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살이 된 둘째까지 유치원에 보내고

자유시간을 어째 보낼까 콧노래를 부르다가

아이들 등원시킨지 4일만에 남편 허리가 심하게 탈이 나서 일주일간 휴가를 냈어요.



 

9시 전에 아이들 등원시켜놓고

제가 운전해서 남편 치료받는 곳에 데려다주고 기다렸다가 데리고 오고

운전을 왕복 2시간 반 가량 하고 집에 도착하면 1시에 둘째 하원,

집에 와서 부지런히 밥 해서 남편과 식사하고 2시 10분에 첫째 하원,

병원이나 장보기 등 볼일 보고 집안일 대충이라도 해놓고

저녁 해 먹고 치우고 애들 재우면서 저도 기절 ㅎㅎ

고작 일주일 이렇게 지냈는데 많이 힘들었어요.

 

아직 완전히 낫지는 않았지만 많이 좋아져서 남편은 출근하고 있고요,

아이들 등원시켜놓고 노래 틀어놓고 집안일 하고

쉬면서 커피도 마시고 컴퓨터도 켜보고 간만에 여유부려 봅니다.

중병이 아님에도 가족 중에 아픈 사람이 있으니 집안이 정상적으로 돌아가질 않네요.

많이 좋아져서 정말 감사하고요,

뻔하고 지겨울 수도 있는 이야기, "건강이 최고다." 잊고 지내다보면 또 이렇게 느끼게 됩니다.

오늘은 많이 춥네요. 우리 모두 건강 잘 챙기자구요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5 [자유글] 꽃구경 하셨어요?^^ imagefile [2] 아침 2018-04-13 1145
14 [자유글] 오랜만이에요. 명절 잘 보내셨나요?^^ imagefile [2] 아침 2018-02-21 1140
13 [자유글] 네가 이거 갖고 놀 나이니? 그 나이는 누가 정하나요~ imagefile [6] 아침 2018-01-16 1106
12 [자유글] 계절이 바뀌고 있음을 imagefile [4] 아침 2018-08-28 1093
11 [자유글] 아기에서 어린이로... [2] 아침 2017-11-28 1092
10 [자유글] 끝나지 않을 것 같던 폭염이 물러가고 있나봐요. 풀벌레 소리가 듣기 좋아요 ^^ imagefile [6] 아침 2018-08-10 1080
9 [자유글] [21개월 여아 어머님 중 언어습득 연구 참여자를 구합니다] dummee 2017-11-18 1076
8 [자유글] 길고긴 겨울방학 시작했어요..^^; imagefile 아침 2017-12-21 1068
7 [자유글] 엄마표 놀이 이렇게 해봐요^^ imagefile hyochi88 2017-11-06 1006
6 [자유글] 요즘 육아는 장비빨? AI스피커 사려고 해요 ㅋㅋ hyochi88 2018-01-08 977
» [자유글] 잊을만 하면 느끼게 되는 건강의 중요성 아침 2018-03-21 950
4 [자유글] 2018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인디고 에디터 스쿨> 1기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indigo2828 2018-03-30 943
3 [자유글] 미세먼지 예보에 우울하네요 imagefile [2] 아침 2018-01-20 938
2 [자유글] 자일리톨로 강제 장 청소... 아침 2018-04-16 831
1 [자유글] 봄비...그리고 세월호참사 4주기 image 푸르메 2018-03-08 7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