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한 번도 전하지 못한 속마음

아름다운 고백의 시간

 

 

팍팍한 삶, 헛헛한 마음을 끌어안고 사는 이 시대 현대인들을 위한 ‘마음 디톡스’

속 깊이 묻어둔 고단함과 외로움을 누군가가, 진심으로 위로해 준다면?

전하는 사람, 받는 사람, 그리고 보는 사람까지 행복해지는 프로그램!

<채널 A>가 시청자와 함께 하는 감동 프로젝트!

안합니다. 랑합니다. 맙습니다

평소 표현하기 힘들었던 마음을 전하고 싶다면

<미사고>와 함께하세요.

 

 

 

1. 의견 대립, 피치 못할 사정 등으로 가족들과 연락을 하지 않고 지냈지만,

이젠 화해를 하고 싶으신 분

 

2. 이혼, 혼전임신, 탈선 등 부모님께 죄송한 마음을 전하고 싶은 자녀 분

 

3. 내 남편(아내)가 나를 얼마나 사랑할까? 배우자의 사랑을 확인해 보고 싶으신 분

 

4. 사랑하는 연인에게 혹은 예비 장인장모, 예비 시부모님에게 특별한 이벤트를 전해주고 싶은 커플들의 사연

- 행복한 결혼을 앞두고 있는 예비신부(신랑)

- 양가부모님께 허락을 받고 당당해지고 싶은 커플

 

5. 주변의 지인, 친구에게 특별한 메시지를 전하고 싶은 분

 

6. 스승님, 친구들과 특별한 동창회를 만들고 싶은 분

 

7. 육아를 맡긴 부모님께 감사함을 전달하고 싶으신 분

 

 

“평생 잊지 못할 특별한 시간과 추억을 선물해드립니다!”

 

 

 

여러분들은 가족들에게 얼마나 많은 진심을 전하고 계신가요?

가족이란 이름이 너무 가까워 쉽게 꺼내지 못했던 말들

“미안합니다”, “사랑합니다”, “고맙습니다”

 

 

가슴 한 켠 꾹꾹 눌러담아놨던 이 말들이 너무 무겁게 느껴진다면

<미사고의> 깜짝 감동 몰래카메라를 통해

가족들에게 그간 전하지 못했던 마음속 진심을 전달해보시는 건 어떠세요?

 

 

저희 <두근두근 카메라 미사고> 제작팀에서

특별한 이벤트로 진심을 전하고 싶은 가족들의 신청을 기다립니다^^

 

 

* 신청하려는 사연과 함께 성함, 나이, 거주지, 연락처, 신청 계기를 적어 보내주세요^^

* 이벤트에 필요한 모든 부분은 제작팀에서 지원해드립니다

 

 

 

채널A <두근두근 카메라 미.사.고> 제작팀

담당/ 전지혜 작가

010 6517 1705

wnsdud0316@naver.com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076 [자유글] 발렌타이 데이날~ 임지선 기자 순산했답니다~ [5] 양선아 2012-02-14 7132
1075 [자유글] 학부모 상담 ‘색안경’ 끼지 마세요 imagefile songjh03 2010-07-16 7131
1074 [자유글] 시 읽는 엄마 - 풀벌레들의 작은 귀를 생각함 imagefile [5] 살구 2014-09-18 7127
1073 [자유글] 엄마들, 올 한 해도 수고했어요. imagefile [7] 윤영희 2013-12-11 7111
1072 [자유글] 찬란한 가을 imagefile [5] 새잎 2012-09-12 7100
1071 [자유글] 시골살이의 즐거움 imagefile [4] suhee2k 2013-08-29 7099
1070 [자유글] [동물농장] [5] 난엄마다 2012-11-21 7065
1069 [자유글] 내아이 ‘초음파 동영상’ 아무나 봤다니… image 베이비트리 2011-11-07 7062
1068 [자유글] 달팽이 칼슘제. imagefile [5] 나일맘 2012-06-11 7060
1067 [자유글] 여자들만의 명절 imagefile [4] 윤영희 2015-03-13 7054
1066 [자유글] 어린이 목욕용품서 발암물질 검출되었대요 yahori 2010-09-08 7049
1065 [자유글] [코자요] 인내와 끈기로 버텨야 하는 수면교육 imagefile [4] corean2 2012-08-22 7042
1064 [자유글] 아기의 직립보행을 기다리며 imagefile [1] anna1996 2012-07-04 7023
1063 [자유글] [이벤트참여]6탄-갓난 아기 재우는 방법!! imagefile one112 2010-06-11 7020
1062 [자유글] 내가 줄 수 있는 것, 그 새로움.... imagefile [10] anna8078 2014-01-20 6987
1061 [자유글] 아이의 낮잠 언제, 얼마나 imagefile akohanna 2010-06-11 6987
1060 [자유글] 사탕 한 알에 엄마 전화번호를 넘긴 10세 남아 개똥이 [3] 강모씨 2019-03-07 6986
1059 [자유글] 이런 아이의 심리는 무엇일까요? yukky666 2010-05-14 6985
1058 [자유글] 10년 후의 내 모습은 어떤 모습일까.. [2] 양선아 2014-11-28 6981
1057 [자유글] 휴가 계획들 세우셨나요? imagefile [15] anna8078 2012-07-24 695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