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9be4ac0ca104b500d9d01c4156d826. » 베이비트리 회원 가족. ^^



5fad3886068778ca3e57c15e86247905.

베이비트리 회원 가족. ^^




84d5f8c59a93b6134e77c19ff5c260d8.

“하하하~ 만나서 반갑습니다.” 아이를 키우는 엄마들끼리는 첫 만남도 전혀 어색하지 않지요~



지난 12월16일(목), 베이비트리 송년모임이 있었던 것 알고 계시죠?


지난 5월에 첫 선을 보인 이후 베이비트리에 정성껏 글을 올려준 필자, 베이비트리에 무한한 애정과 관심을 보여준 회원들이 모여 조촐하게 모여 한해를 마무리하고, 더 멋진 내년을 기약하자는 의미였지요. ^^


행사를 준비하면서 사실 걱정이 많았답니다. 그렇지 않아도 바쁜 필자분들을 한자리에 모실 수 있을까?에서부터, 과연 송년모임에 참석하시겠다는 분들이 계실까? 등등. 혼자  몸이면 홀가분하게 어디든 다닐 수 있지만, 아이를 키우는 엄마가 외출을 한다는 게 쉽지 않은 선택이니까요. 더구나 12월 날씨 얼마나 추워요. 아이 감기 걸릴라~~


다행히, 30여명의 필자와 독자 분들이 참석해주셨습니다. 한겨레신문사 6층 카페 ‘짬’이 비좁을 정도로 말입니다. 의료진 가운데는 하정훈 원장님, 김영훈 의정부성모병원 원장님, 정유미 원장님이 참석해 주셨고, ‘세아이와 세상 배우기’를 연재중이신 신순화님은 멀리 안산에서 세 아이를 데리고 오셨답니다. 사내 필자로 활약중인 양선아 기자, 김은형 기자, 김태규 기자도 참석하셨구요. 양 기자는 갓 백일이 지난 아들 민규와 함께, 이밖에 여러 회원분들이 남편과 아이와 함께 송년모임에 참석해 주셨습니다. 참석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


이날 김영훈 의정부성모병원 원장님은 자녀의 두뇌발달과 관련해, 하정훈 원장님은 아이 질병과 육아 상식과 관련해, 정유미 원장님은 모유수유와 이유식 관련 궁금증에 대해 자세히 설명해 주셨습니다. 아이들은 어릴 때 선행학습보다는 가급적 많이 뛰어놀고, 다양한 경험을 하는 것이 두뇌발달에 좋다는 사실을 새삼 확인할 수 있는 자리이기도 했습니다. 


첫 모임이라 어수선한 분위기가 없었던 것은 아니지만, 이번 모임을 계기로 베이비트리 회원들과 함께 만나서 소통하는 자리를 지속적으로 가지려고 합니다. 앞으로도 베이비트리 오프 모임에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392b29f15e400951d3a33b95164382c8. » 베이비트리 송년모임의 시작을 기다리며... “시간이 됐는데, 다들 왜 안오지?”


6dd62d84f650d95ba56882eb7ecd664b. » 금강산도 식후경. 이날 저녁식사는 유기농 채식뷔페. 아이와 엄마의 건강을 생각해서~




db16aa69b92a6419224d405ee9dc2248. »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필자이신 신순화님.




6b540e3f025aa02a756481833022ca2e. » 베이비트리 회원 가족. ^^






9d1ec6ab3aff31c6cb8fe9976ae51e05. » 참석자들의 질문에 성의껏 대답을 해주고 계시는 김영훈 원장님, 하정훈 원장님, 정유미 원장님.




4f5ae7fd76925028a3f6c8ce76dd4b62. » “이번 행사에서 결코 빼먹을 수 없지요!” 기념사진 한 컷~ 찰칵!!!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6 [자유글] 사랑을 나누는 ‘엄마의 기술’ imagefile 양선아 2010-04-27 11853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748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8515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523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6032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097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668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18140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2525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752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0229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5147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7162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313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6057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485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