음을 새롭게 하고 싶은 분들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참가 대상

 - 봄을 맞으며 몸과 마음을 새롭게 하고픈 분

- 과식하여 몸이 무거워지고, 식사량이 늘어나신 분

 - 금연, 금주를 시작하고 싶은 분

 - 아침형 인간이 되고 싶지만 몸이 자꾸 늘어지는 분

 - 아침에 눈을 뜨면 몸이 찌뿌드드해서 일어나기 힘든 분

 - 솟아오르는 식욕을 누르지 못해 허리띠를 늘려야 하는 분

 - 살 때문에 자꾸 움츠러들고 자신감마저 잃으신 분

 - 일상생활에서 건강을 지키는 방법을 배우고 싶은 분

 - 단식으로 몸과 마음을 새롭게 하고 싶은 분

단식참가 후기

yeji**

 " 9월말 콜레스테롤 수치가 265가 나와서 콜레스테롤 약처방을 받았고,

 약 안먹으려고 10월 단식참가후 생채식 중인데 수치가 184로 떨어졌어요.

반드시 수치가 낮아질거라 믿고 시작했지만


이렇게 빨리 변화가 올줄은 몰랐네요.


 우리 몸이 얼마나 정직한지 참 많이 느낍니다. "

 


sunju****


" 단식후 생채식에들어간지 22일지나는군요.  


원리원칙을 지키면서 열심히 했는데 몸 무게가 무려 11킬로그람  


빠졌어요.. 몸에 붙어 있던 군더덕지들이 모두 없어졌어요.


 날라갈 것 같은 기분이 너무 좋아요

 매일 조금씩 빠지고 있어 이제 몸무게는 더이상 줄이고 싶지 않은데 어떻게해야하나요???....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6 [자유글] 사랑을 나누는 ‘엄마의 기술’ imagefile 양선아 2010-04-27 11830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728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8495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514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6016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084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653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18124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2505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736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0219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5130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7144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291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6045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484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