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시간과 이너피스

자유글 조회수 1482 추천수 0 2018.05.17 12:35:34

아이들을 9시~9시반 사이에 등원시키고

둘째의 하원시간 1시, 첫째 하원시간 2시 10분 길지 않은 자유시간.

 

요즘 저는 그 황금같은 시간에 주로 멍 때리고 있습니다.

둘째 유치원 보내기 시작하면서 아이들 오기 전에 어디도 다녀오고

재미나게 뭐도 하고 집안일도 이것저것 해놓고 계획은 많았는데

결론은... 저는 멍 하니 혼자 있어야 에너지가 채워지는 사람이네요 ㅎㅎ

 

아이들 아침 메뉴로 구웠다가 남은 프렌치토스트에 새콤달콤한 오렌지

맛은 썩 있지 않지만 예뻐서 기분 좋아지는 국화차

조용하게 시간 보내며 아이들과 함께 할 오후를 위해 행복하게 충전합니다.

 

IMGP2388.jpg

 

IMGP2390.jpg

 

얼마전, 인터넷 지역카페에 누군가가 주말이 힘들다며 넋두리 하는 글을 올렸더라구요.

아이들이 과자를 먹으며 사방에 부스러기를 흘려놓고 그 위에 그대로 앉아 티비를 본다구요.

 

댓글 중에

집중력이 좋은겁니다.

단점의 개선보다는

장점의 부각으로

내면의 평화를

이너피스

 

이런 게 있었는데요

사소한 일에 힘 빼지 말고 웃자고 쓴 댓글 같은데 

요즘 저에게 저 말이 꽤나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아이가 대든다고 화내지 말자.

자기 목소리를 내는거다. 아직 어려서 표현이 매끄럽지 못할 뿐..

당당하게 할 말하고 거절하는 걸 두려워 하지 않으며

자기 주장 강한 아이로 키우고 싶다고 하면서 

엄마 아빠한테는 자기 목소리를 내지 말라고 한건 아닌가.

제일 편한 가족에게도 할 말 못 하면 어디 가서 자신있게 목소리 내겠는가.

모든 것은 보는 관점에 따라 장점이 될 수도 단점이 될 수도 있으니 긍정적인 면을 많이 보도록 노력하고 내 자신의 내면의 평화에 집중하자~

 

정말 마음이 많이 편해졌습니다.

그리고 아이의 유아 사춘기도 몇달만에 마무리가 되어가는 것 같습니다.

아이의 성장과 함께 왠지 저도 조금 더 어른이 된 느낌입니다.

오늘도 이너피스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307 운동 방해하는 ‘내부의 적’을 제거하라 imagefile babytree 2010-04-24 22227
3306 [자유글] '다산의 여왕' 개그우먼 김지선씨 억척 모유수유기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22131
3305 [나들이] 가족나들이, 집앞 공원과 놀이터 어때요? imagefile 김미영 2010-05-18 22131
3304 [자유글] 무인도 캠프 모집 imagefile 양선아 2010-06-28 22059
3303 [자유글] 다짐 보고와 2013년 새해 결심 ~! [8] 새잎 2013-01-02 22057
3302 [자유글] ‘교실에 책걸상ㆍTV 없어요’‥발도르프교육 첫도입 imagefile anna8078 2012-03-14 22039
3301 [자유글] 아내의 곤란한 질문 ㅋ imagefile [4] 양선아 2012-08-17 21968
3300 [직장맘] [육아카툰] 3살된 아들래미를 보면서 인간과 동물의 차이점을 또 발견하다 imagefile [8] heihei76 2012-01-09 21677
3299 [자유글] 아이와 함께 만든 추억의 종이인형 imagefile sano2 2010-11-07 21551
3298 [자유글] 우리 아이, 유기농 우유 필수인가 선택인가 imagefile 양선아 2010-06-30 21484
3297 [책읽는부모] ♡ 황쌤의 책놀이 5 - 달팽이 똥 색깔은? ♡ imagefile [1] 황쌤의 책놀이 2014-04-12 21343
3296 민망…공포…미혼여성들의 ‘산부인과 스캔들’ imagefile babytree 2010-04-27 21225
3295 [자유글] 1학년 받아쓰기 imagefile [6] 꿈꾸는식물 2015-06-04 21166
3294 [선배맘에게물어봐] ['선배맘에게 물어봐' 이벤트] 따스한 육아 멘토 [1] 베이비트리 2014-04-18 21129
3293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4] 세번째 관측 - 은하수 imagefile [3] i29i29 2013-08-19 21014
3292 건강검진 때 '단백뇨'나왔나요? imagefile babytree 2011-02-22 20715
3291 인삼차 생강차 유자차…내게 맞는 '건강차'는 imagefile babytree 2010-10-26 20632
3290 [자유글] 첫째가 수족구병인데, 뱃속의 둘째는 괜찮을까? imagefile 김미영 2010-07-14 20321
3289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2] 한강공원에서의 첫번째 관측 imagefile [5] i29i29 2013-08-04 20303
3288 [자유글] 하정훈 박사 "저출산의 답은 쉽고 재밌는 육아" imagefile 김미영 2010-05-25 20285