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는 페미니스트

자유글 조회수 3156 추천수 0 2018.03.20 11:24:12
20180313_111035.jpg  
이 책 읽고 있는데...구구절절 넘 좋네요.

아이를 페미니스트로 키우기 위한 열다섯가지 제안이 나와요.

남편이 쓰윽 한번 훓어보더니 우리 애들 페미니스트로 키울거냐고 묻네요.

사실 그러고 싶습니다. 양성평등을 위하여! 남편 앞에서는 "나부터 페미니스트가 될거다"라고 대답했네요.
페미니스트는 쎈 언니들만 되는 건 줄 알았는데, 아이를 낳고 키우다보니....


제가 쎈 언니가 되어 가는 건지는 모르겠으나, 

저는 이제 페미니스트가 되고 싶네요.

 
첫번째 제안
충만한 사람이 될 것 (p17-20)

미국의 선구자적 언론이 말린 샌더스 - 베트남전 당시 현지에서 보도한 최초의 여기자이자 한 아들의 어머니이기도 한 -는 후배 언론인에게 이런 말을 했어. "일하는 엄마라는 것에 대해 사과하지 마. 너는 네 일을 사랑하고, 네가 하는 일을 사랑하는 것은 네 아이에게도 굉장한 선물이야" 


나는 이 말이 정말 현명하면서도 감동적이라고 생각해. 네가 네 직업을 사랑할 필요도 없어. 네 직업이 너에게 주는 것만 사랑하면 돼. 일하기와 돈 벌기에서 오는 자신감과 충족감 말이야.


네 시누이가 너는 집에 있는 '전통적인'엄마가 되어야 한다고, 맞벌이하지 않아도 될 만큼 추디가 벌지 않냐고 한다는 얘기는 놀랍지도 않아.


사람들은 뭐든 자기가 원하는 것을 정당화하고 싶을 때 선택적으로 '전통'이라는 말을 사용하곤 하지 (중략)


실패해도 괜찮다는 생각을 가져. 초보 엄마가 반드시 우는 아기 달래는 법을 알아야 하는 건 아니야. 네가 모든 걸 알아야 한다고  생각하지 마. 책을 읽고, 인터넷을 찾아보고, 다른 부모들한테 물어보고, 아니면 그냥 시행착오를 통해 배워. 하지만 무엇보다도 충만한 사람으로 남는 것에 더 신경 써. 자신을 위한 시간을 가져. 너의 기본적인 욕구들을 채우도록 해.


그리고 그걸 '만능'이라고 생각하지 마. 우리 문화에서는 '만능'인 여자들을 칭송하지만 그 칭찬의 전제에 대해서는 의문을 갖지 않아. 나는 '만능' 여성에 대한 논쟁에는 관심이 없어. 왜냐하면 그것은 육아와 가사를 여자만의 영역으로 간주하는 논쟁이기 때문이야. 나는 거기에 절대로 반대해. 가사와 육아는 성 중립적이어야 하고, 우리는 여자가 '만능'인지 아닌지가 아니라 바깥일과 집안일을 병행하는 부모들을 지원하는 최선의 방법이 무엇인가를 물어야 해.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316 [자유글] 장난감 아직도 구입하세요? 빌려 쓰면 1석3조 imagefile 김미영 2010-12-22 23008
1315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22949
1314 [자유글] 예방접종, 보건소 공짜 imagefile nellja 2010-08-12 22815
1313 [자유글] 교재없는 어린이집…‘자연과 자유’가 교재 [한겨레_5월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5-10 22771
1312 [자유글] 봄봄을 다시 시작하다 imagefile [4] anna8078 2015-07-06 22698
1311 [자유글] 우유팩으로 배를 만들어요~ imagefile saja1004saja 2010-12-01 22493
1310 [자유글] 워킹맘 사직서엔…“인사불이익·야근 힘들어” imagefile babytree 2010-09-10 22407
1309 [자유글] 유치원비 5년 동안 36%나 올라…학부모 ‘허리 휜다’ imagefile babytree 2011-07-19 22105
1308 [자유글] 엄마젖 먹일 사회환경이 필요하다 imagefile babytree 2011-08-09 21943
1307 [자유글] 인천시 “만4살 무상보육·둘째도 출산장려금” image 베이비트리 2011-11-10 21940
1306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21352
1305 [자유글] 이빨요정이 필요해 imagefile [6] yahori 2015-03-11 21292
1304 [자유글] 프랑스 엄마들이 우월한 이유 imagefile [6] sano2 2012-02-13 21256
1303 [자유글] 서울와우북페스티벌-어린이 책 놀이터(똥꽃이 활짝!)에 놀러오세요^^ imagefile lapleinelune 2010-08-31 21191
1302 [자유글] 7박 8일 시댁에서의 휴가 -.-;; imagefile [12] blue029 2012-08-12 21141
1301 [자유글] [반짝 이벤트] <엄마 수업> 드립니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1-12-26 20772
1300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20755
1299 [자유글] [필독] 베이비트리 2월 이벤트 마감 안내 imagefile 김미영 2011-02-25 20742
1298 [자유글] 부모의 질문에 대답을 회피하는 아이의 심리는? imagefile 김미영 2010-06-01 20637
1297 [자유글] 서른다섯번째 생일, 감동의 도가니 남편의 미역국 imagefile [16] 양선아 2012-03-16 2062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